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비트코인 투자자, ‘오징어 게임’에서 벗어나려면[비트코인 A to Z]

    [비트코인 A to Z]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서 다섯째 게임은 확률이 성패를 가른다. 공중에 매달린 다리에서 2분의 1의 확률로 20개의 올바른 선택을 연속해 하지 못하면 떨어져 죽는다. 혼자서는 성공할 수 없지만 앞서가는 참가자의 희생을 딛고 뒷 번호, 몇 사람은 간신히 살아남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다리 한 가운데서 뒤돌아 보면 성공은 하나의 경우로만 이뤄져 있다. 과거는 자신이 올바르게 예측했었다고 생각하는 경향을 사후 확신 편향(hindsight bias)이라고 한다. 투자에서 사후 확신 편향은 치명적이다. 손쉽게 접근할 수 있었던 투자 종목이 크게 오르고 나면 자신의 통찰력이 부족해 큰 기회를 놓쳤다고 생각하기보다 당시 올바른 선택을 가로막았던 외적인 요인을 탓한다. 자신의 판단력에 후한 점수를 주고 있기 때문에 비슷해 보이는 기회가 눈앞에 나타나면 과거까지 만회하려고 돌이킬 수 없는 선택을 하곤 한다.사후 확신 편향이 이끈 블록체인 투자 블록체인 투자도 마찬가지다. 상승장이 오면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처럼 경험적으로 검증된 종목보다 더 빠르고 더 높게 튀어올라 신규 투자자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상품들이 즐비하다. 바로 사후 확신 편향이 작동해 집단적인 현상으로 나타나고 있다는 주장을 뒷받침한다.비트코인이 추락할 때 이를 거슬러 상승하는 코인은 아직 없다. 이는 이더리움도 예외가 아니다. 하지만 하락장에서는 비트코인에 가려져 있던 수많은 코인들이 상승장에서는 성장 잠재력을 앞다퉈 과시한다. 만약 비트코인을 추월하는 성장 잠재력이라는 주장이 진실이고 그 진실이 투자자들을 충분히 설득했던 것이 성장의 동력이라면 비트코인이

    2021.10.04 06:54:18

    비트코인 투자자, ‘오징어 게임’에서 벗어나려면[비트코인 A to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