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신한은행 땡겨요, "이제는 매장 식사도 가능"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서울특별시와의 협업을 통해 가맹점의 주문용 키오스크, 태블릿 설치비용을 줄이고 매출증대를 돕는 ‘땡겨요 매장식사’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땡겨요 매장식사’는 고객이 음식점 테이블에 앉아 ‘땡겨요’ 앱을 이용해 바로 음식을 주문하거나 방문 시간 예약 및 음식 주문을 미리 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다.가맹점이 이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메뉴 주문용 기기 설치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더 높아진 고객편의성을 통해 매출 증대도 기대할 수 있다. 고객 입장에서도 ‘배달’ 또는 ‘포장’만 가능했던 기존 배달앱 주문 서비스 보다 획기적으로 개선돼 편리해진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됐다. 신한은행은 고객들이 ‘땡겨요 매장식사’ 서비스를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해당 서비스를 등록한 가맹점 테이블에 ‘땡겨요’ QR코드도 부착했다.신한은행은 ‘땡겨요 매장식사’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고객이 5~7월 중 해당 서비스를 이용 할 경우 5천원 할인 쿠폰을 최대 3회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땡겨요에 새로 입점한 서울특별시 소재 가맹점이 ‘땡겨요 매장식사’ 서비스 등록을 신청한 경우 ‘사장님 지원금’ 30만원을 제공한다. ‘사장님 지원금’은 가맹점이 마케팅을 위해 직접 발행하는 할인쿠폰 비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또한 이태원상권회복 지원 확대 차원에서 고객이 용산구 소재 ‘땡겨요’ 가맹점에서 서울사랑상품권으로 1만 5천원 이상 배달·포장·매장식사 주문 시 5천원 할인 쿠폰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6월 30일까지 진행한다.신한은행 관계자는 “상생

    2023.05.17 10:34:27

    신한은행 땡겨요, "이제는 매장 식사도 가능"
  • "구로구에서는 '땡겨요'로 배달 시켜요"

    신한은행(은행장 한용구)은 구로구청과 구로형 공공배달앱 추진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2월 1일 ‘구로 땡겨요’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땡겨요’는 ‘혜택이 돌아오는 배달앱’이라는 슬로건처럼 소비자와 가맹점 모두에게 혜택이 돌아가는 서비스 전략으로 22년 1월 정식 출시해 1년만인 22년말 기준 가입자수 165만명, 참여 가맹점수 6만여개를 달성했다.11일 진행된 구로구청-신한은행 출시 기념식에는 신한은행 한용구 은행장과 구로구청 문헌일 구청장이 참석했으며 따뜻한 배달문화의 정착을 바라는 마음으로 구로구 소재 지역아동센터에 배달음식을 기부하는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2월 1일 출시하는 ‘구로 땡겨요’는 고객이 땡겨요 앱에서 구로구로 지역을 설정하면 ‘구로 땡겨요’ 맞춤 서비스 화면을 통해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고 가맹점에겐 할인쿠폰을 발행할 수 있는 ‘사장님지원금’을 기존보다 10만원 더 추가해 30만원 제공한다.또한 구로구 소재 가맹점에서만 사용가능한 ‘구로땡겨요상품권’을 2월 1일부터 발행한다.‘구로땡겨요상품권’은 신한 SOL과 서울Pay+ 등에서 15% 할인된 금액으로 1인당 10만원까지 구입 가능하며 구입한 땡겨요상품권으로 1만원이상 결제 시 땡겨요 3천원 할인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해 보다 더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 가능하다.신한은행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경영 실천을 위해서는 상생이 답이라 생각한다”며 “우리 삶에 가장 중요한 먹거리를 연결고리로 삼아 지자체와 땡겨요가 함께 ESG 경영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한편 신한은행은 21년 12월 광진구청과 전략

    2023.01.12 11:39:12

    "구로구에서는 '땡겨요'로 배달 시켜요"
  • 신한은행, '땡겨요' 3D 애니메이션 유튜브 천만뷰 돌파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지난 9월 30일에 공개한 배달앱 ‘땡겨요’ 브랜드 3D 애니메이션 ‘Special Thanks to’ 에피소드 ▲사랑편 ▲위로편 ▲희망편 모두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뷰를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Special Thanks to’는 캐릭터 쏠과 몰리가 배달앱 땡겨요의 라이더로 출연해 사랑, 위로, 희망을 주제로 에피소드 3개와 에필로그 뮤직비디오 1편으로 구성된 옴니버스 형식의 스토리 기반 감동 애니메이션이다.다양한 애니메이션 전문가들이 7개월간 높은 수준의 3D 영상으로 제작한 ‘Special Thanks to’는 코로나로 인해 삭막해지고 단절된 현대 사회에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고, 사랑과 온정을 불어 넣는다’라는 착한 배달앱 땡겨요의 브랜드 메시지를 전달한다.특히 지난 9월 30일에 공개된 첫 번째 영상 에피소드 ‘사랑편’은 홀로 아이를 키우는배달원 부모와 부모를 기다리는 아이에게 쏠과 몰리가 땡겨요 라이더로 나타나 배달음식과 함께 사랑을 전한다는 내용으로 영상 공개 3주만에 유튜브 조회 수 1000만 뷰를 돌파했고 450개 이상의 댓글이 달려 고객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또한, 에피소드 ‘위로편’, ‘희망편’도 각각 3주, 2주만에 1000만 뷰를 돌파해 의미를 더했다.이번 애니메이션 영상 1000만 뷰 돌파의 주요 요인은 높은 수준의 영상과 더불어 감동적인 스토리에 따뜻함을 더한 OST다.영상 OST ‘너에게 위로’는 싱어송라이터 강아솔과 신한은행 브랜드전략실 SNS Lab의 협업으로 탄생한 노래로 신한은행 공식 유튜브와 SNS 채널에서 따뜻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한 바 있다.신한은행은 이번 3D 애니메이션 에피소드 3개 모두

