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마트서 술안주로 즐겨찾던 ‘이 제품’ 대장균 넘쳐

    술안주로 즐겨먹는 건어물 제품에 대해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가 내려졌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식품제조가공업소 정화식품이 제조한 '한입오징어다리'에 대해 경북 포항시가 판매 중지와 회수 조치를 실시했다고 13일 발표했다.해당 제품은 대장균 기준 규격 부적합으로 확인됐다. 대장균은 사람이나 동물 대장에 서식하는 세균으로 온도가 높고 습기가 많은 비위생적인 환경에서 주로 번식한다. 대장균 감염 질환 발생 시 구토, 구역, 복통, 설사, 두통 등의 증세가 나타날 수 있다. 한편 이 제품의 회수 대상은 소비기한이 2024년 5월 18일까지다.식약처는 "해당 회수 식품 등을 보관하고 있는 판매자는 판매를 중지하고 회수영업자에게 반품해 주기 바란다"며 "제품을 산 소비자는 회수 대상 업소로 반납해 위해 식품 회수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강홍민 기자 khm@hankyung.com

    2023.11.14 11:52:05

    마트서 술안주로 즐겨찾던 ‘이 제품’ 대장균 넘쳐
  • 마트에서 판매중인 떡볶이 소스에 대장균 득실..."먹지 마세요"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떡볶이 소스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대장균이 검출돼 식품당국이 판매중단 및 회수에 나섰다.16일 식품안전나라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아람식품(강원도 홍천군 소재)이 제조한 ‘33국물떡볶이소스(순한맛)’에 대해 지난 14일 3등급 회수 명령을 내렸다.이 제품은 제조 일자가 별도로 표시되지 않았다.유통기한은 2024년 5월 24일까지인 제품이다. 2㎏으로 포장돼 음식점 등에 주로 납품된 것으로 추정된다.대장균은 고온·다습하거나 비위생적인 환경에서 번식한다. 감염 시 구토, 구역, 복통,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식약처 관계자는 “소비자는 해당 제품의 섭취를 중단하고 제품에 표시된 고객센터에 문의 또는 구매처에 반품해달라”며 “판매자도 판매를 중단하고 회수 영업자에게 반품해야 한다”고 밝혔다.김정우 기자 enyou@hankyung.com

    2023.07.16 21:16:14

    마트에서 판매중인 떡볶이 소스에 대장균 득실..."먹지 마세요"
  • 편의점에서 자주 샀던 반숙란에 대장균 ‘득실’...당장 반품하세요

    일부 반숙계란 제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세균이 검출돼 식품당국이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에 들어갔다.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지난 3일 농업회사법인조인 맹동지점이 유통하는 ‘비벼먹는 반숙 계란장’에서 대장균군이 기준 초과로 검출돼 판매 중단 조치를 내렸다.회수 대상은 유통기한 2023년 7월12일 제품으로 포당단위 400g이다.식약처는 “축산물가공업체인 농업회사법인조인 맹동지점 자가품질검사 결과 해당 업체에서 제조한 비벼먹는 반숙 계란장에서 대장균군 기준 초과로 검출됐다”며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 중”이라고 설명했다.같은 날 농업회사법인 영일이 제조한 반숙란 제품인 행복란에서 자가품질검사 결과 세균수 기준 초과가 확인돼 판매를 중단하고 회수 조치에 돌입했다. 회수대상은 유통기한 2023년 7월14일 제품이다.식약처 관계자는 “소비자는 제조업소로 반납해 위해식품 회수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전했다.김정우 기자 enyou@hankyung.com

    2023.07.04 09:17:18

    편의점에서 자주 샀던 반숙란에 대장균 ‘득실’...당장 반품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