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소득 상위 10~30%, 팬데믹 기간 중 순자산 늘어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경영연구소는 지난 12월 5일 ‘2021년 자산관리 고객 분석 보고서: 팬데믹 시대의 대중부유층’을 발간했다. 연구소는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후 변화된 대중부유층의 경제 상황과 인식을 분석하기 위해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본격적으로 확산된 2020년 2월 이전과 2021년 9월을 기준으로 대중부유층 4000명에게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대중부유층은 소득 상위 10~30%에 속하는 가구를 정의하는 말로, 가구 연소득이 세전 7000만 원 이상, 1억2000만 원 미만인 경우에 해당한다.보고서에 따르면 소득 상위 10~30%에 해당하는 대중부유층의 순자산이 부동산과 주식을 중심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중부유층의 총자산은 9억1374만 원으로 전년(7억6473만 원) 대비 19.5%(1억4901만 원) 증가했다. 전년 대비 24.9% 늘어난 부채(1억4834만 원)를 제외하면 순자산은 7억6540만 원 규모다. 다만 ‘코로나19 이후 소득은 적어졌다’고 답한 응답자 비중이 26.0%로, ‘많아졌다’는 응답(23.0%)보다 많았다.팬데믹 이후 대중부유층의 투자 활동은 늘어나고 자산관리 필요성도 강해졌다. 설문 응답자의 3분의 1은 팬데믹 기간 동안 금융 투자 활동이 증가했다는 답변을 내놨다. 고위험·고수익을 추구하는 비중도 43.6%로 전년 대비 약 10%포인트 늘어, 대중부유층의 투자 성향이 보다 적극적으로 변한 것으로 분석된다.글 정초원 기자 | 자료 우리금융경영연구소

    2022.01.05 20:01:42

    소득 상위 10~30%, 팬데믹 기간 중 순자산 늘어
  • 성큼 다가온 ‘하이브리드 워크’ 시대 [김민경의 경영 전략]

    [경영 전략]중견기업 마케팅팀에 근무하는 김 모 과장은 오늘도 빽빽한 지하철에 몸을 싣고 집에서 50분 거리의 사무실로 출근한다. 촘촘히 배치된 책상이 가득한 사무실에 도착하면 이미 진이 다 빠졌지만 정신을 차리고 9시부터 업무를 시작해 본다. 후배 직원에게 업무를 지시하고 위에 보고할 자료를 준비하며 오전을 보낸다. 점심시간이 되면 ‘오늘은 또 뭘 먹어야 하나’ 고민하면서 밖으로 나가보지만 가는 식당마다 근처 직장인들이 줄을 길게 서 있다. 간신히 들어간 식당에서 재빨리 식사를 마치고 동료들과 커피 한잔에 가벼운 수다를 떨다 사무실로 들어온다. 오후에는 회의에 참여하고 밀린 업무를 처리하고 보니 저녁 8시가 됐다. 내일은 꼭 정시 퇴근하고 운동하러 가겠다는 마음을 먹으며 지친 몸을 이끌고 퇴근길에 오른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확산되기 전 직장인의 하루를 묘사했다면 이런 내용이지 않았을까. 하지만 코로나19 사태가 발발한 지 2년을 보내며 완전히 변화된 세상을 살고 있는 2021년 12월에는 직장인의 모습을 다음과 같이 바꿔 쓴다고 해도 이상하지 않을 것이다.일어나자마자 동네 한 바퀴를 부지런히 뛰고 온 김 모 과장. 거실 한쪽에 마련한 책상으로 출근한다. 업무용 메신저에 로그인하고 화상으로 팀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오늘 해야 할 일과 협조 사항을 알린다. 점심시간에 간단하게 밥을 차려 먹고 산책 겸 얼른 동네 카페에 가서 원두를 갈아온다. 오후에는 몇 건의 화상 회의에 참여했다. 복잡한 내용을 논의하는 상황에서는 화면 너머의 상대에 집중하느라 대면 회의를 할 때보다 몇 배로 피곤한 것 같다. 회의가 끝나자마자 다

    2021.12.16 17:30:03

    성큼 다가온 ‘하이브리드 워크’ 시대 [김민경의 경영 전략]
  • NHN한국사이버결제, 마켓플레이스 확장 전략 웨비나 개최

    NHN한국사이버결제(이하, NHN KCP)는 8일 오후 2시 ‘팬데믹 이후, 동남아시아 전자상거래 시장 트렌드 및 K제품 판매 전략 웨비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이번 웨비나는 동남아 최대 이커머스 플랫폼 쇼피(Shopee)와 글로벌 통합 금융 솔루션 기업 페이오니아가 협업하여 NHN KCP 가맹점을 대상으로 공동 개최한다. 쇼피는 NHN KCP 가맹점들이 동남아시아 시장에 손쉽게 진출할 수 있도록 전자상거래 시장 트렌드 및 쇼피 마켓 플레이스로의 입점 방법을 안내하고, 페이오니아는 해외 마켓에서의 판매 대금을 간편하게 수취할 수 있는 서비스를 소개하고 쇼피 마켓과의 연동 방법에 대해 상세하게 안내할 예정이다.해당 웨비나는 무료로 진행되며, NHN KCP 가맹점뿐만 아니라 마켓플레이스 확장을 희망하는 사업자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노재욱 상무이사는 “가맹점들의 마켓플레이스 확장을 위해 쇼피•페이오니아와 함께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발굴하고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정유진 기자 jinjin@hankyung.com

    2021.07.07 15:54:51

    NHN한국사이버결제, 마켓플레이스 확장 전략 웨비나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