    2022.11.08 10:27:31

    신한은행, '땡겨요' 3D 애니메이션 유튜브 천만뷰 돌파
  • 신한은행, 배달앱 ‘땡겨요’ 회원수 100만 돌파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출시한 금융권 최초의 배달앱 ‘땡겨요’가 8개월만에 회원 수 100만명을 돌파했다.올해 1월 처음 선보인 ‘땡겨요’는 ‘너도 살고 나도 사는 우리동네 배달앱’을 슬로건으로 이용자인 고객과 가맹점인 소상공인 그리고 배달라이더까지, 플랫폼 참여자 모두에게 혜택을 제공하는 상생 배달앱이다‘땡겨요’ 회원수는 지난 1월말 1.8만명에서 100만명(9월9일 기준)으로 54배 성장했고, 모바일 인덱스에서 제공한 월간 이용자수(MAU)는 59만명(8월말 기준)으로 6월 대비 4배 증가해 현재 배달 앱 중 월간 이용자수 4위인 배달특급을 넘어 배달앱 역사상 유례없는 성장을 기록해 올해 연간 목표인 회원수 120만명 돌파도 9월 중 조기 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땡겨요’의 주요 성장 요인은 ▲금융서비스와의 연계 ▲서울사랑상품권 결제 서비스 ▲땡겨요 입점 가맹점 혜택 ▲땡겨요 회원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 실시 등이다.‘땡겨요’는 배달앱과 금융이 만나 다양한 금융상품을 출시해 배달 라이더 대출(20억원), 땡겨요 전용 카드(1.3천좌), 땡겨요 적금(85억원) 등 플랫폼 참여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있다.  또한, ‘땡겨요’는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제로배달유니온에 가입해 고객이 ‘서울사랑상품권’을 7~15%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하고 땡겨요 쿠폰 할인까지 더해 결제하면 타사 대비 저렴한 가격으로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이와 더불어 7월 21일부터 신한 쏠(SOL)을 통해 구입이 가능한 ‘e서울사랑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이벤트를 시행해 6만건(9.4억원, 9월13일 기준) 판매실적을 달성해 서울시 공공배달 사업에

    2022.09.15 09:49:21

    신한은행, 배달앱 ‘땡겨요’ 회원수 100만 돌파
  • 은행이 만든 배달 앱 ‘땡겨요’ 이용해 보니

    [비즈니스 포커스]결제·배달 정보 등을 기반으로 금융 사각지대에 놓인 자영업자와 라이더를 대상으로 한 전용 대출 상품이 나온다면 어떨까.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기획 단계에서부터 애정을 쏟은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땡겨요’ 이야기다. 신한은행은 금융권 처음으로 배달 앱 시장에 뛰어들었다. 지난해 금융위원회의 혁신 금융 서비스로 인가받고 올해 6월 온라인·오프라인 연계 서비스(O2O) 추진단을 신설해 땡겨요 개발을 본격적으로 추진, 12월 22일 땡겨요 베타 서비스를 선보였다. 이 서비스는 내년 1월 14일 오픈할 계획이다. 땡겨요는 서울 광진구·관악구·마포구·강남구·서초구·송파구 등 6개 지역에서 사용할 수 있다. 신한 쏠(SOL)과 안드로이드 기반의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설치할 수 있고 iOS 기반의 앱스토어 설치는 본 서비스 오픈 때 가능하다. 내년 말까지 서울 전역과 경기도 등 약 8만 개의 가맹점을 목표로 서비스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현재는 1만5000개 정도의 가맹점이 입점한 것으로 알려졌다.금융권은 땡겨요가 데이터 신사업의 기반 역할을 할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신한은행이 땡겨요에서 직접적인 수익을 얻기보다 배달 앱 운영을 통해 쌓인 결제 데이터로 혁신적인 금융 상품을 개발하는 데 이용할 것이란 분석이다. 예컨대 땡겨요의 가맹점을 통해 모은 매출 데이터를 기반으로 신용 평가 모형을 고도화해 소상공인을 겨냥한 대출 상품을 내놓겠다는 것이다.   아직 인지도 낮아 주문 자동 취소 현상이처럼 신한은행이 땡겨요 사업을 시작한 이유는 명확하다. 문제는 데이터를 확보하기 위해 충분히 많은 사용자들을

    2022.01.04 06:00:09

    은행이 만든 배달 앱 ‘땡겨요’ 이용해 보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