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삼성물산 패션, 2021년 동반성장데이 개최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2021년 동반성장데이' 행사를 열었다.11월 24일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서울 강남구 도곡동에 위치한 본사 사옥에서 12개 협력업체 대표들을 초청해 ‘2021년 동반성장데이’ 행사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삼성물산 패션부문은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을 바탕으로 공정거래에 앞장서고 함께 성장해 가는 문화를 정착시키고자 지난 2016년부터 매년 동반성장데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올해는 작년에 이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최우수 및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12개 회사 대표와 이준서 삼성물산 패션부문장, 주요 브랜드 사업부장/팀장 등 총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소규모로 진행했다.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스코브데님워크숍 등 최우수/우수 협력사에게 시상금과 현판, 자녀 장학금 등을 증정하면서 소통의 시간을 갖고 동반성장 의지를 다졌다 이준서 삼성물산 패션부문장은 “지난해부터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 협력사들과 깊은 신뢰와 긴밀한 소통을 바탕으로 당면한 위기를 지혜롭게 극복해왔다” 라며 “앞으로도 ‘고객 만족’의 공동 목표 아래 협력사와 든든한 동반자로서 함께 고민하고 성장해 나가겠다” 라고 말했다.이명지 기자 mjlee@hankyung.com 

    2021.11.25 16:21:53

    삼성물산 패션, 2021년 동반성장데이 개최
  • 현대글로비스, '연 2조원' 협력사 거래대금 현금 지급으로 상생경영 나선다

    현대글로비스가 중소 물류 협력사 및 협력 화물차 기사를 지원하는 상생협력에 나선다. 7월 9일 현대글로비스는 거래하는 모든 중소 협력업체에 용역대금을 현금으로 지급하는 한편, 상생펀드를 조성해 개인사업자인 협력 화물차 기사를 위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이에 따라 ▲중소 협력사 거래대금 현금 지급 ▲물류나눔펀드 조성 ▲상생·동행펀드 운영 ▲안전한 사업장 조성 및 코로나 방역 지원 등을 골자로 한 상생협력 방안을 발표했다. ‘年 2조원 거래대금’, 협력사에 100% 현금 지급…명절 전 조기 지급도 현대글로비스가 코로나19 여파로 경제적인 어려움에 처한 약 700여 중소 물류 협력사를 대상으로 연간 2조원 규모의 거래대금 전액을 현금으로 지급한다. 지급 대상은 하도급법에서 정한 중소기업이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현금 지급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또, 자금 소요가 일시적으로 집중되는 설과 추석에는 협력사들의 부담 경감을 위해 거래대금을 당초 지급일 보다 앞당겨 명절 전 조기 지급할 예정이다. 올 추석부터 1,200억원 규모의 대금이 현금으로 조기 지급된다. 거래대금 지급 방식을 기존 어음에서 100% 현금 지급으로 변경함에 따라 협력사의 자금난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동시에 현금으로 대금을 지급받은 1차 협력사들이 자체 거래 중인 2~3차 협력사들에게도 거래대금을 현금으로 지급하도록 공감대를 형성할 계획이다.그간 현대글로비스는 협력사와의 상생 발전을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도모해왔다. 지난해에는 정부가 처음 도입한 '선주·화주 상생 우수 기업' 인증 제도에서 상생경영 노력, 공

    2021.07.10 06:33:01

    현대글로비스, '연 2조원' 협력사 거래대금 현금 지급으로 상생경영 나선다
  • LG전자, 250여개 협력사 ESG 챙긴다

    LG전자가 협력사의 ESG를 직접 챙긴다. LG전자는 오는 9일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활동의 일환으로 250여 협력사를 대상으로 안전사고 예방교육을 온라인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교육을 위해 화재·안전, 작업환경 등 여러 분야의 내외부 전문가를 초청한다. 이들은 안전 관리 우수 사례뿐만 아니라 부적합 사례와 개선 현황을 공유하고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활동과 이에 적합한 근무 환경 등을 소개한다. 또 ESG의 중요성과 실천 방법도 공유한다. 앞서 LG전자는 협력사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2015년부터 매년 협력사를 직접 방문에 사업장 내부에 화재나 안전사고의 잠재 위험이 있는지 점검하고 있다. 점검은 소방, 안전, 전기, 화학물질 등 여러 영역으로 나눠서 한다. LG전자는 점검 결과를 토대로 협력사에 위험요소와 개선 노하우를 공유해 협력사가 목표 수준까지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LG전자는 지난해 ‘화기작업사전공지제’를 ‘화기작업사전신고의무제’로 변경했다. 이 제도는 협력사에서 용접, 용단 등 화기를 사용하는 작업을 하기 전에 LG전자에 신고함으로써&nbs

    2021.06.05 06:23:02

    LG전자, 250여개 협력사 ESG 챙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