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저출산 인구소멸에 에버랜드·롯데월드 '테마파크'가 위험하다

    저출산이 지속되면서 청소년 인구의 급감과 인구 감소 추세로 인해 에버랜드, 롯데월드등 국내 테마파크 산업이 성장 둔화를 우려하는 보고서가 나왔다. 야놀자리서치가 '국내 테마파크의 미래와 전략 방향'을 주제로 ‘야놀자리서치 브리프 Vol.7’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코로나19로 인해 크게 타격을 입은 테마파크 산업이 올해 펜데믹 이전 수준으로 회복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하지만 장기적으로 국내 인구 감소와 청소년 인구 비중의 축소로 인해 어려움이 겪을 수 있다고 우려하며, 이에 대한 대응 전략을 제시했다. 야놀자리서치에 따르면, 글로벌 상위 25개 테마파크의 입장객 수는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2019년 2억 5,400만명에서 2020년 8,400만명으로 67% 급감했다. 그러나 이후 일상회복이 진행되면서 글로벌 상위 25개 테마파크의 입장객 수가 2022년 2억명으로 빠르게 회복하였고, 이는 코로나19 발생 직전인 2019년의 80% 수준이었다. 또한, 2019년 기준 2022년 지역별 상위 10개 테마파크 입장객 회복률이 유럽 98%, 북미 88%, 아·태평양 66%를 기록했다고 전하면서, 일상회복이 빠르게 진행된 지역일수록 회복률이 높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국내 대표 테마파크인 에버랜드와 롯데월드의 2019년 상반기 대비 2022년 상반기의 입장객 수를 비교하면, 각각 79%와 63%의 회복률을 보였다. 이는 아시아·태평양 상위 10개 테마파크의 평균(65%)을 상회한 수치이다. 이에 보고서는 현재의 회복 추세와 테마파크 업계의 노력을 감안해, 2023년에는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다만, 보고서는 청소년 인구의 급감과 인구 감소 추세로 인한 국내 테마파크 산업의 장기적 성장 둔화 가능

    2023.09.27 11:45:34

    저출산 인구소멸에 에버랜드·롯데월드 '테마파크'가 위험하다
  • 잼버리 멕시코 대표단, 롯데월드·롯데자이언츠 응원 간다

    롯데그룹이 태풍 카눈으로 조기 퇴영을 결정한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멕시코 대표단 401명을 대상으로 롯데인재개발원 오산캠퍼스를 숙소로 제공한다. 숙박 제공 기간은 행사가 종료되는 8월 12일까지다.이번 지원은 올 여름 폭염과 태풍 북상으로 인한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영지 대피에 따른 것이다. 롯데는 정부, 지방자치단체, 행사 운영위원회 등과 협의해 행사 기간 참가자들이 안전하게 일정을 소화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롯데인재개발원은 잼버리 대원들의 숙소 지원과 함께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롯데웰푸드와 롯데칠성음료는 잼버리 대원들에게 과자와 생수, 음료를 퇴소시까지 제공한다.롯데는 남은 행사기간 동안 잼버리에 참가중인 멕시코 대원들이 한국 문화를 느낄 수 있도록 그룹의 주요 사업장을 지원한다. 8월 10일에는 롯데월드 어드벤처로 초청하고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롯데자이언츠와 키움히어로즈의 야구 경기 관람을 지원한다. 한국의 야구 응원 문화도 느낄 수 있도록 롯데자이언츠 윈지 캐릭터 모자와 티셔츠도 선물한다. 8월 11일에는 롯데웰푸드 생산공장을 견학할 예정이다.이와 별도로 롯데호텔앤리조트는 조기 퇴영해 롯데호텔에 머물고 있는 일부 영국 참가자를 위해 한국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롯데호텔은 참가자들이 좋은 추억을 가지고 돌아갈 수 있도록 △전통 음식 만들기 △한복 체험 △전통 놀이 등 한국 문화를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안옥희 기자 ahnoh05@hankyung.com 

