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법무법인 율촌, 4차산업 소송전문가 포진한 ‘가상자산·블록체인팀’ 출범

    법무법인(유)율촌이 가상자산 및 블록체인 관련업무를 조직적으로 융합, 확대개편해 ‘가상자산/블록체인팀’을 정식 출범했다고 9일 밝혔다. 10여명으로 구성된 율촌 ‘가상자산/블록체인팀’은 부장판사 출신으로 최근 타다 형사사건의 무죄판결을 이끈 이재근 변호사 (사법연수원 28기), 부장검사 출신으로 금융 및 첨단범죄 관련 다수의 특수수사 경력을 보유한 이시원 변호사 (사법연수원 28기) 및, 이영상 변호사 (사법연수원 29기), 블록체인 및 가상자산 분야와 관련된 다수 연구실적 및 다양한 법률자문, 수사·분쟁 대응 경험을 보유한 김익현 변호사(사법연수원 36기)가 주축이 되어 팀을 이룬다.또한 경찰 총경 출신으로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 수사실장, 금융정보분석원 심사분석과장을 역임하고, 금융정보분석원에서 자금세탁방지 제재심의위원, 특정금융정보법 시행령 개정 TF 위원, 금융위원회 가상자산분야 법령해석심의위원, 한국 블록체인협회 자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최인석 변호사(사법연수원 35기), 서울지방경찰청 디지털포렌식 팀장을 역임하였고 블록체인 공학석사를 보유한 박정재 전문위원, 박영윤 변호사 (변호사시험2회), 이정균 변호사(변호사시험8회), 김진배 변호사 (변호사시험9회) 등이 전문성을 더한다.율촌은 가상자산 거래소 관련 각종 고소.고발 및 수사, 민사분쟁 대응, 특금법과 하위 법규에 따른 의무 사항 이행에 관한 자문, 가상자산 관련 다양한 사업분야가 관련 법령에 저촉되는지에 관한 자문, 향후 다양한 규제 관련 대응, 가상자산 및 블록체인 관련 분야의 다양한 주체들 사이에서의 각종 분쟁 대응, 역외거래 및 조세 관련 이슈에 대

    2021.07.11 06:18:02

    법무법인 율촌, 4차산업 소송전문가 포진한 ‘가상자산·블록체인팀’ 출범
  • 왜 '배우자 기여분' 인정에 인색할까

    시대가 변하고, 사회 구성과 구성원의 지위도 바뀌면서 ‘상속법’ 개정에 대한 목소리도 높다. 그중 배우자의 상속분에 대한 개정 논의 요구는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왜일까. 배우자가 사망했을 때 상속재산은 어떻게 결정될까요. 통상 사망한 사람(피상속인)이 유언으로 상속인들 사이에 유산을 어떻게 나눌지 정해주지 않고 사망했다면, 상속인들은 서로 협의해서 상속재산을 나누어 가질 수 있습니다. 그런데 상속인들 사이에 분할에 대한...

    2021.05.31 08:30:09

    왜 '배우자 기여분' 인정에 인색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