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K-패션 日에 알리는 ‘아보카도’ 투자 유치···“한일 간 쇼핑 문화 살릴 것”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여성 패션 크로스보더 플랫폼 ‘니코(neaco)’를 운영하는 아보카도가 일본 전자 지급 결제 대행업체 ‘데지카’와 개인 투자자 등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아보카도는 올 2월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같은 해 6월 니코를 일본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해 서비스하고 있다. 니코는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를 중심으로 트렌디하고 다양한 K-패션을 일본 소비자들이 현지에서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아보카도는 이번 투자 유치와 함께 데지카와 협업해 한일 브랜드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면서 소비자에게 더 안전하고 새로운 구매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데지카는 세계 최대 게임 플랫폼 ‘스팀(Steam)’과 전자 상거래(EC) 플랫폼 ‘쇼피파이(Shopify)’에도 도입된 결제 서비스 ‘KOMOJU’를 제공하고 있으며, 데지카와 협업을 통해서 신흥 시장 진출 및 브랜드 지원 강화, 신사업 공동 개발 등을 목표로 한다. 아보카도가 목표로 하는 일본 EC의 2019년 시장 규모는 2018년보다 7.65% 증가한 약 19조4000억엔(약 200조원)으로, 특히 의류 등 물판형 판매 금액은 10조515억엔(약 105조원)으로 일본 전자 상거래 시장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또 2019년 전자 상거래 시장 전환율은 6.76%로, 2020년 국내 온라인 쇼핑 거래액(161조원)·전환율(27.2%)과 비교할 때 앞으로 성장 가능성 역시 크다고 할 수 있다.미코시 히로야스 아보카도 대표는 13년간 한국 넵튠을 비롯해 일본의 △Game On △NHN Japan △IGNIS 등 IT 상장사에서 다양한 프로젝트의 사업 개발을 진행했다. 2015년에는 국내 게임 회사를 창업해 △냥코레인저스 △LINE대부호 △무

    2021.11.03 10:04:15

    K-패션 日에 알리는 ‘아보카도’ 투자 유치···“한일 간 쇼핑 문화 살릴 것”
  • 소상공인, 자영업자 창업 도와주는 플랫폼 ‘창업인’ 8억원 투자 유치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가 AI 기반 창업 데이터 및 가맹 창업 매칭 지원 플랫폼 창업인에 투자했다. 이번 투자는 경기혁신센터 등 3개 투자사가 공동 참여했으며, 총 8억원 규모의 투자로 진행됐다. 창업인은 8월 경기혁신센터가 판교 창업존에서 개최한 ‘제5회 스타트업 815’ 참여기업으로, 경기혁신센터와의 후속미팅을 통해 투자가 진행됐다. 창업인은 인공지능을 이용한 정확도 높은 상권분석으로 예비창업자의 안전한 창업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장하일 창업인 대표는 수도권 일대 25개 가맹점을 보유한 프랜차이즈 회사를 창업한 경험을 기반으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 필요한 상권 정보 등 마케팅 자료를 제공 중이다. 창업인은 설립 1년 만에 KT, 전국 프랜차이즈 가맹점 회사 등 데이터 보유사와 협력해 지역별 유동 인구, 매출, 개·폐업 정보 등 창업에 필요한 데이터를 확보했다. 이렇게 수집된 데이터는 분석을 거쳐 창업인 플랫폼을 통해 지도 기반의 창업 정보를 제공하는 프로세스로 운영된다. 올 4월에는 가맹본사의 가맹점 관리 서비스 ‘창업인 PLUS’를 출시했다. 창업인 PLUS는 가맹사업 창업 희망자에게 희망 상권의 창업 예상 자본금, 타깃 고객, 희망 업종 등에 따라 가장 적합한 브랜드를 추천해주는 서비스다. 경기혁신센터 관계자는 “상권·입지 데이터 분석을 통한 예비창업자와 가맹점 간 매칭으로 자영업자의 창업 성공률을 높일 수 있는 서비스”라며, “경기 활성화를 이끌 수 있는 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khm@hankyung.com 

