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30대만 갈 수 있는 아프리카 여행 상품 나왔다[김은아의 여행 뉴스]

    하나투어가 30대 고객들의 취향을 반영한 '30대 전용 패키지' 출시했다. 상품은 버킷리스트 실현, 자아실현 등 재미와 경험을 중시하는 30대 고객의 취향을 반영해 구성했다. 다양한 연령대가 함께 여행하는 기존 패키지와 달리 30대 고객만 구입할 수 있다. 나잇대와 관심사, 취향이 같은 또래가 모여 편안한 여행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매력 포인트. 대표 상품은 아프리카로 떠나는 케냐, 탄자니아 패키지다. 코스는 세렝게티 국립공원 사파리 투어, 마사이 부족 마을 체험, 잔지바르 해변 휴양 등 아프리카 현지 매력을 경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전문 사진작가가 동행해 고객별로 100장 이상의 '인생샷'을 촬영한다는 것도 이색적이다. 가격은 899만 원. 이밖에도 다양한 콘셉트의 30대 전용 상품이 출시된다. △밤샘 야간 열차(베트남 하노이·사파) △해양 액티비티(괌) △백패킹 숙박, 서핑(호주 시드니) △영화·드라마 성지 순례(대만) 등이 대표적이다. 제대로 '플렉스'를 즐기고 싶은 30대를 위한 럭셔리 상품도 있다. 초호화 사막 리조트에서 숙박하고 23K의 금가루를 뿌린 카푸치노를 맛보는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패키지는 499만 원에 한정 판매한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연령대 전용 상품은 일행 간 공감대 형성으로 여행의 편안함과 즐거움이 더욱 높다. 앞으로도 고객 트렌드를 분석해 다양한 연령대별 테마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은아 기자 una@hankyung.com

    2023.11.06 13:34:58

    30대만 갈 수 있는 아프리카 여행 상품 나왔다[김은아의 여행 뉴스]
  • 하나투어, 유엔글로벌콤팩트 가입[여행 뉴스]

    (주)하나투어(대표이사 송미선)는 ESG 경영 활동을 강화하는 방안으로 유엔글로벌콤팩트(UN Global Compact, 이하 UNGC)에 가입했다.하나투어가 가입한 UNGC는 유엔의 세계 최대 자발적 기업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로, 지속가능성과 기업시민의식 향상을 위해 2000년 미국 뉴욕에서 발족한 국제협약이다. 현재 전 세계 177개국 2만여개 기업 및 기관이 회원사로 참여하고 있다.하나투어는 이번 UNGC 가입을 계기로 ESG 경영 활동의 전략 비전을 수립하고 ESG 경영의 주요 사항들을 내재화하며, 사용자와 지역 사회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에게 지속가능 경영 성과를 담은 이행보고서(COP)를 2024년에 공개할 예정이다.하나투어 관계자는 "ESG 경영은 지속 가능한 기업의 경영 활동을 위한 필수적인 사항으로, 여행에서의 지속가능한 여행 문화가 정착되도록 앞장설 것"이라며, “향후 다양한 지속가능한 여행상품을 기획 및 출시하여 여행에서의 ESG 경영 활동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김은아 기자 una@hankyung.com

    2023.05.22 14:55:05

    하나투어, 유엔글로벌콤팩트 가입[여행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