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삼성전자, 맞춤형 기능 강화 ‘스마트 모니터’ 선봬

    삼성전자는 홈 오피스 기능과 개인 맞춤형 기능을 강화한 ‘2023년형 스마트 모니터’ 풀 라인업을 출시한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PC 연결 없이도 업무와 학습뿐만 아니라 다양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게이밍 허브를 즐길 수 있는 올인원 스크린이다. 2020년 12월 출시 후 약 16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 대를 돌파했다.신제품은 사물인터넷(IoT) 허브가 탑재된 UHD 해상도의 M8(32형, 400니트), UHD 해상도의 M7(32형, 300니트), 풀 HD 해상도의 M5(32형·27형) 등 3종이다. 멀티 뷰 기능 확장 등으로 업무와 학습 효율성을 높여 주고 가로·세로 전환(피벗)과 높낮이 조절(HAS), 사용자를 인식해 화면에 필요한 정보를 보여주는 등 개인 맞춤형 기능을 강화했다.리모컨뿐만 아니라 마우스와 키보드로 원하는 콘텐츠·서비스 실행할 수 있다. 또 대화면을 분할해 2개의 콘텐츠를 동시에 볼 수 있는 ‘멀티 뷰’ 기능 확장 등으로 업무와 학습 효율성을 높였다.업무에 관련된 내용을 한 화면에 보여주는 워크스페이스 사용성도 강화했다. 주변 환경에 따라 42단계로 자동 조정되는 인공지능(AI) 화질 최적화와 눈 보호 모드, 깜박임을 최소화한 플리커 프리 기술도 적용했다.신제품은 스마트 모니터의 장점을 활용할 수 있는 ‘마이 콘텐츠’ 기능도 최초 지원한다. 마이 콘텐츠는 스마트 모니터와 모바일 기기를 저전력 블루투스(BLE)로 연결하면 사용자가 모니터에 다가오는 것을 인식해 날짜·시간·사진 등 맞춤형 정보를 자동으로 표시해 준다. 스마트싱스 허브를 기반으로 다양한 제품을 자동으로 연결하고 제어·관리할 수도 있다.게임 플랫폼 연동 서비스인 게이밍 허브를

    2023.04.14 06:00:13

    삼성전자, 맞춤형 기능 강화 ‘스마트 모니터’ 선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