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스타트업 대표님, 창업 투자·지원 발표할때 '이것' 준비하셨죠?" [소설같은 창업이야기]

    [한경잡앤조이=소설희 쏘왓 대표] 창업지원사업을 준비하는 모든 분들이 가장 걱정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발표평가를 꼽는다. 이 글을 작성하는 나 역시 발표평가 전날에는 잠을 설치곤 한다. 하지만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자가 진정한 승자라 말하지 않았던가. 나는 무서운 만큼 최선을 다해 발표평가를 준비해 발표평가 자리를 심사의 자리가 아닌 조언과 응원의 자리로 바꾸곤 한다. 그 비결은 무엇이냐. 지금부터 글을 잘 읽어주시길 바란다.발표준비, 뭐부터 해야할까?수년간의 경험으로 알게 된 발표평가 중요도를 나열해 보자면 [내용-디자인-발표자의 스킬-유머] 이다. 당연한 말이지만 발표평가에서는 무엇보다 발표 내용이 가장 중요하다. 서류평가와 마찬가지로 발표평가 점수 배분표를 제시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럴 때는 이를 확인하고 어떤 내용이 들어가야 하는지를 파악하는 것이 우선이다. 하지만 대다수의 경우 평가기준을 제시하지 않으므로 정도의 카테고리에 내용을 가감하여 준비하면 된다.시나리오를 적어보자발표내용의 카테고리를 정하고 나면 이제 무엇을 해야 하지 싶을 때가 있다. 이런 생각이 드는 이유는 서류평가와 달리 발표평가는 아무런 양식을 제공해 주지 않기 때문이다. 이럴 땐 발표 시나리오부터 써보자. 심사위원에게 직접 말하듯 구어체로 줄줄 써보자. 주제가 바뀔 때마다 칸을 바꿔 내용을 구분해 주는 것도 잊지 않는다. 분량이 너무 많아도 너무 적어도 상관없다. 일단 내가 하고 싶은 모든 이야기를 워드 파일에 모두 쏟아 넣는 것이 포인트다.이렇게 적은 걸 보면 어느 부분이 과한지, 빈약한지를 한 눈에 확인 가능하기 때문에 적절히 조절해주면 된다. 문장이

    2022.05.09 15:11:12

    "스타트업 대표님, 창업 투자·지원 발표할때 '이것' 준비하셨죠?" [소설같은 창업이야기]
  • 창업지원금 받고 싶으시다면 이 글을 꼭… [소설같은 창업이야기]

    [한경잡앤조이=소설희 쏘왓 대표] 어른이 되면 무슨 일을 할까 고민하며 흰 종이를 펼쳐놓고 고민을 적을 때가 있었다. 나는 뭘 좋아하지? 뭘 잘하지? 현실적으로 먹고 살기 좋은 직업은 뭐지? 빼곡히 적다가 문득 ‘옷이 좋겠다’는 결론을 내렸다. 패션은 의식주에 해당되는 업계니까 절대 망하지 않겠지. 그렇게 나는 패션을 공부하게 되었다.그런데 막상 의류학을 공부해보니 업계 분위기가 좋지 않았다. 수많은 경쟁자들로 인해 괜찮은 대우를 받기가 어려울 정도였고, 일은 또 어찌나 많은지 매일같이 야근에 내가 꿈꾸던 크리에이티브한 모습은 온데간데 없었다. 말단 사원이었던 나는 더 늦기 전에 도전해 보고 싶었다. 내가 만들고 싶은 창의적인 패션제품을 마음껏 만드는 삶, 그리고 ‘누군가 내 작품을 인정해 준다면’ 이라는 즐거운 상상을 하면서 창업에 도전했다. 사업계획서, 그 낯설고 어려운 이름창업의 꿈을 품고 호기롭게 회사를 그만뒀다. 당장 이렇다 할 계획도 없었는데 말이다. 모아 둔 돈이 얼마 되지 않아 금세 바닥이 보였다. 연초가 지나 국가창업지원사업들이 거의 끝난 시점이었는데 기적적으로 상/하반기 두 번 모집하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신사업 창업 사관학교’가 남아 있었다. 신사업 창업 사관학교는 좋은 사업 아이템을 가지고 있는 예비창업가들에게 창업교육, 창업체험, 창업지원금을 지원해주는 제도다. 나의 첫 지원사업은 지금 돌아보면 부끄럽기 짝이 없는 사업계획서로 1차에 합격하고 사업계획서에 대한 지적으로 가득 찬 면접심사를 거쳐 운 좋게 통과됐다.  당시에는 심사과정이 너무 힘들어 다시는 사

    2022.04.18 09:07:57

    창업지원금 받고 싶으시다면 이 글을 꼭… [소설같은 창업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