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Must Have] 세계를 담다

    대륙을 오가는 비즈니스맨을 비롯해 전 세계를 누비는 여행자들에게 요긴한 시계.‘서머 블루(Summer Blue)’로 명명한 컬러 그대로 한여름의 바다를 연상시키는 시원한 느낌의 그러데이션 다이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청량감이 가득 느껴지는 오메가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150M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GMT 월드타이머 43mm’는 이름처럼 월드타임 기능을 탑재한 시계다. 버티컬 티크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장식하고 그러데이션으로 마감한 오메가만의 서머 블루 컬러 다이얼 중앙에는 북극점에서 바라본 지구의 모습을 레이저 인그레이빙으로 새겼다. 홈 타임의 시간대를 알리는 회전 디스크 형태의 24시간 글라스 링을 배치해 라이트 블루는 낮을, 다크 블루는 밤을 표시한다. 다이얼 가장자리에는 전 세계 24개 타임존을 대표하는 도시명을 담아 동시에 세계 시간을 확인할 수 있다. 제네바 대신 오메가 매뉴팩처가 위치한 비엔(Bienne)으로 표시한 점이 눈에 띈다. 케이스백에는 삼지창을 든 포세이돈과 두 마리 해마를 묘사한 씨마스터 기념 로고가 스탬핑돼 있다. 케이스 지름은 43mm, 스위스 계측학연방학회(METAS)가 요구하는 최고 수준의 정확도를 충족하는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칼리버 8938을 탑재해 60시간 파워리저브를 지원하고, 150m 방수를 보장한다.글 양정원 기자 neiro@hankyung.com | 사진 이수강

    2023.07.28 14:57:45

    [Must Have] 세계를 담다
  • [Watch the Watches] Our time

    너와 나, 우리들의 시간. 다이얼을 빈틈없이 채운 다이아몬드가 화려한 빛을 발하며 시선을 압도하는 ‘레인 드 네이플 8938’. 6시 방향에 천연 화이트 마더 오브 펄 소재의 오프 센터 아워 챕터가 돋보이며, 베젤과 러그에는 총 161개의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크라운 중앙에는 1개의 브리올레트 컷 다이아몬드를 장식했다. 지름 39mm 로즈 골드 케이스에 순백의 그랑 푀 에나멜 다이얼을 적용한 ‘클래식 문페이즈 7787’. 볼륨감 넘치는 문페이즈와 긴 바늘이 가리키는 파워리저브는 가독성이 뛰어나며 우아함을 더한다. 브레게 뉴머럴 인덱스는 창립자 아브라함 루이 브레게의 첫 번째 손목시계와 탁상시계에 사용된 디자인 코드를 계승한다. 파워리저브 눈금은 작은 화살로 장식했는데, 이는 1785년 발표된 회중시계 No.92에서 영감을 얻어 완성했다. 모두 브레게프랑스어로 ‘파란 공’이라는 뜻의 ‘발롱 블루 드 까르띠에 워치’. 조약돌을 연상시키는 라운드 형태의 케이스는 무중력 상태처럼 가볍고 친숙하게 손목을 감싸 안는 형태로 마치 손목 위에 둥둥 떠 있는 느낌을 전한다. 핑크 골드 케이스와 브라운 악어가죽 스트랩의 조화가 클래식한 멋을 전하는 지름 42mm의 ‘발롱 블루 드 까르띠에 워치’,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로 둘러싸인 핑크 골드 케이스에 매트 실버 마감 처리한 스탬핑 태양 패턴의 다이얼 위에 21개의 다이아몬드를 흩뿌려 화려함의 극치를 보여주는 지름 33mm의 ‘발롱 블루 드 까르띠에 워치’ 모두 까르띠에스틸 & 옐로 골드 케이스에 태양광 패턴 마감 처리한 스탬핑 랜덤 패턴의 돔형 PVD 문샤인™ 골드 다이얼이 돋보이는 &lsquo

