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ESG 경영도 업계 선두로 치고 나가는 미래에셋증권

    [컴퍼니]미래에셋그룹이 올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실천에 보다 적극적으로 나서며 업계의 선두 주자로 확고히 자리매김하고 있다.미래에셋그룹은 전문 투자 그룹으로서 ESG 경영의 실천 방안 중 하나인 사회적 책임 투자(SRI)에 주목해 왔다. 이는 세계가 주목하는 키워드임은 물론 한국 정부가 추구하는 기업과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는 중요한 수단이다.미래에셋그룹은 친환경 프로젝트에 대한 직접 투자와 금융 자문 및 주선 서비스 등을 진행할 때 수익률을 비롯해 사회 환경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투자를 수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주요 ESG 평가 기관에서 업계 최고 등급 받아특히 미래에셋증권은 글로벌 이슈인 기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칠레의 105MW 태양광 에너지 발전소 프로젝트 등 신재생에너지 발전 프로젝트에 대한 자금 조달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핀테크, 나노 신소재 등 신성장 산업의 중소·벤처기업 투자와 ‘역세권2030 청년주택’의 금융 주선 및 투자를 진행하는 등 사회 책임 투자에 앞장서고 있다.미래에셋증권은 2019년 증권사 최초로 외화 SRI 채권 발행에 성공한 데 이어 올해 처음 진행하는 원화 SRI 채권 발행에서도 흥행에 성공하면서 증권업계 ESG 선도 기업으로서의 위상도 더욱 확고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5년물 원화 SRI 채권은 증권업계 최초로 한국신용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SB1 등급’을 받으며 투자자들의 신뢰를 더욱 높였다.미래에셋증권은 이러한 활동 등을 바탕으로 주요 ESG 평가 기관에서 업계 최고 등급을 받고 있다.미래에셋증권은 지난해 한국 최대 규모의 SRI 전문 리서치 기관인 서스틴베스트의 ‘2020년

    2021.10.03 06:00:21

    ESG 경영도 업계 선두로 치고 나가는 미래에셋증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