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개발자보다 뜬다' 기업 성장하면 몸값 치솟는 '이 직업' [강홍민의 JOB IN]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바야흐로 ‘데이터 시대’다. 우리의 행동 하나가 데이터가 되고, 그 데이터가 쌓여 정보가 되고, 돈이 되는 시대다. 앱에서 살까말까 고민하다 장바구니에 담아뒀던 제품이 ‘오늘만 할인’이라는 문구로 쿠폰이 도착해 있는가 하면, 늘 검색하던 여행지는 현지의 사진과 함께 ‘지금 떠나볼까요’라는 설레는 푸시 알림으로 나를 두드린다. 내가 궁금해 하는 관심정보를 어떻게 귀신같이 알고 쏙쏙 전달해 주는지 신기할 정도다. 이런 친절한 고객맞춤형 서비스의 핵심은 데이터다. 서비스 이용자들의 패턴을 데이터로 분류하고, 분석해 결과값을 도출해내는 방식이다. 데이터의 중요도가 높아지면서 대기업은 물론 중견·중소기업, 하물며 일당백이 돼야 하는 스타트업에서도 데이터 전문가 모시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 특히 여행서비스업은 데이터의 활용이 더욱 중요하다. 여행 전,후 서비스 이용자들의 관심사 및 패턴을 분석해 인생의 추억을 만들어주기 때문이다. 초개인화 맞춤 여행 플랫폼을 추구하는 ‘트리플’은 여행 정보부터 항공, 숙박, 리뷰, 일정 등 월 3만개의 데이터 테이블을 분석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500만 건의 누적 여행일정을 기초 데이터로 활용해 최적의 데이터를 산출하는 정형기(42) 트리플 데이터팀장을 만나 ‘데이터 엔지니어’의 세계를 들어봤다.  이제는 데이터를 활용하지 않는 산업군은 없을 정도로 데이터 활용이 일반화 되어 있는 것 같아요. “이커머스는 물론이고, 제조업이나 공공기관 등을 봐도 데이터를 활용하지 않는 기업은 거의 없습니다. 데이터 활용이 가장 적다고 볼 수 있는

    2022.07.11 10:14:53

    '개발자보다 뜬다' 기업 성장하면 몸값 치솟는 '이 직업' [강홍민의 JOB IN]
  • 초개인화 여행 서비스 트리플, 테크 직군 100여 명 공채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트리플이 대규모 공채를 진행한다. 트리플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여행자의 취향·상황에 적합한 일정과 장소, 상품을 추천하는 초개인화 서비스를 선보이며 7백만 명이 넘는 회원 수를 보유하고 있다. 그동안 아웃바운드(내국인의 해외여행) 시장을 중점으로 서비스를 선보인 트리플은 올해 인바운드(외국인의 국내여행)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으로 서비스를 확장한다. 트리플은 서비스 확장을 앞두고 테크 인재 100여 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모집 분야는 ▲개발(백엔드 엔지니어, 프론트엔드 엔지니어, 데브옵스) ▲데이터(데이터 애널리스트, 데이터 엔지니어) ▲기획(서비스 기획, 커머스 기획, UX 기획)이며, 신입과 경력직 모두 채용한다. 특히 개발과 데이터 직군은 별도의 서류 전형 없이 코딩 과제 전형부터 진행하고, 1·2차 면접을 하루에 끝내 지원자의 부담을 줄인다. 서류 접수 기간은 13일부터 27일까지다. 김연정 트리플 대표는 “트리플은 한국의 여행자들이 해외에서 낯선 환경과 언어의 제약을 넘어 쉽게 여행할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로 사랑받아 왔다”며 “전세계적으로 여행 수요가 늘고 있는 만큼, 테크 분야 여러 전문가와 함께 하며 해외의 이용자들에게도 꼭 필요한 서비스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khm@hankyung.com 

    2022.06.13 16:02:35

    초개인화 여행 서비스 트리플, 테크 직군 100여 명 공채
  • 스톡옵션·해외 근무 지원하는 트리플, 하반기 개발자 50명 뽑는다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초개인화 여행 플랫폼 트리플이 올 연말까지 50명의 개발자를 채용한다. 트리플은 여행자의 상황에 맞는 다양한 콘텐츠와 여행 상품을 제공하는 초개인화 여행 서비스를 바탕으로, 2017년 정식 서비스 오픈 이래 앱 가입자가 650만 명이 넘었다.해외여행 서비스에 주력했던 트리플은 지난해 시작된 코로나19 상황 이후 국내 여행으로 사업을 빠르게 확장해 거래액이 2100% 증가하는 성과를 이뤄냈고, 지난해 말 200억 원의 브릿지 투자를 포함해 현재까지 누적 620억 원의 투자금을 유치했다.트리플은 올 하반기에 국내 여행 서비스뿐만 아니라 다가올 해외여행 수요에 함께 대비할 역량 있는 개발 인재를 모집한다. 채용 분야는 △백엔드 엔지니어 △프론트엔드 엔지니어 △데브옵스 △데이터 엔지니어 △머신러닝 엔지니어 △데이터 사이언티스트 다. 신입과 경력자에 상관없이 모집하며, 이력서 및 코딩 과제와 실무진 면접을 거쳐 채용한다.입사자 전원에게는 업계 최고 수준의 처우와 함께 스톡옵션을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트리플은 근속 3년마다 한 달 간의 해외 근무와 300만원의 체류비를 지원하는 ‘트리플 디지털 노마드’ 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여행 숙소비 지원, 여행 비상 휴가, 생일 및 결혼기념일 휴가, 어린이집 지원 등 다양한 복지 혜택을 제공한다.김연정 트리플 대표는 “트리플의 강점은 유연한 조직 문화를 바탕으로, 주도적으로 일하며 최고의 퍼포먼스를 만들어낼 수 있는 환경”이라며 “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 관심을 갖고 이를 기술적으로 연결하는 역량을 지닌 분, 뛰어난 동료들과 함께 성장할 기회를 찾고 있는 분들의 많은

    2021.08.23 15:32:09

    스톡옵션·해외 근무 지원하는 트리플, 하반기 개발자 50명 뽑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