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글로벌 반도체 업체, 발 빠른 '투자 전쟁'

    세계 반도체 산업의 매출이 올 들어 세 번째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반도체 호황을 맞이한 글로벌 반도체 업체들은 발 빠르게 투자 전쟁을 이어나가고 있다.미국 반도체산업협회(SIA)가 최근 발간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7월 세계 반도체 산업 매출액은 454억 달러(약 53조 원)로 집계돼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년 같은 달(352억 달러)보다는 29%, 전월(445억 달러)보다 2.1%나 늘었다. 올해만 벌써 역대 월간 최고 매출 기록을 3번이나 경신하는 등 호황세를 보이고 있는 셈이다.SIA는 1976년 이래로 이 통계를 매월 작성하고 있다. SIA는 매출이 증가하는 것은 미국을 비롯해 전 세계 주요 지역 시장에서 반도체 수요가 증가하면서 반도체 칩 생산과 출하량이 최근 몇 달 동안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데 따른 것으로 분석했다.이런 세계 반도체 산업의 매출 증가는 글로벌 투자은행(IB) 모건스탠리 등이 앞으로 성장이 둔화할 것이라고 전망한 것과는 반대다. 오히려 세계반도체무역통계기구(WSTS)가 올해 반도체 시장 성장률을 기존 19.7%에서 25.1%로 상향 조정하는 등 당분간 성장이 지속될 것이라고 예측한 것이 맞는 듯하다.실제로 올해 2분기 전 세계 반도체 제조장비 시장 규모도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에 따르면 올해 2분기 글로벌 반도체 제조장비 업계 주문액은 248억7000만 달러(약 28조9163억 원)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2분기보다는 48%, 지난 1분기보다는 5%나 늘어난 규모다.제조장비 매출이 증가했다는 것은 반도체 업계가 수요 증가에 따라 생산량을 대폭 늘리기 위해 수입을 많이 했기 때문이다. 반도체 수요가 증가하는 이유는 각국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첨단 제품

    2021.09.28 16:28:39

    글로벌 반도체 업체, 발 빠른 '투자 전쟁'
  • 조 바이든 美 대통령 “타국 재건 위한 대규모 군 파견 시대 종료”

    [이 주의 한마디]조 바이든 美 대통령 “타국 재건 위한 대규모 군 파견 시대 종료”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아프가니스탄 전쟁이 종료됐다고 공식 확인하면서 앞으로 다른 국가의 재건을 위해 대규모 군대를 파견하는 시대가 끝났다고 선언했다.이와 함께 미국이 중국과 심각한 경쟁을 하고 있다고 언급하며 아프가니스탄 철군 등을 통한 남은 자원을 중국 견제에 활용할 수 있다고 시사했다.중국과의 전략적 경쟁이 미국의 최우선 과제인 만큼 미국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하겠다는 ‘바이든 독트린’을 재차 강조한 것으로 풀이된다.바이든 대통령은 8월 31일 백악관 대국민 연설에서 “미국을 이끌어 온 지난 20년의 외교 정책 페이지를 넘기며 우리는 배운 것이 있다”며 “미국의 핵심 국가 안보 이익에 분명한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이어 “중국 등은 미국이 아프가니스탄에서 10년 더 꼼짝하지 못하는 것을 좋아할 것”이라며 “세계가 변해 이제 미국은 중국과 심각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21세기 미국의 경쟁력을 강화할 중대한 시점”이라고 덧붙였다.중동 이슈가 종식된 만큼 바이든 대통령은 중국을 제1경쟁국으로 확고히 지정했다. 전문가들은 미국이 군사적 무력 행사가 아닌 경제적 개입으로 더욱 치열한 G2(미·중) 시대가 열릴 것으로 보고 있다.[한눈에 보는 글로벌 주간 핫뉴스]ABC방송“화이자 FDA 승인 후 美 백신 접종자 급증”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화이자 백신을 정식 승인한 후 현지에서 백신 1차 접종자가 급증했다고 ABC방송이 보도했다.FDA는 화이자 백신을 8월 23일 정식 승인 발표

    2021.09.06 06:18:04

    조 바이든 美 대통령 “타국 재건 위한 대규모 군 파견 시대 종료”
  • “미국·유럽 독자적인 반도체 생태계 구축은 비현실적”

    [인터뷰] ‘반도체 제국의 미래’를 쓴 정인성 씨는 반도체 개발 검증 업무를 맡았으며, 현재는 인공지능 개발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정 씨는 이번 각국의 반도체 굴기가 “TSMC나 삼성전자와 같은 반도체 파운드리 기업과 갑자기 반목하게 됐을 때 최소한의 산업 기반을 지켜야 한다는 걱정의 발로”라며 “‘반도체의 안보적 가치’를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2...

    2021.04.15 06:46:01

    “미국·유럽 독자적인 반도체 생태계 구축은 비현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