    2023.02.28 16:46:24

    [Watch the Watches] Our time
  • [Must Have] 가벼움의 미학

    오메가에서 가장 가벼운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150M 울트라 라이트.스트랩까지 포함해 전체 무게가 단 55g에 불과하다.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150M 울트라 라이트의 케이스와 베젤, 크라운에 우주항공 산업에서 사용하는 강하지만 가벼운 특수 합금 소재  ‘감마 티타늄’을 오메가 최초로 적용했다. 상징적인 아쿠아 테라 스트라이프 패턴의 그레이 다이얼은 샌드 블라스트 처리한 그레이드 5 티타늄을, 슈퍼 루미노바 코팅 처리한 핸즈와 인덱스는 알루미늄 소재로 제작했다. 뿐만 아니라 독특한 크라운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케이스 속으로 쏙 들어가도록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한 텔레스코픽 크라운 역시 오메가 최초로 선보인 형태로, 그 어떤 스포츠 활동에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기 위함이다. 블랙 러버 스트랩을 장착한 케이스 지름 41mm로 브랜드 최초의 티타늄 무브먼트,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칼리버 8928 Ti로 구동한다. 사진 박원태 

    2022.03.25 17:46:20

    [Must Have] 가벼움의 미학
  • [Must Have] 측정의 신

    오메가의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스피드마스터 크로노스코프.독특한 나선형 트랙 패턴이 돋보이는 스피드마스터 크로노스코프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크로노그래프 43MM는 여러 측면에서 ‘측정’이라는 최첨단 기능을 훌륭히 수행한다. 스피드마스터 크로노스코프는 전설적인 스피드마스터 디자인과 1940년대 제작된 크로노그래프 손목시계에서 영감을 받았다. 오메가만의 브론즈 골드 케이스에 고유한 파티나와 유백색 마감 효과를 준 양극 산화 처리한 브론즈 다이얼이 특징. 특히, 달팽이를 연상시킨다고 해서 일명 ‘스네일(Snail)’ 디자인으로 불리는 3가지 특징적 스케일 패턴이 특별함을 더한다. 3시 방향에는 60분 및 12시간 카운터, 9시 방향에는 스몰 세컨즈가 자리하고 있다. 빈티지 에나멜 타키미터 스케일을 갖춘 브라운 세라믹 베젤 링과 함께 나뭇잎 모양 핸즈와 아플리케 타입의 아라비아숫자도 18캐럿 브론즈 골드 PVD 코팅 처리했다. 탁월한 항자성을 갖춘 수동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9908을 탑재, 60시간의 파워리저브를 보장한다.글 양정원 기자 | 사진 신채영

    2021.12.07 12:56:10

    [Must Have] 측정의 신
  • [Watch the Watches] 찬란한 유산

    새로운 문워치, 오메가 스피드마스터 문워치 프로페셔널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42mm.오메가 스피드마스터만큼 전설적이고 특별한 역사를 지닌 시계가 있을까. 1969년 인류 역사상 최초로 달 표면에 도착함과 동시에 스피드마스터 역시 달에 도착한 최초의 시계가 됐다. 스피드마스터 문워치 컬렉션, 그 시작은 1957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오메가는 방수 기능과 탁월한 가독성, 고도의 정확성을 갖춘 견고한 크로노그래프를 제작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렇게 탄생한 스피드마스터는 브랜드의 역사를 완전히 바꿨다. 완벽한 대칭을 이루는 케이스에 세계 최초로 타키미터 스케일을 베젤에 새겼으며, 신뢰성과 정확성, 기술적 세련미의 상징이던 칼럼 휠 무브먼트인 칼리버 321로 구동했다.1964년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달 착륙을 위해 유인 우주탐사에 적합한 시계가 필요하다는 판단 아래 세계 각지의 시계 회사에 그 내용을 전달했다. 오메가를 포함해 단 4개의 브랜드만 이에 응했고, NASA는 각 시계를 대상으로 온도, 충격, 진동, 진공 상태 등에 노출되는 극한의 테스트를 진행했다. 그 결과 오직 오메가 스피드마스터(ST 105.003)만이 통과했다. 1965년 3월 1일, NASA는 ‘스피드마스터’를 모든 유인 탐사선에 적합한 타임피스로 공식 선언했다. 3주 후 제미니 3호 미션에서 버질 그리섬과 존 영의 손목 위를 장식하며 공식적으로 우주탐사를 떠난 최초의 시계가 됐다.이후 4세대 스피드마스터를 통해 현재까지 이어져온 스피드마스터 문워치 프로페셔널 컬렉션의 특징적 디자인이 완성됐다. 푸셔를 보호하기 위해 비대칭 케이스와 트위스트 러그를 적용하고, 다이얼에 ‘Professional’이라는

