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새로운 자산 클래스, 자연 자산 기업의 등장

    [ESG 리뷰] 글로벌 ESG 동향뉴욕증권거래소(NYSE)는 9월 21일 인스트린식익스체인지그룹(IEG)과 함께 자연 자산 기업(NAC)이라는 새로운 자산 클래스를 공동 개발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NYSE는 올해 4분기 중 미국의 금융감독원(SEC)에 NAC의 상장 기준과 생태학적 성과 측정 툴을 제출할 예정이다. 이르면 2023년 내 SEC의 승인을 받는 것이 목표다. NYSE가 IEG와 함께 준비하고 있는 새로운 투자 자산인 NAC 클래스는 기업 인수 목적 기업(SPAC)과 유사하다. SPAC는 상장 당시에는 실제 사업이 없지만 상장해 투자금을 모은 후 일정 기간 내에 비상장 우량 기업을 합병하는 기업이다. 투자자는 합병 과정에서의 투자 차익을, 비상장 기업은 일반적인 기업공개(IPO)에 비해 빠르게 상장하는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점에서 전문 투자자들의 관심을 끄는 분야이기도 하다. NYSE의 NAC가 SPAC와 다른 점은 탄소 포집, 생물 다양성 보강 등 생태계를 복원하는 기업에 대한 권리를 확보한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생태계를 복원하는 기업이나 서비스는 당장의 수익성이 좋지 않다는 공통점이 있다. 이를 위해 전통적인 재무 보고를 보완하기 위한 방안이 필요하다. NYSE와 함께 NAC를 설계한 IEG는 이를 위해 생태학적 성과를 측정하는 툴을 개발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구체적으로는 기후 안정화와 깨끗한 물 생산, 생물 다양성 보강 등에 대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의 내재 가치 산출법과 해당 서비스가 자연 생태계의 보존 기여도를 계량화하는 방법이다. NYSE의 NAC가 계획대로 2023년부터 본격적으로 거래되는 시장이 형성된다면 해당 시장은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세계은행의 보고에 따르면 자연을 보존하

    2021.10.14 06:00:17

    새로운 자산 클래스, 자연 자산 기업의 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