    2023.08.09 10:35:00

    잼버리 멕시코 대표단, 롯데월드·롯데자이언츠 응원 간다
  • 영차컴퍼니, 롯데월드 내 IP 콘텐츠 멀티숍 ‘부스럭’ 론칭

    영차컴퍼니가 협업한 롯데월드의 대형 IP콘텐츠 매장 부스럭(BOOTH LUCK)이 론칭했다. 블랭크코퍼레이션 자회사인 영차컴퍼니는 롯데월드와 기획 및 실행 전반에 걸친 협업을 통해 롯데월드 부스럭 매장 내 자사 브랜드의 상품을 입점, 판매한다.   롯데월드 어드벤처 지하 1층 내 250평의 대형 규모로 조성된 부스럭은 롯데월드와 영차컴퍼니가 협업해 기획한 오프라인 멀티 IP 플랫폼 공간이다. 이 매장은 트렌디한 IP 콘텐츠를 담고 있는 네모 박스들이 모여 큰 부스를 이루는 공간으로, 부스에 들어온 고객들에게 행운과 행복을 선물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부스럭에는 굿즈, 코스튬, 포토부스와 식음료(F&B)의 총 4개존으로 구성돼 있다. 굿즈존은 롯데월드의 IP 등 다양한 국내외 IP 상품들이 판매된다. 영차컴퍼니는 디즈니와 미니언즈 등 글로벌 IP를 적용한 고감도 하이엔드 브랜드인 NBD(NoBigDeal)의 램프 및 아날로그 일회용 카메라, 캔들 등과 대중적이고 키치한 브랜드 GVG(Good or Very Good)의 티셔츠, 홈웨어 등의 라인업이 판매된다.  여기에 인기 아이템인 럭키박스(미니언즈, 쥬라기 등)를 판매, 이벤트 요소를 강화했다. 코스튬 존은 교복을 대여해 롯데월드에 입장하는 MZ세대의 유행을 한 단계 발전시켜 스포츠 룩과 아메리칸 스타일의 스쿨룩을 자체 기획해 선보인다. 포토부스 존은 하이 앵글의 촬영부스가 구비돼 있으며 대여한 코스튬 의상을 착용하고 바로 촬영할 수도 있어 바이럴 및 밈(유행 콘텐츠)화에 용이하다. 식음료(F&B)존은 돈워리모리스 카페(‘Don’t Worry Moris’ Café)로 시그니처 메뉴와 ‘인스타그래머블’한 비주얼이 돋보이

    2023.07.21 17:31:42

    영차컴퍼니, 롯데월드 내 IP 콘텐츠 멀티숍 ‘부스럭’ 론칭
  • ‘영차컴퍼니’, 호텔롯데와 함께 IP커머스 사업 시동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영차컴퍼니가 호텔롯데와의 협업으로 IP 트렌드를 선보이는 팝업매장 및 카페를 롯데월드몰에 오픈했다. 롯데월드몰 잔디광장 앞 공간을 활용한 팝업 매장과 카페는 각각 글로벌 IP와 자체 제작IP를 적용한 콘셉트 공간으로 구현했다. 팝업 스토어 ‘부스럭(BOOTH LUCK)’은 친숙한 글로벌 IP인 미니언즈를 활용했다. 매장 곳곳에 귀여운 미니언즈 캐릭터를 활용한 인테리어를 적용해 곳곳에 인증샷을 남길 수 있는 포토스팟으로 구성했다. 또한 미니언즈 굿즈 판매와 함께 MZ 세대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포토 부스도 마련했다. 미니언즈 팝업 매장 옆쪽 공간에는 식음료에 IP를 접목한 카페 ’돈워리모리스(Don’t Worry Moris)’를 오픈했다. 롯데월드의 신규 캐릭터인 모리스와 그의 조카 보리스가 카페창업을 하는 재미있는 세계관을 바탕으로 카페를 선보였다. 여기에 롯데월드와 함께 영차컴퍼니가 제작한 캐릭터 IP를 매장 인테리어와 카페 굿즈 및 자체 개발한 메뉴에도 적용했다.     블랭크코퍼레이션은 호텔롯데로부터 지난해 9월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 전략적 투자인 만큼 단순한 자본 투자가 아닌 양사의 비즈니스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협업을 진행중에 있으며, 이번 팝업과 카페 매장은 그 첫 프로젝트다. 블랭크코퍼레이션의 자회사 영차컴퍼니는 디자인, 기획, 컨설팅, 마케팅 전 영역의 전문 역량을 보유, 현재 글로벌 IP사인 유니버설 스튜디오의 컨설팅 파트너사로 온.오프라인 스토어 및 SNS를 운영 중이다. 이영재 영차컴퍼니 대표는 “IP에서 독보적인 역량을 가진 영차컴퍼니와 상품 기획과 마케팅, 빠르게 브랜드를