    2021.05.17 13:10:42

    [Watch the Watches] 찬란한 유산
  • [Watch] Golfer’s watch

    시계는 민감한 아이템이다. 견고하지 않으면 빠르게 스윙하는 골퍼의 손목 위에서 살아남기 힘들다. 프로 골퍼와 오랜 시간 함께해도 흔들림 없이 굳건한 시계들을 소개한다. 이 시계들의 강인함, 믿어도 좋다.01 TIGER WOODS & ROLEX롤렉스는 골프에 있어 전폭적이다. 1967년 아널드 파머(서브마리너 데이트)를 브랜드 첫 골프 홍보대사로 위촉하며 골퍼와의 관계가 시작됐다. 그 후, 잭 니클라우스(데이-데이트 40), 게리 플레이어(데이-데이트 40)를 홍보대사로 선정하며 전설적인 골퍼들과 인연을 이어나갔다. 현재도 타이거 우즈(딥씨), 조던 스피스(익스플로러II), 마르틴 카이머(코스모그래프 데이토나), 브룩스 켑카(서브마리너 데이트), 욘 람(GMT-마스터II)이 롤렉스의 시계를 차고 필드를 호령하고 있다. 특히 타이거 우즈의 롤렉스 딥씨는 전문 다이버들의 까다로운 요구에 부응하는 시계다. 수압 저항도, 정확도, 신뢰도뿐 아니라 오이스터 퍼페츄얼 컬렉션 고유의 디자인과 특징을 갖추고 있다. 또 이 시계는 롤렉스가 자체 개발해 특허를 획득한 고성능 충격 흡수 장치인 파라플렉스를 오실레이터에 장착해 무브먼트의 충격에 대한 저항을 향상시켰다. 더 많은 장점들이 있지만, 이 특징만으로 타이거 우즈가 매력적으로 느낄 만했겠다.02 JIN YOUNG KO & HUBLOTLPGA에서 활동하고 있는 고진영 선수는 여전히 세계 1위를 수성하고 있다. 스위스 시계 브랜드 위블로는 2019년 위블로 앰배서더로 고진영을 발탁했다. 고진영은 위블로의 클래식 퓨전 티타늄 다이아몬즈를 손목에 올리고 때대로 경기장에 서곤 한다. 이 시계는 30년 전, 위블로의 클래식한 디자인에 현대적인 느낌을 조합해 제작되었다. 고급스러운

    2021.05.13 15:34:38

    [Watch] Golfer’s watch
  • [2021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 오메가-3 건강기능식품, 네추럴라이즈

    네추럴라이즈가 ‘2021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 건강기능식품(오메가-3) 부문을 3년 연속 수상했다.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는 소비자가 각 분야별 상품과 서비스의 만족도를 직접 평가하고, 추천해 미래지향적인 기업을 발굴하기 위해 제정된 상이다.네추럴라이즈의 주력 제품 ‘알티지 오메가-3 1000’에는 스페인 SOLUTEX(솔루텍스)사의 세계특허 추출공법과 잔여 불순물과 냄새를 한 번 더 없애는 독자적인 공법까지 적용된 특별한 오메가-3 원료가 사용되었다.또 ‘알티지 오메가-3 1000’은 어유(魚油)의 국제표준을 세우고 평가하는 세계기관인 IFOS의 까다로운 검사를 모두 통과하며 품질을 인정받았다. 원료는 IFOS 품질검사 최고등급인 5STAR를 획득했고, 완제품 품질검사 또한 모든 항목 적합 통과되었다. 최근 장용성 캡슐을 사용하여 새롭게 출시한 ‘알티지 오메가-3 1000 골드’도 원료와 완제품 모두 IFOS 검사를 통과하였다.네추럴라이즈 관계자는 “3년 연속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를 수상하게 되어 큰 영광이다”라며, “시중에 오메가-3 제품이 굉장히 많은 가운데 저희 ‘알티지 오메가-3 1000’제품이 소비자분들께 선택받게 되어 뿌듯하다. 앞으로도 소비자분들께 더욱 좋은 원료, 더욱 좋은 제품을 찾아 감사한 마음에 보답하겠다”고 밝혔다.온라인 뉴스팀 hkbusiness@hankyung.com

    2021.02.18 10:30:13

    [2021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 오메가-3 건강기능식품, 네추럴라이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