    2021.10.26 13:57:37

    소상공인, 자영업자 창업 도와주는 플랫폼 ‘창업인’ 8억원 투자 유치
  • 홈 IoT 브랜드 ‘헤이홈’ 개발사 고퀄, 5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의 보육기업이자 홈 IoT 브랜드 ‘헤이홈’을 운영하는 고퀄이 5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 라운드는 한샘, 코오롱인베스트먼트, 베이스인베스트먼트와 기존 투자사인 경인전자, 빅뱅엔젤스가 참여했다.2019년에 론칭한 헤이홈은 2년 만에 현재 25만명의 유저를 확보한 IoT 브랜드다. 헤이홈은 고객이 쉽게 IoT 기기를 접할 수 있게 기기를 제공하며, 다양한 AI 스피커와 연동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IoT 기기에 대한 Open API를 약 80곳의 대·중소기업에 제공하며 IoT 생태계를 확장하고 있다.고퀄은 2020년부터 브런트와 파트너십을 통해 브런트의 IoT 서비스도 함께 운영하고 있으며, 헤이홈과 브런트 이외에도 다양한 IoT 플랫폼을 고객에게 하나의 서비스로 제공하는 통합 IoT 서비스를 개발 중이다.이외에도 다양한 스터디카페, 에어비엔비, 무인매장 등 공간 운영 사업자들을 위한 IoT 기반의 공간 관리 SaaS를 제공하는 방향으로 사업을 확장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무인화, 원격관제 및 보안, 출입 관리를 서비스화하고 IoT뿐 아니라 다양한 IT 서비스도 함께 연동해 공간사업자의 관리비용을 절감하고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한다.우상범 고퀄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국내 IoT 대중화를 위한 서비스 고도화와 이를 위한 인재 채용에 힘 쏟을 예정”이라며 “고객이 사랑하는 브랜드,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khm@hankyung.com 

    2021.07.09 11:56:19

    홈 IoT 브랜드 ‘헤이홈’ 개발사 고퀄, 5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 카카오인베·산업은행도 반한 공유 오피스…패스트파이브, 300억원 추가 투자 유치

    국내 1위 공유 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가 벤처캐피탈(VC) 등으로부터 300억원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이번 투자 유치로 패스트파이브의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1000억 원을 넘어섰다.이번 투자에는 아든파트너스, CL파트너스, 카카오인베스트먼트, 산업은행이 신규로 참여했으며 기존 투자자인 티에스인베스트먼트, 한국투자파트너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등은 추가로 투자에 참여했다. 플랫폼으로서의 성장성과 꾸준한 성과로 인해 기투자자와 신규 투자자들의 기대감이 반영돼 당초 목표로 했던 투자 유치 금액을 대폭 증액한 것으로 알려졌다.김대일 패스트파이브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 배경에 대해 “패스트파이브는 공유 오피스라는 상품 외에도 모든 규모의 고객 니즈를 충족시키는 다양한 상품 라인업을 갖춰 오피스 플랫폼이라는 비전에 맞는 회사로 진화하고 있다”며 “부동산 시장 전체를 콘텐츠와 서비스 중심으로 해석해 자산 소유자 중심의 기존 시장을 고객 수요를 중심으로 변화시키는 일을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2015년 공유오피스로 시작한 패스트파이브는 설립 이후 연평균 매출 성장률 153%를 기록하고 오픈한 모든 호점의 평균 공실률을 3%로 유지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2020년에는 건물주 고객인 공급과 기업 고객인 수요를 연결하는 플랫폼으로 진화하겠다는 비전을 선포하고 다양한 상품 라인업을 갖춰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패스트파이브는 서울 전역에 8개 호점 임대차 및 빌딩솔루션 계약을 체결해 연내 35호점 오픈을 계획하고 있다.패스트파이브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확보된 자금을 바탕으로 파이브스팟과 오피스 솔루션 등의 상품 다

    2021.06.12 06:54:01

    카카오인베·산업은행도 반한 공유 오피스…패스트파이브, 300억원 추가 투자 유치
  • 인피닉, 110억원 규모 투자 유치 성공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자율주행 분야 인공지능(AI) 데이터 전문기업 인피닉이 총 11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에는 국내 대표적인 기술 분야 기관투자 기관인 스틱벤처스, DSC 인베스트먼트, 한국투자증권 등이 참여했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스틱벤처스 탁현철 상무는 6일 “자율주행과 관련된 인공지능데이터 분야에 대한 기술역량, 전문성, 고객 네트워크 및 해외진출 등의 방향성에 대해 확신을 갖고 투자하게 됐다&rd...

    2021.05.06 14:38:30

    인피닉, 110억원 규모 투자 유치 성공
  • 한양대, 2021년도 창업프로그램 운영 협력기업 모집

    [한경잡앤조이=이진이 기자] 한양대 창업지원단이 오는 28일까지 2021년도 창업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할 협력기업을 모집한다. 모집 분야는 △영상·콘텐츠 △마케팅·판로개척 △시제품 제작 △지식재산권 △투자유치 △글로벌 창업 등 6개 분야다. 한양대는 협력기업과 함께 창업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하고 창업교육 콘텐츠를 공동 개발하는 등 예비창업자 및 창업기업의 성장 지원에 힘쓸 예정이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한 교육 환경 변...

    2021.02.22 16:23:51

    한양대, 2021년도 창업프로그램 운영 협력기업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