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시장컨셉, 어떻게 볼 것인가?>

    국내 주식시장의 향방을 이끄는 3대 주체세력으로 누구든 서슴없이 개인과 기관투자가, 그리고 외국인투자가를 꼽을 것이다. 하지만 외국인투자가가 우리나라 증시의 주체세력으로 떠오른 것은 그리 오래된 일이 아니다. 외환위기를 겪기 시작한 98년 외국인들의 국내 기업 투자한도가 늘면서 증시진출이 본격화됐기 때문이다. 그래서인지 외국인투자가들의 일거수일투족은 항상 증시의 '핫이슈'가 된다. '바이코리아'(Buy Korea)니 '셀코리아'(Sell Kor...

    2006.08.30 11:54:40

  • 아파트 분양시장 위축시 반사이익 기대감

    부동산시장이 혼란스러운 국면에 접어들고 있다. 현 주택시장은 '풍부한 시중자금과 저금리에 따른 유동성 장세'라고 할 수 있다. 집값 상승요인이 많지 않은데도 시중의 넘쳐나는 자금이 마땅한 대체수단을 찾지 못해 주택시장을 맴돌고 있다. 아파트값이 올랐다고 하지만 내면을 들여다보면 지난해보다 시장의 질이 취약한 것을 알 수 있다. 재건축과 분양권 등 투자상품을 중심으로 값이 올랐으며 재료가 없는 일반 아파트는 상승폭이 미미하다. 실수요 지표를 반영...

    2006.08.30 11:54:39

  • 금리인하 '글쎄'… 580~650 박스권 유지

    지난주(5월9~15일) 종합주가지수는 0.2%, 코스닥지수는 1.2% 소폭 상승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6.4%), 운수창고(5.5%), 음식료(5.2%), 건설업종(4.9%)의 상승률이 높았고 통신(-3.2%), 은행(-2.4%), 전기전자(-1.1%) 등 시가총액이 큰 업종은 하락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인터넷업종이 12.7%나 올라 단연 돋보였다. 지난 4월 한 달간 아시아 주식시장은 약세를 기록한 가운데 국내 종합주가지수도 560~630...

    2006.08.30 11:54:39

  • 금리인하 추세 발빠르게 대응하라

    서울 강남 청담동에 사는 C씨(58)는 지난 5월13일 금융통화위원회의가 콜금리를 4.25%에서 4%로 인하했다는 뉴스를 접하고서 긴 한숨을 내쉬었다. 2년 전 현업에서 은퇴한 뒤 별다른 소득 없이 은행이자로 근근이 생활하고 있기 때문이다. 더구나 추가 금리인하 가능성도 있다는 얘기에 그저 암담하기만 하다. 이제 만기가 다 돼가는 기존 금융상품을 조금이라도 이자를 더 받을 수 있는 상품으로 갈아타기 위해 전문가를 찾아 조언을 구했다. (표참조)...

    2006.08.30 11:54:39

  • 하반기 미국경기

    “구조적 문제 때문에 추세적 회복은 힘듭니다.” 김승현 현투증권 연구위원은 이라크 전후 경기회복의 가능성이 보이는 데는 동의한다. 하지만 기본적으로 미국경제가 안고 있는 문제점 때문에 본격적인 회복으로 이어지기는 쉽지 않다고 내다보고 있다. 미국의 '과잉소비' 후유증이 생각보다 심각하다는 것이다. 가계가처분 소득 대비 총부채 부담률이 1993년 경기회복기 당시의 4.5% 내외보다 월등히 높은 14%에 이르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는 설령 소비심리...

    2006.08.30 11:54:39

  • 타워팰리스 부자들을 모셔라

    지난 4월 중순. 시중 모 은행 부행장실 지휘 아래 007작전을 방불케 하는 첩보전이 진행됐다. 특명은 '경쟁은행이 입찰가를 얼마 써낼지 알아내기'. 관계 직원들은 가능한 인맥을 총동원해 정보를 얻으려고 애를 썼고 경쟁은행들 사이에서는 치열한 물밑신경전이 벌어졌다. 이는 서울 강남 도곡동 타워팰리스 앞에 있는 '우성리빙텔'이라는 건물 1층 공개매각을 두고 벌어진 일이었다. 분양면적 222평짜리 이 1층 사무실은 은행 프라이빗 뱅킹(PB) 점포가...

