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NH농협은행, 다양한 금융 니즈 반영…2030 겨냥 적금 상품까지

    [비즈니스 포커스]NH농협은행은 자산 관리와 함께 2030세대를 만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금융 상품 출시에 초점을 맞췄다.NH농협은행은 지난 7월 고객 자산 관리 강화와 편의성 제고를 위해 VIP 금융 컨설팅 ‘모바일 화상 상담’ 서비스를 개시했다. ‘모바일 화상 상담’은 NH마이데이터 내 NH자산+ 자산 등록 이용 고객 중 전 금융회사 합산 금융 자산 1억원 이상 고객에게 제공되는 서비스다. 고객은 영업점 방문 상담 또는 모바일 화상 상담 중 원하는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다. 모바일 화상 상담 신청 시 예약 신청한 시간에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로 전송된 초대 링크를 통해 상담방에 들어가 자산 관리·세무·부동산 비대면 화상 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된다.권준학 NH농협은행장은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자산 관리 모바일 화상 상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영업점 방문이 어려운 고객이나 농어촌 및 도서 산간 지역의 고객들까지 다양한 금융 니즈를 만족시키며 앞으로도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한 자산 관리 대중화로 고객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여기에 NH농협은행은 2030세대를 공략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출시함으로써 소비자들의 니즈를 맞추고 있다.NH농협은행은 국립공원공단과 함께하는 디지털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상품 ‘NH걷고싶은 대한민국 적금’을 판매 중이다. 이 상품은 설악산·지리산·한라산 등 전국 17개의 산악형 국립공원과 제주 올레길(1번과 8번 코스), 독도버스(NH농협은행 메타버스 플랫폼)까지 총 20개의 구역을 실제 방문해 올원뱅크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인증하면 인증 구역 수에 따라 우대 금

    2022.09.26 06:00:01

    NH농협은행, 다양한 금융 니즈 반영…2030 겨냥 적금 상품까지
  • 지금은 ‘무지출’, ‘짠테크’ 시대 … ‘플렉스’, ‘욜로’는 옛말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2021년 하반기부터 2022년 상반기까지 소비 행태에 대한 빅데이터를 분석 결과, 소비를 극단적으로 줄이는 ‘무지출’과 ‘무소비’ 언급량은 30% 증가한 반면에 명품 소비를 지칭하는 ‘플렉스’, ‘욜로’ 언급량은 11%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종합커뮤니케이션그룹 KPR 부설 KPR 디지털커뮤니케이션연구소는 매스미디어와 SNS(트위터, 인스타그램)와 웹(블로그, 커뮤니티) 상의 빅데이터 약 120만 건을 분석한 결과, 경기 불황으로 소비자들의 소비 심리와 행태가 변화했다고 10일 발표했다.빅데이터 분석을 진행한 ‘KPR 인사이트 트리’에 따르면 2021년 7월부터 2022년 6월까지의 소비 행태 관련 연관어 분석 결과 ‘무지출’, ‘무소비’ 언급량은 2021년 하반기 11,364건에서 2022년 상반기 14,819건으로 약 30% 증가했고, 이에 비해 ‘플렉스’와 ‘욜로’에 대한 언급량은 90,097건에서 80,093건으로 약 11%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무지출과 무소비 관련 연관어로는 ‘냉장고’와 ‘포인트’, ‘중고거래’의 언급량이 2021년 하반기에 비해 2022년 상반기에 평균 51%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냉장고의 언급량은 2021년 하반기 1,435건에서 2022년 상반기 2,055건으로 약 43.2% 증가했고, 포인트 언급량은 1,590건에서 1,995건으로 약 25.5% 증가했으며 중고거래 언급량은 1,061건에서 1,973건으로 약 86.4% 증가했다.이는 소셜미디어 상에서 ‘냉장고 파먹기(냉장고에 남아 있는 식재료로 음식을 해먹는 것)’를 통해 지출을 줄이는 챌린지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최근 ‘짠테크(‘짜다’와 ‘재테크’를 합

