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英 전문지 오토카 “정의선 현대차 회장, 글로벌 車 업계서 괄목할만한 인물”

    영국 자동차 전문지 오토카가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을 글로벌 차 업계에서 괄목할만한 인물로 꼽았다. 오토카는 1895년 세계 최초로 발간된 자동차 전문지다. 영미권 독자 외에도 온라인판과 국제판 등을 발행해 큰 영향력을 가진 매체다. 오토카는 매년 글로벌 자동차 업계에서 뛰어난 성과를 거둔 인물과 제품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이 매체는 8일(현지시간) 열린 ‘2021 오토카 어워즈’에서 정의선 회장에게 ‘이...

    2021.06.09 15:19:29

    英 전문지 오토카 “정의선 현대차 회장, 글로벌 車 업계서 괄목할만한 인물”
  • 김석준 쌍용건설 회장, 15개월 만에 싱가포르 현지 점검

    [위클리 이슈] 인물 김석준 쌍용건설 회장이 15개월 만에 싱가포르 출장에 나섰다. 지난해 연말 두바이에 이어 4월 27일 싱가포르 출장에 나선 것이다. 그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온라인 화상 회의로 진행했던 것에 한계를 느껴 발주처와 직접 만나기 위해 현장 출장을 강행하게 됐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김 회장은 출장 중 공사 현장을 찾아가 진행 상황을 파악하고 발주처와 현안을 조율할 예정이다. 또 한동안...

    2021.05.03 09:05:29

    김석준 쌍용건설 회장, 15개월 만에 싱가포르 현지 점검
  •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성과급 불만 인식…정확한 보상 약속”

    [위클리 이슈] 인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온라인 타운홀 미팅에서 임직원들에게 정확한 성과 보상 체계를 마련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정 회장은 3월 16일 현대차그룹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타운홀 미팅에서 “성과 보상에 대한 이야기가 많이 나왔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올해 수익성이 개선되면 보상을 정확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SK하이닉스에서 촉발된 성과급 논란이 SK그룹을 넘어 네...

    2021.03.22 07:28:53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성과급 불만 인식…정확한 보상 약속”
  • 정의선 PI 이미지, 과감한 추진력 'MK' 떠올라…미래 모빌리티 동맹으로 리더십 'UP'

    [스페셜 리포트] ‘중후하고 카리스마 있는 CEO.’ 대중이 본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의 대표 이미지다. 한경비즈니스 CEO PI(최고경영자 이미지) 설문 조사(복수 응답)에서 정 회장의 외적(외모·패션) 요소에 가장 부합하는 이미지 키워드로는 ‘중후한(51.4%)’, ‘주관이 뚜렷한(49.8%)’, ‘카리스마 있는(47%)’ 순으로 나타났다....

    2021.03.16 07:33:01

    정의선 PI 이미지, 과감한 추진력 'MK' 떠올라…미래 모빌리티 동맹으로 리더십 'UP'
  • 정용진은 제스처·구광모는 캐주얼로 호감...CEO 3인 스피치 분석(영상)

    [스페셜 리포트] 디지털 시대를 맞아 기업들은 최고경영자(CEO)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창구로 유튜브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은 2021년 1월 신년사를 신세계그룹 유튜브 계정에 올려 호응을 얻었다. 그 무엇보다 속도감 있게 편집된 영상과 함께 생생한 표정 변화, 눈빛, 에너지 넘치는 목소리, 리드미컬한 움직임을 볼 수 있어 신선했다는 평가였다. 실제 이 동영상에는 “신세계 직원도 아닌데 가슴이 웅장해진다&rdq...

    2021.03.16 07:09:02

    정용진은 제스처·구광모는 캐주얼로 호감...CEO 3인 스피치 분석(영상)
  • 현대차·SK 30조 투자 '맞손'…수소 사회 전환 이끈다

    [CEO 24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최태원 SK 회장 현대차그룹과 SK그룹이 수소 사회 전환 시점을 앞당기기 위해 ‘수소 동맹’을 맺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최태원 SK 회장은 3월 2일 만나 수소 관련 사업에서 다각도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SK그룹은 연료전지 발전소와 액화수소 생산 시설 등에 18조5000억원을 투자한다. 현대차그룹은 수소차와 수소연료전지 개발 등에 11조1000억원을 투입한다...

    2021.03.08 07:30:53

    현대차·SK 30조 투자 '맞손'…수소 사회 전환 이끈다
  • '코나EV 리콜'에 현대차·LG 20년 배터리 동맹 흔들릴까

    [비즈니스 포커스] 현대차의 주력 전기차 모델이었던 ‘코나 일렉트릭(EV)’이 국내외에서 화재 소식이 잇따르면서 끈끈한 협력 관계를 이어 오던 현대차와 LG에너지솔루션(전 LG화학 배터리사업 부문)의 관계 변화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화재가 발생한 현대차의 전기차 모델이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를 탑재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전기차 배터리 글로벌 1위인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를 장착한 전기차에서 발생한 화재로 LG에너...

    2021.03.07 08:07:02

    '코나EV 리콜'에 현대차·LG 20년 배터리 동맹 흔들릴까
  • [CEO 24시] 배터리 렌털 방식 도입…반값 전기차 앞서간다

    [CEO 24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현대차가 전기차 배터리를 빌려주고 반납받는 방식의 대여(리스) 실증 사업에 나선다. 현대차는 경기 화성시 남양기술연구소에서 2월 18일 정세균(맨 왼쪽) 국무총리와 정의선(가운데) 현대차그룹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산업통상자원부·현대글로비스·LG에너지솔루션·KST모빌리티와 전기택시 배터리 대여 및 사용 후 배터리 활용 실증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

    2021.02.22 07:31:06

    [CEO 24시] 배터리 렌털 방식 도입…반값 전기차 앞서간다
  • [프리뷰] '마천루 가고 실용의 시대 왔다' 정의선이 100년 대계 GBC 낮춘 이유

    [비즈니스 포커스] 현대차그룹·두산그룹·넷마블·DL그룹 등이 ‘기업의 얼굴’인 사옥을 새로 짓고 신사옥으로 이전을 준비하고 있다. 과거에는 사옥이 기업 문화와 아이덴티티를 나타낼 수 있는 랜드마크로서의 기능과 상징성이 크게 부각됐지만 최근에는 얼마나 경제적이고 실용성이 있는지가 중시된다. 성장한 기업이 사세 확장으로 각 계열사를 통합, 신사옥에 집결시켜 시너지를 높이거나 새로운 경영 ...

    2021.02.12 08:50:04

    [프리뷰] '마천루 가고 실용의 시대 왔다' 정의선이 100년 대계 GBC 낮춘 이유
  •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정몽구 숙원' GBC 50층 3개 동으로 변경 검토

    [위클리 이슈] 인물 현대차그룹이 서울 삼성동에 짓고 있는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의 규모가 당초 105층 1개 동에서 50층 3개 동으로 변경될 수 있다는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은 105층 규모의 타워 1개 동을 짓는 종전의 설계안과 함께 70층 2~3개 동, 50층 3개 동 등으로 설계를 변경하는 안을 놓고 내부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원안대로 105층(569m)으로 완공되면 제2롯데월드(555m)를 ...

    2021.02.01 15:42:56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정몽구 숙원' GBC 50층 3개 동으로 변경 검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