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조기 퇴사자에 시름 깊어지는 기업들” HR테크 플랫폼 통해 인재관리 민첩성 높인다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직장인 절반 이상이 ‘조기 퇴사’를 결정하는 시대가 오면서, 기업들의 인사관리(HR) 고민도 깊어지고 있다. 조기 퇴사란 재직 1년 이내에 회사를 그만두는 것을 뜻한다.워라밸과 자기주도적으로 일하는 것을 선호하는 직장인들의 사고방식 변화로 인해 보다 자유롭고 성취감 있는 워크라이프를 설계하고자 하는 조기 퇴사자가 늘고, 그 연령도 점차 빨라지고 있는 추세다.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전국 만 19~59세 직장인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조기 퇴사’ 관련 인식 조사를 실시한 결과, 퇴사 경험자의 10명 중 6명(58.8%)이 조기 퇴사를 경험해본 것으로 나타났다. 그 중 20대와 재직 3년차 미만의 조기 퇴사 비율이 특히 높았다.이에 기업들은 조기 퇴사로 인한 업무 공백에 빠르게 대응하고, 보다 효율적인 HR 시스템 구축에 도움을 주는 서비스에 눈길을 돌리고 있다. 특히 HR에 투입되는 시간과 비용을 효과적으로 절감하기 위해 HR테크 플랫폼을 활용하는 데 적극적이다. HR테크란 인적관리와 기술을 합친 용어로,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등의 기술을 통해 인재채용과 인사관리의 효율성을 높이는 개념이다.먼저 정규직 채용에 따른 인건비 부담을 줄이는 동시에 잦은 퇴사 및 이직으로 인한 조직관리의 어려움을 ‘프로젝트 단위 전문가 매칭’으로 해결하는 방식이 최근 들어 각광받고 있다.기업과 전문가를 필요한 순간에, 필요한 만큼 연결하는 기업·전문가 매칭 플랫폼 ‘탤런트뱅크’가 대표적이다. 신(新)고용 생태계를 주도하는 탤런트뱅크는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는 전문가 풀을 토대로 기업이 프로젝트를 의뢰하면 맞춤형 전문

    2022.07.26 14:31:31

    “조기 퇴사자에 시름 깊어지는 기업들” HR테크 플랫폼 통해 인재관리 민첩성 높인다
  • 퓨처플레이, HR테크 스타트업 ‘태니지먼트랩’ 인수···휴먼 액셀러레이션 영역 진출한다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퓨처플레이가 HR 테크 스타트업 ‘태니지먼트랩’을 인수하고, ‘휴먼 액셀러러레이션(Human Acceleration)’ 영역 선도를 위한 신규 조직을 출범했다. 태니지먼트랩의 인수 금액은 비공개다. 태니지먼트랩은 2018년 창업한 인재 경영 솔루션 ‘태니지먼트’를 개발하는 스타트업으로, 개인이 자신의 재능을 발견하고 강점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진단 및 커리어설계 도구를 개발하고 있다. 태니지먼트 솔루션을 통해 개인은 자신만의 비즈니스 강점을 발견하고, 성공적인 커리어 개발에 활용할 수 있다. 또 기업에게는 구성원의 강점을 기반으로 적절한 인재 채용, 최적의 팀 구축, 조직 몰입, 리더십 개발 등의 인재 동력(Talent Engine) 공급을 통한 인재경영을 돕고 있다. 태니지먼트 솔루션은 네이버, 카카오, 클래스101 등 성장하는 스타트업뿐만 아니라 삼성, LG, SKT 등의 기업들에서도 리더십 개발 및 인재 경영에 활용하고 있다. 퓨처플레이 또한 태니지먼트랩의 고객사 가운데 하나로 실제 퓨처플레이 구성원들의 강점 개발을 위한 테스트 진행을 통해 인연을 맺게 되었다. 현재 취업 시장은 기술과 산업 구조의 변화에 따라 개인의 역량 및 새로운 역할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또 신입 대비 경력직 채용 비중이 높아지고, 이에 따라 훌륭한 인재에 대한 연봉 경쟁이 거세지는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 이러한 시장의 변화에 따라 개인과 기업 모두 직무 재교육(Retraining/Reskilling)에 대한 수요가 증가, 확대직무에 대한 실무·기술 중심의 커리큘럼으로 교육시장 역시 변하고 있다. 퓨처플레이는 스타트업뿐 아니라 개인의 역량 강화와

    2021.11.29 10:42:59

    퓨처플레이, HR테크 스타트업 ‘태니지먼트랩’ 인수···휴먼 액셀러레이션 영역 진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