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찬 바람이 불면

    옷뿐 아니라 향수도 따스한 향을 입고 싶기 마련이다. ➊ 따뜻한 커피 한 잔과 마주한 느낌. ‘몽탈-인텐스 카페’는 커피 빈과 화이트 머스크 향이 절묘하게 어울린다. 퍼퓸 갤러리 ➋ 두툼한 소재의 옷에는 역시 묵직한 나무 계열 향수가 잘 어울린다. ‘우드’는 라오스에서 찾은 나무 향을 그대로 담았다. 메종 프란시스 커정 ➌ 송년 파티를 앞두고 턱시도와 어울리는 향수를 찾고 있다면 추천한다. ‘브리오니 오 드 퍼퓸 인텐스’는 베르가모트와 사프란, 우드 등 향조로 관능적 향을 완성했다. 브리오니 ➍ 대표적 겨울 소재인 스웨이드 향을 품었다. 머스크와 샌들우드 등 포근하고 부드러운 향이 매력적인 ‘화이트 스웨이드’ 톰 포드 뷰티 ➎ 오리엔탈 아로마 향의 라벤더와 만다린 노트를 조합해 낭만적 향을 완성한 ‘뮤직 포 어 와일’. 이름처럼 아름다운 음악을 듣는 듯한 감동을 선사한다. 프레데릭 말 ➏ 소나무 숲이 떠오를 만큼 풍성하고 생기 넘치는 우디 향이 마음을 편안하게 하는 ‘몽클레르 뿌르 옴므’. 플라스크 모양 LED 보틀 디자인이 시선을 끈다. 몽클레르 ➐ 가을·겨울 향수 하면 파촐리 향을 빼놓을 수 없다. ‘뗌포 오 드 퍼퓸’은 숲속 흙냄새와 파촐리, 제비꽃 향을 담아 오묘한 매력을 자아낸다. 딥티크 ➑ 파피루스가 주는 진한 우디 향과 베이스 노트에 깔린 담뱃잎, 모스 향이 편안하고 따뜻한 느낌을 전하는 ‘우드 이모텔 오 드 퍼퓸’ 바이레도 ➒ 고수씨와 배, 만다린과 바질 등으로 금요일 밤 인산인해를 이루는 뉴욕의 비스트로를 표현한 ‘비스트로 워터’는 캐주얼한 연말 파티와 잘 어울린다. 디에

    2022.11.28 12:59:45

    찬 바람이 불면
  • 다올저축은행, 부내 가득한 돈의 향기 ‘머니퍼퓸’ 향수 출시

    다올저축은행이 디지털뱅크 Fi(파이) 앱 출시를 기념해 돈의 향기를 담은 ‘머니퍼퓸’ 향수를 선보였다.다올저축은행은 지난 8월 모바일 금융플랫폼 다올디지털뱅크 Fi1.0을 새롭게 출시했다. 머니퍼퓸은 ‘Fi와 함께 당신의 디지털뱅킹을 부내로 가득 채우세요’를 콘셉트로 혁신 디지털뱅크 Fi를 새로운 방식으로 고객에게 소개하고자 기획됐다.머니퍼퓸은실제 돈의 향을 담은 향수로 지폐 성분 분석을 통해 새 지폐의 향기를 섬세하게 구현했다. 향 전문 브랜드 ‘수향’이 개발을 맡아조향은 물론제품 생산 전 과정을 진행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포근하면서도 중후한 느낌의 우디향과 시원하면서도 상쾌한 시트러스향이 어우러져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머니퍼퓸에 대한 이야기는 TV CF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머니퍼퓸은 한정판 비매품으로 ‘머니퍼퓸럭키드로우’ 이벤트를 통해 제품을 받아볼 수 있다. Fi앱 다운로드 후 회원에 가입하면 매일 1회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고, 당첨된 고객에게 머니퍼퓸(100ml) 1개를 증정한다. 이벤트는 10월 7일까지 한 달간 진행한다.또한 현장에서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팝업스토어도 운영한다. 9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 파르나스몰 입구 라운지에 오픈하며 누구나 방문이 가능하다. 팝업스토어에서는 방문 고객 모두에게 머니퍼퓸 샘플(2ml)을 증정하며, 이벤트 참여를 통해 머니퍼퓸(100ml)도 받아볼 수 있다.다올저축은행 관계자는 “혁신 디지털뱅크로 변신하는 다올저축은행의 새로운 모습을 색다르게 보여드리고자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부내 가득한 돈의 향기와 함께 혁신

