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대기업·금융권·기관 인재 대거 영입···계묘년(癸卯年)에 주목받을 '이 분야' 인재 영입 본격화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2023년 계묘년(癸卯年) 주목할만한 분야 중 하나가 바로 ‘시니어 케어’ 산업이다. 2025년이면 대한민국 국민 다섯 명 중 한 명이 65세 이상 노령 인구인 초고령화 사회로 진입하기 때문이다. 초고령 사회로 접어들면서 어르신 돌봄 문제가 주요한 사회적 해결과제로 대두되는 가운데, 국내 시니어 케어 플랫폼에서는 각 분야의 전문가들을 적극 영입하고 있다.케어닥, 전문가 3인 영입 ‘시니어 라이프 케어 전문기업’으로 입지 강화케어닥은 재택돌봄 서비스 영역을 확대·강화하기 위해 올해 전문가 3인을 영입했다. 올 7월에 합류한 박석영 최고전략책임자(CSO)는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티플러스(T-Plus) 컨설팅을 거쳐 이베이코리아(현 지마켓글로벌), 페이스북(현 메타), LX하우시스 등 17년 동안 글로벌 및 국내 유수 기업을 거치며 전문성과 풍부한 경험을 쌓아온 기업전략 전문가다. 케어닥은 박 CSO의 경력과 역량을 기반으로 전략적 사업 운영의 기틀을 다지고, 동시에 플랫폼 사업의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실행안을 구체화할 계획이다.4월에 합류한 문연걸 BO(Business Owner)는 2012년 스마일시니어를 창업하고, 2013년 본격적으로 사업을 성장시키며 재가요양시장을 선도해 온 인물로 전국 500개가 넘는 방문요양센터를 오픈해 인적 네트워크 확보는 물론 집을 매개체로 한 어르신 돌봄문화를 확산시키는데 일조했다는 평가다. 정한나 BO(Business Owner)는 고품격의 실버타운으로 알려진 삼성노블카운티의 오픈부터 실버타운이 자리매김하기까지 공을 세운 시니어 전문가다. 21년간 시설 운영 및 복지 프로그램 등을 기획해 진행했으며, 실버타운에 거주하는 시니어들과

    2022.11.24 09:38:27

    대기업·금융권·기관 인재 대거 영입···계묘년(癸卯年)에 주목받을 '이 분야' 인재 영입 본격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