    2006.08.30 11:54:39

  • 국내 / 해외

    [수신 내용 없음]

    2006.08.30 11:54:39

  • 미국주식시장 강세, 추가상승 낙관 금물

    우리나라 1분기 경제성장률이 3.7% 증가에 그치며 경기침체가 현실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미국 주식시장의 강세가 다행스럽기만 하다. 그러나 최근 미국 금융시장은 매우 혼돈스러운 상황이다. 달러화는 약세, 주식과 채권은 강세를 보이며 전통적인 상관관계에서 벗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 주식시장은 지속적으로 세계주식시장의 상승을 담보할 수 있을까. 결론부터 말하면 미국 주식시장의 추가적인 상승을 낙관하기에는 불확실성이 크다. 그 이유는 현재 미국 주...

    2006.08.30 11:54:39

  • 교사를 잘 관리해야 성공한다

    경기침체라고 하지만 교육사업은 적어도 불황을 모르는 듯하다. 높은 교육열과 핵가족화 덕분이다. 교육사업은 상대적으로 실패율이 낮을 뿐만 아니라 높은 부가가치를 올릴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여기에다 최근에는 프랜차이즈체인이 대거 등장, 교재개발 등 사전 투자 없이 초보자도 손쉽게 교육사업을 창업할 기회가 많아지면서 고학력 창업자들 사이에 교육사업은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수익만 보고 창업을 하면 실패하기 십상. 다른 사업과 달리 자라...

    2006.08.30 11:54:38

  • 30대의 재테크 4계명

    인생에서 30대는 결혼하고 아이를 낳고 교육시키는 시기이다. 직장에서는 신입사원 시절을 지나서 중추적인 실무자로 자리잡는 시기이기도 하다. 이러한 30대는 자산관리 측면에서도 매우 중요한 시기이다. 이 시기에 얼마나 효과적인 계획을 세우고 이를 실천하느냐에 따라서 미래의 풍족한 생활여부가 결정되기 때문이다. 계획을 세울 때는 다음 네 가지 사항을 고려해야 한다. 첫째, 비과세상품 등 목돈마련을 위한 최적의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라. 30대는 쌓여 ...

    2006.08.30 11:54:38

  • 하반기 현대차 투자의견

    '작아진 파이, 늘어난 입' 이동원 LG투자증권 연구위원은 올해 국내 자동차시장을 이렇게 한마디로 표현한다. 자동차 수요는 줄어드는 데 비해 경쟁자는 늘어나 지난해와는 달리 수요자 중심의 시장으로 바뀌고 있다는 얘기다. 구체적으로 따져보면 올해 국내 자동차 내수시장은 지난해 특소세 인하에 따른 특수의 반작용으로 수요가 눈에 띄게 줄고 있다. 또한 경기침체와 개인신용위기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이 가세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나 특소세 인하효과를 ...

    2006.08.30 11:54:38

  • 국내 / 해외

    [수신 내용 없음]

    2006.08.30 11:54:38

  • 박스권 상승돌파 가능성 '솔솔'

    지난주(5월23~29일) 종합주가지수는 3.2%, 그리고 코스닥지수 역시 3.2% 상승해 강세를 나타냈다. 거래소를 기준으로 업종별로 보면 운수창고(8.8%), 증권(7.0%), 보험(6.3%)의 상승률이 높았고 음식료(-0.7%)와 제약(-0.6%), 의료정밀(-0.4%) 등 경기방어주는 하락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그동안 상승을 주도했던 인터넷업종이 3.4% 상승에 그쳐 상승탄력이 크게 둔화됐다. 최근 투자자들의 관심은 세 가지다. 우선 박스...

    2006.08.30 11:54:38

  • 국내 / 해외

    [수신 내용 없음]

    2006.08.30 11:54:37

  • 확 바뀐 부동산시장 '틈새 투자처를 찾아라'

    '앞으로 부동산시장은 어떻게 될 것인가'라고 묻는 것은 대답할 사람을 곤혹스럽게 만드는 우문에 속한다. 정부가 강도 높은 부동산 대책을 속속 내놓고 투자자, 실수요자 모두 시장 상황을 관망하고 있는 상태에서 시시각각 변하는 부동산시장을 예단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질문을 보다 현실감 있게 다듬어보자. 부동산 판도변화가 바뀜에 따라 알찬 부동산으로 떠오를 종목이 무엇인가. 즉 정부가 '5ㆍ23대책'을 내놓은 후 타격을 받을 종목과 반...

    2006.08.30 11:5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