    2022.09.14 11:55:31

    다올저축은행, 부내 가득한 돈의 향기 ‘머니퍼퓸’ 향수 출시
  • 아모레퍼시픽 구딸, 새로운 시작 알리는 캠페인 전개

    아모레퍼시픽의 프랑스 니치향수 브랜드 구딸은 브랜드 헤리티지를 강화한 아이코닉 바틀과 함께 '향기로 기억되는 삶의 순간'(Scents Of Your Life) 캠페인을 전개한다. 이번 캠페인은 아이코닉 바틀과 새로운 브랜드 로고 및 패키지를 통해 구딸의 40여 년 헤리티지를 직관적으로 선보이며 브랜드의 새로운 시작을 알린다.직전의 모던했던 바틀은 구딸을 대표하는 플리츠 형태로 바뀌고 고급스러운 곡선의 향수 뚜껑과 빈티지한 느낌의 리본 엠블럼이 더해지며 브랜드의 주요 DNA를 담았다.1981년 아닉 구딸(Annick Goutal)이 설립한 구딸은 향과 기억을 연결해 주는 브랜드다. 창립자 아닉과 구딸의 여성 조향사들은 "우리가 경험한 수많은 순간과 함께했던 향기가 삶의 기억이 되어 나의 이야기가 된다"고 말한다.구딸은 캠페인을 통해 누군가에게 처음으로 선물을 받거나 혹은 선물했던 향기의 기억을 떠올려 보게 한다. 여행의 추억을 떠오르게 하고 마음에 위안을 주기도 하며 온전한 나 자신을 찾을 수 있게 하는 향기를 찾아보도록 제안한다.이번 캠페인은 구딸 네이버 공식 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캠페인 출시 기념으로 이날 오후 8시 네이버 쇼핑 라이브를 통해 다양한 혜택과 함께 깜짝 행사를 진행한다.김영은 기자 kye0218@hankyung.com 

    2022.09.14 10:24:04

    아모레퍼시픽 구딸, 새로운 시작 알리는 캠페인 전개
  • SCENT OF AUTUMN

    마음을 차분하게 가라앉히는, 가을 향수.  가을이다. 아침저녁 제법 선선한 바람이 분다. 가을을 알리는 바람이 옷깃을 스칠 때, 문득 향수가 바꾸고 싶어졌다. 지난여름에 쓰던 청량한 향의 향수는 이 계절과 어울리지 않는다. 어떤 향수가 좋을까. 기왕이면 잔향이 오래 남는, 조금은 묵직한 향의 향수라면 좋겠다. 지난여름 달떴던 마음을 차분하게 가라 앉혀주는 향수. ‘프레데릭 말’의 ‘베티버 엑스트라오디네르’라면 좋은 선택이다. 약간은 씁쓸한 베티버 향이 가을과 퍽 잘 어울린다. 파리의 밤을 모티프로 한 ‘메종 프란시스 커정’의 ‘그랑 수와’는 어떨까. 통가빈의 부드러운 바닐라 향이 오래 머무는 향수다. 반면 ‘톰 포드’의 ‘프라이빗 블렌드 에벤 퓨메’는 타오르는 목재와 진한 송진의 향으로 가을의 정취를 표현했다. 우디 엠버 계열의 향이 아주 매력적이다. 이름처럼 1891년 화재가 난 뉴욕의 이발소에서 까맣게 반쯤 탄 셰이빙 토닉의 향을 담아냈다는 ‘디에스엔더가’의 ‘버닝 바버샵’도 떠오른다. 아주 잠깐 스쳤지만 잊을 수 없는 묘한 향을 지녔다. 아직도 어떤 향수가 좋을지 고르지 못했다. 하지만 분명한 건, 올가을에는 이런 향으로 누군가에게 기억되고 싶다.글 이승률 기자 | 사진 박도현 

