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2023 인천스타트업파크 부스트 스타트업 CEO] 기체여과기인 공기살균기를 제조하는 기업 ‘한국환경전략연구소’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한국환경전략연구소는 기체여과기인 공기살균기를 제조하는 기업이다. 여형구 대표(64)가 2020년 11월 설립했다. 여 대표는 40년간 중견기업의 기술연구소에 근무하면서 가정용 환경개선 상품들을 연구개발 해오다가 한국환경전략연구소를 창업했다. 여 대표는 2023년 5월에 진행된 제58회 발명의 날에 ‘질병 확산 예방 관련 기술 개발 공로’를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한국환경전략연구소는 현재 공기살균기 관련 살균 모듈 소재와 공기살균기 제품 3개 모델을 상품화해 2024년 4월 출시를 앞두고 있다. 연관 특허등록 13건과 8건의 출원 실적을 보유하고 있으며, 개발된 제품들은 2023년 우수디자인상품전에서 GOOD DESIGN으로 선정됐다. “실내외 공기 질의 안전이 사회문제로 대두되면서 21세기는 질병 확산의 시대로 전환되고 있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기술과 제품들이 요구되고 있는데, 한국환경전략연구소 역시 기존 기술과의 차별화를 선언하며 고유의 특허 기술을 바탕으로 대면 공간의 차량용과 아이들 공부방용, 가정용으로 유선 사용형과 무선상태 6시간 이상 사용형 등 공기살균기를 출시할 예정이다. 제품의 생산 단계부터 최종 소비자의 사용 단계까지 친환경적인 소재와 제품만을 지향해 에너지 절감과 국민 건강 증진, 자연환경 보존을 위해 앞장서고 있습니다.” 여 대표는 “일반적으로 유통되는 필터식 공기 청정기는 세균을 근본적으로 살균 처리하지 못한다”며 “이러한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반영구적인 바이러스 살균 기술을 개발했고, 이를 탑재한 공기살균기를 만들었다”고 말했다. “세계적으로 약 80%의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는

    2023.11.29 20:17:30

    [2023 인천스타트업파크 부스트 스타트업 CEO] 기체여과기인 공기살균기를 제조하는 기업 ‘한국환경전략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