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LG화학, GS칼텍스와 생분해성 플라스틱 원료 상업화 ‘맞손’

    LG화학이 GS칼텍스와 함께 화이트 바이오 생태계 구축 및 친환경 바이오 원료 상업화를 위한 실증플랜트 구축에 나선다.양사는 7월 28일 GS칼텍스 여수공장에서 신학철 LG화학 부회장,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정기명 여수시장 및 양사 연구·개발(R&D) 인력이 참석한 가운데 생분해성 플라스틱 등 친환경 소재의 핵심 원료인 3-하이드록시프로피온산(3HP) 시제품 생산을 위한 실증 플랜트 착공식을 개최했다.3HP는 친환경 발효 공정을 통해 생산되는 바이오 원료로 아크릴산, 아크릴로니트릴, 생분해성 소재 등의 원료로 사용된다. 개인 위생용품부터 전기차 경량화 소재까지 적용 분야 및 확장성이 매우 높다고 평가되는 물질이다. 양사는 2021년 11월, 3HP 양산 기술 개발 및 시제품 생산을 위한 공동 개발 협약(JDA)도 체결했다.양사는 2023년까지 GS칼텍스 여수공장에 3HP 실증 플랜트를 구축하고 시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이후 상업화를 통해 생분해성 소재 및 다양한 바이오 플라스틱 시장 진입을 가속화 할 계획이다.LG화학은 이번 실증플랜트 구축이 LG화학의 발효 원천 기술과 GS칼텍스의 분리정제 공정 스케일업 기술의 시너지를 통해 양사가 고부가가치 친환경 바이오케미칼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전 세계적으로도 3HP에 대한 기술개발 시도는 있었으나 아직까지 상용·상업화된 사례는 없다.이날 LG화학과 GS칼텍스는 3HP 외에도 생분해성 소재 및 폴리우레탄 제조 등의 친환경 원료 물질로 사용되는 1,4 부탄다이올(1,4-BDO) 기술 개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양사는 향후 화이트 바이오 분야 전반에서 협업하며, 지속가능한 바이오 생태계 실현 방안에 대해서

    2022.07.28 17:16:24

    LG화학, GS칼텍스와 생분해성 플라스틱 원료 상업화 ‘맞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