    2022.08.29 14:58:51

    SCENT OF AUTUMN
  • 앤드류앤코x이새미 콜라보레이션 향수 출시, 오드 뚜왈렛 3종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브리티쉬 감성 브랜드, 앤드류앤코(Andrew&co)가 프랑스에 위치한 세계 유일의 향수 전문학교 ISIPCA를 졸업한 이새미 조향사와의 협업을 통해 ‘오드 뚜왈렛’(50ml) 3종을 출시했다고 5일 발표했다.월드 클래스 조향사, 이새미의 섬세한 블랜딩으로 탄생한 앤드류앤코 오드 뚜왈렛(50ml) 3종은 봄과 싱그러운 숲을 떠올리게 하는 향기의 라방튀르(L’AVENTURE), 신사적이고 매혹적인 향기의 꾸르뚜아(COURTOIS), 바닷바람을 닮은 상쾌하고 청량한 향기의 라쁠라쥬(LA PLAGE)로 남녀 모두가 선호하는 부담스럽지 않은 ‘오드 퍼퓸’과 ‘오드 코오롱’의 중간 단계 향기가 특징이다.  김형섭 앤드류앤코 대표는 “이새미 조향사가 졸업한 ISIPCA(Institut Sup´erieur International du Parfum, de la Cosm´etique et de l'Aromatique Alimentaire)는 1984년에 설립된 프랑스 베르샤유 궁전 인근에 위치한 권위 있는 고등교육기관으로 향수에 관한 한 정식 교육기관으로선 세계에 단 하나밖에 없다”며 “이새미 조향사와의 협업을 통해 출시한 오 드 뚜왈렛 3종을 레이어링하면 남들과 똑 같은 재미없는 향기 대신에 자신을 대변할 수 있는 개성 있는 새로운 향으로 나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 손에 감기는 핸디 사이즈의 세련된 보틀 디자인과 원목으로 제작된 캡, 재활용 종이 패키지로 환경을 생각한 앤드류앤코 향수는 공식 온라인몰 또는 전국 롯데백화점(아울렛) 편집숍을 통해 만나 볼 수 있으며 앤드류앤코는 향수 외에도 시계, 남성 그루밍 제품등 다양한 카테고리 확장을 통해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jinho2323@hankyung.com

    2022.01.05 19:21:54

    앤드류앤코x이새미 콜라보레이션 향수 출시, 오드 뚜왈렛 3종
  • [Grooming] 향기로 기억될 여름

    향기는 특정한 시간과 장소를 떠오르게 하는 힘이 있다. 올해의 여름을 뇌리에 각인시켜줄 향수들을 모았다. DIPTYQUE 창립 60주년을 기념하는 세 번째 챕터, ‘썸머 에센셜’ 컬렉션의 향수. 그리스어로 태양을 의미하는 ‘일리오(ilos)’ 향은 독특한 선인장 열매인 프리클리 페어를 메인으로, 베르가모트와 아이리스, 재스민이 조합된 신선한 향이 특징. 영국 아티스트, 루크 에드워즈 홀의 생기 넘치...

    2021.05.31 11:40:10

    [Grooming] 향기로 기억될 여름
  • [Grooming] 봄맞이 향기

    역시 새로운 계절은 색다른 향으로 맞이해야 제맛이다. NEW PERFUME 다가오는 봄이 기다려지는 새로운 향수 ORPHEON EDP 딥티크의 60주년을 기념하는 향수. 3명의 딥티크 공동 창립자가 자주 들르던 파리 생제르망의 나이트 바 ‘오르페옹’을 후각적으로 표현했다. 목재 인테리어를 떠오르게 하는 우디 향, 파이프 담배의 매캐하면서도 달큰한 향, 진토닉을 연상케 하는 주니퍼베리 향을 첨가했다. 75ml 21만 ...

    2021.03.04 14:32:15

    [Grooming] 봄맞이 향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