본문 바로가기
  • 우리금융, 채용 문 활짝 연다... 하반기 800명 규모 채용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최대 규모의 신입직원 360명 공채를 포함해 하반기 총 800명 규모의 채용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우리금융그룹은 이번 하반기 공채 규모를 확대해 우리은행, 우리카드, 우리금융캐피탈, 우리에프아이에스 등 자회사를 통해 총 360여명의 신입직원을 채용한다. 신입직원 채용과 경력직, 퇴직자 재채용 등을 포함해 하반기 총 800여명을 채용할 계획이다.우선, 우리에프아이에스가 지난 16일 채용 공고를 시작으로, 이달까지 지원서 접수를 거쳐 10월 인적성검사, 코딩테스트, 면접을 진행한다. 인적성검사와 코딩테스트는 코로나19 확산을 고려해 온라인으로 실시하며, 최종합격자는 12월 발표할 예정이다.자회사별 채용공고는 각 사의 인력운용 계획에 따라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특히, 우리은행은 10월 하순 이후 채용공고를 할 예정이다.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따뜻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적극 동참하겠다”며, “정부의 규제 완화를 통한 금융산업 일자리 창출에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더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데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아울러,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불확실한 대외 경영환경이 지속되는 상황에서도 청년 일자리 창출에 적극 앞장서 미래 우수인재를 확보하고 성장시켜 국가 경쟁력 제고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채용 관련 세부사항은 우리금융그룹 및 자회사별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이명지 기자 mjlee@hankyung.com 

    2022.09.18 09:00:04

    우리금융, 채용 문 활짝 연다... 하반기 800명 규모 채용
  • 우리금융, 플라스틱 재활용 통한 업사이클링 화분 키트 기부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6일 자원순환의 날을 맞아 업사이클링(Up-cycling)으로 재탄생된 화분을 학교 교실 숲 조성에 활용할 수 있도록 전국 35개 초등학교에 기부했다고 밝혔다.앞서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4월부터 일상에서 많이 사용되지만 재활용이 어려운 플라스틱을 수거해 업사이클링 화분을 만드는 자원순환 활동 ‘Act for Nature with Woori- 우리가 GREEN 미래’ 캠페인을 진행했다.이번 캠페인에는 우리금융그룹 임직원들을 비롯해, 2022년 탄소중립 중점학교로 선정된 경기 갈곶초등학교와 충남 탕정초등학교 및 탄소중립 시범학교로 선정된 서울 보라매초등학교 등 전국 35개 초등학교 학생들이 동참했다.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총 930kg 분량의 플라스틱이 수거됐으며, 이후 2달에 걸친 업사이클링 과정을 통해 화분으로 재탄생됐다.우리금융그룹은 지난 1일 서울 보라매초등학교 등을 방문해 학생들과 함께 업사이클링으로 재탄생된 화분에 흙을 담고 씨앗을 심어 풍성한 교실 숲을 만드는 과정을 체험함으로써 자원의 소중함을 깨닫는 시간을 가졌다.또한 업사이클링 화분과 흙, 허브 씨앗 등으로 구성된 화분 키트를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전국 35개 초등학교에 기부했다.손태승 회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자원을 아끼고 재활용하는 아이들의 작은 실천이 밀알이 되어 우리 사회가 순환경제로 나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미래세대와 함께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ESG경영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이명지 기자 mjlee@hankyung.com 