    2023.04.11 11:14:40

    ‘영차컴퍼니’, 호텔롯데와 함께 IP커머스 사업 시동
  • 플레이키보드X롯데월드, MZ세대와 소통 채널 확장한다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플레이키보드가 롯데월드와 협업해 ‘로티&로리’ IP를 활용한 키보드 테마를 출시했다. 플레이키보드를 서비스하는 비트바이트는 롯데월드가 중소 콘텐츠 기업 골드프레임과 함께 제작한 ‘밥이본이'와 ‘촉망고’ 이모티콘을 키보드테마에 접목했다. 롯데월드는 리뉴얼 캐릭터 ‘더 굿 바이브 로티 (The Good Vibe LOTTY)’와 테마파크를 주제로 한 ‘봄날의 롯데월드' 테마 출시를 시작으로 정기적인 출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롯데월드는 키보드 테마 4종 출시 기념으로 추첨을 통해 선정된 3인에게는 롯데월드 종합이용권과 로티로리 굿즈를 제공한다. 키보드 테마 소개 영상은 롯데월드 내 대형 스크린 어트랙션 ‘매직써클’에서 5월 중순까지 상영된다. 이번 협업은 중소 콘텐츠 기업 파트너사와 동반성장을 추구하는 롯데월드가 콘텐츠 IP를 MZ세대가 선호하는 콘텐츠 키보드 앱  플레이키보드에서 디지털 굿즈상품으로 출시해 콘텐츠의 부가가치를 높였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 롯데월드 관계자는 “이번 협업을 통해 콘텐츠 IP의 확장 가능성을 알 수 있었으며, 앞으로도 롯데월드가 보유한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협업 프로젝트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라고 말했다. 안서형 비트바이트 대표는 “롯데월드와의 협업을 통해 키보드테마가 디지털 굿즈이자 MZ세대와의 소통채널로써 브랜드의 매력도와 접근성을 높일 수 있었다. 앞으로 다양한 브랜드와 MZ세대를 연결하는 디지털 굿즈 프로젝트를 발굴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khm@hankyung.com 

    2022.04.26 17:38:23

    플레이키보드X롯데월드, MZ세대와 소통 채널 확장한다
  • 롯데월드·영화관의 새로운 콘텐츠, 스타트업에서 찾는다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롯데월드와 롯데컬처웍스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스타트업 발굴에 나선다. 경기혁신센터와 롯데월드, 롯데컬처웍스는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월드와 롯데컬처웍스는 스타트업과의 개방형 혁신을 추진하고 경기혁신센터는 이를 지원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사는 △국내·외 스타트업 정보 교류 △우수 스타트업 발굴 및 사업화 등 다양한 협업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기획 및 실행해 나갈 예정이다.롯데월드는 △WEB AR 콘텐츠 개발 △유휴 공간 개선 △어린이 체험교육 콘텐츠 △입장객 증대 등과 관련해 스타트업과 협력을 도모한다. 롯데컬처웍스는 △유휴 공간 활용 방안 △영화관 매점 혁신 △영화관 대안 콘텐츠 개발 △새로운 형태의 콘텐츠 굿즈 △AR 콘텐츠 개발 △기타 영화관 적용 응용 기술 및 신규 서비스 관련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추진한다. 경기혁신센터는 협업 매칭 이후 △사업화 자금 지원 연계 검토 △스타트업 대상 판교 내 사무 공간 지원 검토 △경기혁신센터 직·간접 투자 연계 등 다양한 후속 지원을 실행할 예정이다.경기혁신센터 오픈이노베이션 담당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월드, 롯데컬처웍스와 유망 스타트업의 협력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국내·외 많은 혁신 스타트업들의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khm@hankyung.com 

    2021.08.05 10:18:32

    롯데월드·영화관의 새로운 콘텐츠, 스타트업에서 찾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