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투자의 귀재’는 지금 ‘일본 주식’에 꽂혔다[이주의 한마디]

    [이주의 한마디]“미국 시장을 제외하면 일본의 5대 상사 주식이 앞으로 가장 큰 투자 비율을 차지하게 될 것이다.”일본을 방문한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 벅셔해서웨이 회장은 4월 11일 니혼게이자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일본 5대 상사의 지분 보유 비율을 7.4%로 높였다”고 밝혔다.버핏 회장은 일본 5대 상사에 투자해 큰 수익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2020년부터 이토추상사·마루베니·미쓰비시상사·미쓰이물산·스미토모상사 등 5대 종합 상사의 주식을 5~6% 정도 매입했다. 배당 등에 만족한 그는 일본 종합 상사 주식 보유 비율을 최근 7.4%까지 끌어올렸다고 인터뷰를 통해 밝혔다.지분 보유를 넘어 해당 기업들과 사업을 논의하고 싶다는 생각도 밝혔다. 버핏 회장은 “벅셔해서웨이와 이 기업들이 매우 비슷한 사업을 하고 있어 이들 기업을 이해하기 쉬웠다”며 “일본 5대 상사는 세계 정세도 잘 알고 있기 때문에 이들과 장래 사업 파트너로서 관계를 구축하는 것도 불가능하지 않다”고 강조했다.또 그는 5대 상사 외의 일본 주식에도 추가 투자에 나설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버핏 회장은 이날 인터뷰에서 “현재는 5대 상사 주식밖에 없지만 다음 투자처는 항상 머릿속에 있다”며 “적정 가격이라는 판단이 들면 일본 기업에 대한 추가 투자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주간 핫뉴스AP미국인 절반 “전기차 살 생각 없어”미국 정부가 전기차 판매 촉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미국인의 절반 정도는 자동차를 전기차로 바꿀 생각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4월 11일 AP와 시카고대 여론연구센터(NORC)·에너지정책연구

    2023.04.14 09:04:36

    ‘투자의 귀재’는 지금 ‘일본 주식’에 꽂혔다[이주의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