    2022.09.06 15:07:15

    우리금융, 플라스틱 재활용 통한 업사이클링 화분 키트 기부
  • [2021 CSR] 우리금융, 서민금융 확대…소상공인 상생 지원

    우리금융그룹의 사회공헌 비전은 ‘함께하는 든든한 금융’이다.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환경경영 활동과 함께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스타트업의 자립을 지원하는 등 사회책임경영에 발벗고 나서고 있다.우리금융은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UN SDGs)와 연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사회책임경영을 추진하고 있다. 우리금융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환경경영 활동과 함께 서민금융 지원, 중소·중견기업 지원, 사회적 기업 지원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스타트업의 자립을 지원하고 있다.또 서민금융 지원을 위해 대표적 서민 정책 상품인 새희망홀씨 대출, 햇살론17 등을 확대 취급하기도 했다. 지난해 저신용, 저소득자를 위한 새희망홀씨 대출은 1183억원, 서민들의 고금리대출 부담 완화를 위한 햇살론17 대출은 1070억 원이 지원됐다. 연체 우려 채무자를 위한 ‘신용대출 119프로그램’을 통해 약 3만2000여 명의 고객에 4093억 원의 대출을 지원했다.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소득 감소로 인한 연체 우려 채무자를 돕기 위해 지난해 4월부터 ‘코로나19 관련 가계대출 프리워크아웃 특례제도’를 도입, 원금을 최대 12개월까지 상환 유예하고, 기존 대출 재연장, 대환 취급 등을 통해 지난해 말 기준 77건, 1607억 원을 지원했다. 지난해 2월부터는 불법 고금리 수취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취약 채무자를 위한 법률구조공단 소속 변호사의 소송 등을 무료 지원하며 저신용자의 재기를 돕고 있다.우리금융은 2009년부터 금융권 최초로 서민금융 지원을 위한 자체 재단인 ‘우리미소금융재단’을

    2021.10.29 09:01:05

    [2021 CSR] 우리금융, 서민금융 확대…소상공인 상생 지원
  •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수익원 다변화 집중…리스크 관리 고삐 죈다

    [100대 CEO]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은 올해 그룹 체제 전환 3년 차를 맞아 ‘오늘의 혁신으로 내일의 가치를 만드는 금융그룹’이라는 새 비전을 선포하고 ‘혁신과 효율성 기반의 그룹 경쟁력 강화’를 경영 목표로 제시했다. 이에 그룹의 6대 핵심 전략인 △그룹 성장 기반 확대 △디지털 넘버원 도약 △경영 효율성 제고 △브랜드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강화 △리스크와 내부 통제 강화 △글로벌 사업 선도에 매진해 달라고 임직원들에게 강조했다.손 회장은 비은행부문 포트폴리오 확대로 수익원 다변화에 역량을 집중해 그룹의 성장 기반을 다지고 있다. 2019년 지주사 출범 후 자산 운용과 부동산 금융 부문 강화를 위해 우리자산운용·우리글로벌자산운용·우리자산신탁을 자회사로 인수한 데 이어 지난해 소비자 금융의 중추적 역할 등 중소·서민 취약 계층 대상 금융 편익을 안정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우리금융캐피탈·우리금융저축은행도 자회사로 신규 편입했다.손 회장은 지난해 ‘디지털 퍼스트, 체인지 에브리싱(digital first, change everything)’을 그룹 디지털 비전으로 선포하고 신규 출범한 디지털혁신위원회의 위원장을 맡는 등 그룹의 디지털 혁신을 직접 챙겨 왔다. 올해 자회사 최고경영자(CEO) 등 임직원 50여 명이 비대면으로 참석한 ‘디지털 혁신 타운홀 미팅’에서는 디지털 넘버원이 되려면 소속을 불문하고 모든 임원들이 사고방식을 대전환해 성공적인 디지털 혁신을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당부했다.또한 손 회장은 전사적인 ESG 경영을 위해 이사회 전원으로 구성된 ‘ESG경영위원회’와 자회사 CEO 전원이 포함된 &l

    2021.06.22 06:11:02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수익원 다변화 집중…리스크 관리 고삐 죈다
  • 우리금융그룹·하트-하트재단, 특성화고 디지털 인재 육성에 앞장서

    [한경잡앤조이=정유진 기자]하트-하트재단(회장 오지철)은 지난 18일 특성화고등학교 학생 100명을 대상으로 디지털 인재 육성을 위한 온라인 멘토링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멘토링은 우리금융그룹의 후원으로 하트-하트재단이 추진하고 있는 ‘특성화고 디지털 인재 육성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특성화고 디지털 인재 육성 프로젝트’는 높은 사교육비로 인해 디지털·IT 기술 학습을 위한...

    2021.02.22 16:12:19

    우리금융그룹·하트-하트재단, 특성화고 디지털 인재 육성에 앞장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