    2022.08.10 10:25:12

    지금은 ‘무지출’, ‘짠테크’ 시대 … ‘플렉스’, ‘욜로’는 옛말
  • “고물가 쇼크, 샤넬 대신 적금 오픈런해요”…플렉스 끝, 스퀴즈 시작

    [스페셜 리포트]감염병 위기를 벗어나나 했더니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전쟁으로 인한 저성장과 고물가가 동시에 덮친 스크루플레이션(screwflation)의 시대가 왔다.스크루플레이션은 쥐어짠다는 뜻의 ‘스크루(screw)’와 물가 상승을 의미하는 ‘인플레이션(inflation)’의 합성어다. 경제가 지표상으로는 회복되는 것처럼 보인다.하지만 중산층에는 들어오는 돈이 줄어들고 나가야 할 돈은 늘어나게 된다. 살림살이를 쥐어짜야 하기 때문에 소비가 위축되고 실질적 경기는 제대로 살아나지 못하는 상황이 생긴다. 스크루플레이션은 체감 물가를 상승시킨다.이 때문에 국민의 경제 고통(실업률·물가상승률)을 급격히 높이게 돼 그 여파가 매섭다. 직장인과 젊은 세대는 다양한 방식으로 스크루플레이션 시대에 대응하고 있다.   “점심 값 무서워” 배달 앱 지우고 도시락으로 끼니직장인의 여름 별식으로 사랑받던 냉면 값이 1만원대를 돌파했다. 김밥은 한 줄에 3000원이 넘는다. 런치 플레이션(런치+인플레이션)이라는 신조어까지 생겼다.고물가 속에 식비 부담이 커지면서 식비를 절약하기 위해 점심 도시락을 직접 싸오거나 편의점 도시락으로 한 끼를 해결하는 직장인이 늘고 있다.2022년 1~6월 편의점 CU의 도시락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20% 이상 증가했다. 마켓컬리도 올해 2분기(4~6월) 컵 도시락 판매량이 1분기보다 1.6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높아진 물가에 편의점 마감 할인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늘었다.애플리케이션(앱)도 나왔다. 라스트오더 앱을 통해 GS25·CU·세븐일레븐·이마트24 등 주요 편의점에서 유통 기한이 임박한 도시락·삼각김밥·

    2022.07.09 06:00:06

    “고물가 쇼크, 샤넬 대신 적금 오픈런해요”…플렉스 끝, 스퀴즈 시작
  • '푼돈 모아 부자'…티끌 재테크 비법 노트

    가계 긴축에 너도나도 ‘짠테크’ 시작…‘봉투 생활비·캘린더 저축’ 눈길 티끌 모아 태산? 요즘엔 티끌 모아 티끌이란 말이 더 와 닿는 저금리 시대다. 3년 만기 적금을 넣어도 계산기를 두드리면 ‘애걔’라는 말이 절로 나온다. 눈치도 없이 물가는 속절없이 오른다. 그러니 어쩌랴. 소소하게 나가는 생활비라도 쥐어짜는 수밖에…. 이른바 &lsqu...

    2017.07.11 00:00:00

    '푼돈 모아 부자'…티끌 재테크 비법 노트
  • "월급 50% 저금' 강박관념 벗고 습관부터 길러야"

    짠테크라고 우습게 볼 수만은 없다. 돈 모으는 습관을 길들이지 못한 이들에게 재테크는 그림의 떡이다. 재테크란 말만 들어도 지레 겁먹는 이들이 태반이다. 화제의 재테크 신간 ‘부자의 습관 빈자의 습관(평범한 사람도 부자로 만들어 주는 44가지 작은 습관)’을 쓴 작가 명정선 이코노마드 대표는 마음가짐이 재테크의 첫 시작이자 지름길이라고 강조한다. 명 대표는 10년간 기자 생활을 하며 만난 100명의 슈퍼리치, 1000명...

    2017.07.11 00:00:00

    "월급 50% 저금' 강박관념 벗고 습관부터 길러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