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국내외 쇼핑축제를 통해 본 소비 전망과 향후 대응[이정희의 경제돋보기]

    11월은 세계적인 할인 축제 시즌으로 전 세계 소비자들이 필요한 상품 구매를 위해 이때를 기다린다. 매년 기록적인 매출을 자랑하던 지난 11월 11일에 개최된 중국 광군제 실적이 올해는 예년과 달리 둔화되었고, 이번에 많이 판매된 상품들은 주로 필수품 위주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중국 경기침체를 여실히 보여주는 결과라 하겠다. 한편 미국에서는 지난 24일 블랙프라이데이, 뒤이은 27일 사이버먼데이 할인축제 기간 동안 온라인쇼핑이 대세인 것을 확인하며 온라인쇼핑 매출이 역대 최고 기록을 세운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오프라인 매출은 부진한 것으로 나타나며 온라인과 대비를 이뤘다. 이번 미국 쇼핑축제 참여 소비자는 늘었으나 1인당 구매액은 줄어들었다는 미국소매협회 조사 결과에 따르면, 주요국에 비해 상대적으로 경기가 좋았던 미국에서도 경기가 침체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미국 뉴욕연방준비은행 집계 결과 미국 신용카드 부채가 증가하고 카드 연체율도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내년 미국 경기전망을 가늠할 수 있는 현상이라 하겠다. 국내에서도 11월은 쇼핑축제 시즌이다. 지난 11월 11일부터 11월 말까지가 ‘코리아페스타’ 기간으로 전국에서 할인행사가 열렸다. 이와는 별개로 주요 유통업체들은 자체 할인행사를 경쟁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11월 할인축제에 뒤이어 12월에는 중소기업, 소상공의 할인축제인 동행축제가 기다린다. 동행축제 기간에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상점가, 전통시장 등에서 할인행사를 여는데 11월에 브랜드 상품 중심의 할인축제에서 소외받은 중소기업, 소상공인들을 위해 국민들이 지갑을 열어줄 것을 기대하고 있다. 그러나 연

    2023.12.04 06:00:14

    국내외 쇼핑축제를 통해 본 소비 전망과 향후 대응[이정희의 경제돋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