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WM 리더]NH투자증권 삼성동센터 “IB 강점 살린 특화점포… M&A·IPO 적극 지원”

    NH투자증권 프리미어블루 삼성동센터가 프라이빗뱅킹(PB)과 기업금융(IB) 비즈니스를 아우른 대표적인 PIB비즈니스센터로 각광받고 있다. NH투자증권 프리미어블루 삼성동센터가 IB 강점을 살린 PB 특화점포로 이목을 끌고 있다. 채대철 NH투자증권 프리미어블루 삼성동4센터장은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올해는 NH투자증권 프리미어블루 삼성동센터가 PIB(PB+IB) 열매를 맺는 원년이 될 것”이라며 “상품 경쟁만으로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IB 딜 경쟁력은 고객들에게 새로운 수익을 발굴한다는 측면에서 WM 수익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채 센터장은 WM센터들이 대부분 비슷한 상품으로 경쟁하는 구도에서 NH투자증권의 강점인 IB 역량을 살려 차별화를 이끌고 있다는 면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NH투자증권 프리미어블루 삼성동센터는 강남의 역삼 점포와 삼성 점포, 한티역 점포를 합친 대형 점포로, 지난 2017년 1월에 삼성동 랜드마크인 파르나스타워에 가장 먼저 입점했다. 이 센터는 4명의 센터가 함께 고액자산가들의 자산을 관리하고 있다. IB에 특화된 채대철 4센터장과 법인영업에 강점이 있는 김성률 1센터장, 삼성증권 마스트PB 출신이기도 한 박종준 2센터장, 영리치 고객을 집중관리하는 박홍근 3센터장이 삼성동센터를 함께 이끌고 있다. 채 센터장은 “삼성동센터는 테헤란로와 영동대로 인근에 자리 잡았다는 지리적 성격 때문에 벤처캐피털(VC)과 프라이빗에쿼티(PE), 비상장 회사 최고경영자(CEO) 고객 비중이 상당히 높아 비상장 관련 비즈니스가 많이 발생한다”고 말했다. 특히 PB 고객들의 법인과 관련된 인사, 재무, 자금조달 등 비즈니스에 대한 다양한 고민을 도와주는 것을 삼

    2023.11.29 10:06:08

    [WM 리더]NH투자증권 삼성동센터 “IB 강점 살린 특화점포… M&A·IPO 적극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