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성인 2명 중 1명, ‘이번 설 연휴 고향보다 돈 벌 계획’···가장 시급 높은 알바는?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명절이 오면 늘 일손이 부족하다. 올해도 찾아온 설날, 알바를 계획하는 이들은 얼마나 될까. 알바천국이 성인남녀 2667명을 대상으로 설 연휴 아르바이트 계획이 있는지를 물은 결과, 절반이 넘는 54.0%가 ‘있다’고 답했다. 지난해 동일한 설문조사(38.8%)보다 15.2%p 상승한 수치다. 직업별로는 ▲취업 준비생 56.5% ▲대학생 54.5% ▲직장인 51.4%로 취준생의 아르바이트 구직 의사가 높게 나타났다. 설 연휴에 아르바이트를 하려는 이유는 ‘단기 용돈 벌이(39.8%, 복수응답)’가 가장 컸으며, ‘기존 아르바이트를 하던 경우(32.6%)’와 ‘여행경비, 등록금 등 목돈 마련(25.6%)’의 사유가 뒤를 이었다. 이어 ▲특별한 계획이 없어서(17.2%) ▲설 연휴 알바의 시급이 높아서(16.7%) ▲최근 물가인상으로 소득이 빠듯해서(15.3%) ▲친척들과의 만남, 잔소리를 피하기 위해서(7.0%) ▲아르바이트 일자리가 늘어난 것 같아서(3.4%) ▲친구가 같이 하자고 해서(1.1%) 순이었다. 아르바이트 구직 시 중요하게 고려하는 사항은 ‘시급(67.5%, 복수응답)’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이외에 ▲근무지까지의 거리(44.2%) ▲업무 강도‧난이도(38.8%) ▲근무 시간(36.4%) ▲근무 기간(22.6%) ▲식사, 휴게시간 제공 등 복지혜택(21.0%) ▲실내, 난방 등 쾌적한 근무 환경(18.3%) 등의 조건을 꼽았다. 구체적인 희망 시급은 평균 11,294원으로, 2023년 법정 최저시급 9,620원보다 1,674원 높게 나타났다. 선호하는 설 연휴 아르바이트 업직종은 ‘매장관리‧판매(65.3%, 복수응답)’를 가장 많이 꼽았으며, 이어 ▲포장‧분류(30.4%) ▲백화점‧마트(26.1%) ▲유통‧생산(13.1%) ▲택배

    2023.01.16 10:34:36

    성인 2명 중 1명, ‘이번 설 연휴 고향보다 돈 벌 계획’···가장 시급 높은 알바는?
  • 성인남녀 4명 중 3명 “설 연휴 고향 안 간다”…4년래 최저

    [한경잡앤조이=장예림 인턴기자] 올해 설 연휴에 성인남녀 4명 중 3명은 귀향계획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알바콜이 성인남녀 999명을 대상으로 구정 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 올 설에 고향 방문 계획이 있는 사람은 10명 중 3명에 못 미치는 27.5%로 나타났다. 4년래 최저 수준이다. 인크루트가 매해 명절을 앞두고 실시한 귀향계획 비율 조사에 따르면 ‘2018년 추석(46.7%)’, ‘2019년 구정...

    2021.02.04 13:41:04

    성인남녀 4명 중 3명 “설 연휴 고향 안 간다”…4년래 최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