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기업의 다양성 투자 늘었지만 전략적 접근·데이터 수집 부족"

    기업용 인사 및 재무관리를 위한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리더인 워크데이(Workday, NASDAQ:WDAY)가 전 세계 기업의 과반수 가량이 다양성, 형평성, 포용성(DEI; Diversity, Equity and Inclusion)에 투자하고 있지만 상당 수는 데이터가 없거나 가용한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이용하지 못하고 있다는 연구 결과를 30일 발표했다.이번 연구는 올해 말 워크데이와 사피오 리서치(Sapio Research)가 공동으로 전 세계 23개국의 다양한 회사에서 다양성 정책을 책임지고 있는 3100명의 HR 전문가와 C-레벨 임원들을 대상으로 소속감과 다양성에 대한 이들의 동기, 활동, 성과를 파악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번 연구에 따르면 최근의 급변하는 세계 경제 환경에도 불구하고 과반수의 응답자들은 DEI 전담 업무가 늘어났으며 차기 재무년도에도 DEI 이니셔티브에 투자를 늘리거나(35%), 적어도 현재 수준을 유지(45%)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과반수 이상의 기업이 DEI를 위해 전략적 접근을 하고 있지만, 응답자들의 39%가 현재 전략적 접근이 전혀 없어서 목표 설정에서 목표 달성까지 나아가기가 어렵다고 답했다.뿐만 아니라 아시아 태평양 및 일본(APJ) 응답자들의 52%는 DEI에 대해 전략적 접근이 아주 미미하거나 시작 단계라고 답했다. 호주와 뉴질랜드(35%), 유럽(39%), 북미(34%), 남아프리카(22%)에 비해 준비가 미비하다는 답변이 높은 편이다. 아울러 세계적으로 거의 삼 분의 일(32%) 가량의 응답자가 회사 최상위 레벨의 리더십과 약속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전략적 접근 부재의 또 다른 중요한 이유는 DEI를 위한 노력에 대한 데이터 및 리포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단

    2022.11.30 15:04:48

    "기업의 다양성 투자 늘었지만 전략적 접근·데이터 수집 부족"
  • "기업의 신진대사율 높이기 위한 디지털 전환 필요"

    "우사인 볼트라는 뛰어난 육상선수는 경쟁자인 블레이크 선수를 뛰어넘고 본인의 기량을 최대한으로 발휘하기 위해 신진대사율을 올려 퍼포먼스를 끌어올렸습니다. 기업도 신진대사 능력을 높여 운영을 혁신해야 합니다. 이를 뒷받침하는 것이 미래를 위해 구축된 엔터프라이즈 관리 클라우드입니다.”(산딥 샤르마 워크데이 아시아 사장)기업용 인사 및 재무 관리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기업 워크데이가 9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갖고 워크데이의 글로벌 프로그램 '워크데이 엘리베이트 디지털 익스피리언스(Workday Elevate Digital Experience)'를 소개했다. 워크데이가 전 세계 기업 고객들에게 최신 트렌드와 통찰력을 제공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는 '워크데이 엘리베이트'는 '변화하는 세상을 위해서(for a changing world)'란 주제로 개최됐다.샤르마 사장은 "현재 45억달러 수준의 매출 규모를 3년 내 100억달러 수준으로 키우는 게 목표"라며 "한국에서 다양한 산업들이 재편되고 있고 많은 기업들이 해외에서 비즈니스를 확대하고 있는데, 워크데이와 함께 신진대사가 높은 기업으로 거듭났으면 한다"고 밝혔다. 샤르마 사장은 비즈니스 성공을 위해 조직도 유기 생명체처럼 빠르게 움직이고, 더 활발한 신진대사율로 운영되야 한다고 강조하며 이를 위한 7가지 과제를 제시했다. 이는 ▲상시 재조정 ▲실시간 실행 ▲완전한 가시성으로 불확실성 경감 ▲단기간 비즈니스 프로세스 재구성 ▲새로운 미래 구상 ▲인적 자원의 성과 향상 ▲측정 가능한 현실적인 효과 달성 등이다.샤르마 사장은 "오늘날의 조직은 변화의 속도에 따라 가속 격차

    2021.09.10 06:00:04

    "기업의 신진대사율 높이기 위한 디지털 전환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