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2022 광운대 스타트업 CEO] 언어교환 외국어 회화 플랫폼 서비스 ‘하이로컬’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하이로컬은 언어교환 외국어 회화 플랫폼을 서비스하는 스타트업이다. 윤정호 대표(35)가 2020년 8월에 설립했다.하이로컬은 외국인과 내국인을 연결해 언어를 외국어를 배울 수 있는 플랫폼이다. 현재 가입자 수는 33만명으로 하루 평균 1만여명이 접속한다. 윤 대표는 “하루 1200명의 신규 유저가 유입될 만큼 활성화가 잘 된 언어교환 서비스”라고 말했다.하이로컬은 나에게 맞는 외국인들을 만나서 바로 오디오로 이야기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앱과 웹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다.“많은 사람이 단어, 발음, 문장을 연습하고 나면 외국인과 직접 소통하고 싶어 합니다. 하지만 책이나 영상으로만 공부한다고 해서 회화가 확 늘지는 않습니다. 하이로컬은 외국인들과 직접 친구가 돼 교류하면서 회화를 할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 사용자 한 사람당 하루 평균 45분 대화하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외국어를 2000시간을 말하면 소통할 수 있다고 합니다. 하이로컬이 훨씬 더 빠르게 달성해줄수 있습니다.”하이로컬의 경쟁력은 ‘사람을 통한 외국어 학습’이다. 윤 대표는 “하이로컬은 단순 반복이나 인공지능(AI) 튜터가 아니라 사람과 직접 대화가 가능한 서비스”라며 “하이로컬은 사람을 연결하고 네트워크를 만들어 서비스 만족도가 높다”고 말했다.윤 대표는 어떻게 창업하게 됐을까. “첫 창업으로 온오프라인 결합(O2O) 언어교환 커뮤니티를 운영했습니다. 하이로컬이 2번째 창업입니다. 첫 번째 창업으로 매출을 내면서 승승장구하고 있었다고 생각했는데 코로나19를 겪었습니다. 그후 사업 영역을 온라인으로 확대했습니다. 오프라인 기반

    2022.09.16 00:32:48

    [2022 광운대 스타트업 CEO] 언어교환 외국어 회화 플랫폼 서비스 ‘하이로컬’
  • 외국어 학습 플랫폼 하이로컬, 팁스(TIPS) 선정···서비스 고도화 집중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음성기반 글로벌 언어교환 플랫폼 하이로컬이 ‘팁스(TIPS)’ 프로그램에 선정됐다.하이로컬은 ▲NLP(자연어처리)기반 발화 데이터 오토 레이블링 ▲30만 사용자 데이터기반 ML(머신러닝) 랭귀지 파트너 추천 솔루션을 통해 ‘팁스’ 프로그램에 최종 선정됐다.하이로컬은 이번 팁스 선정으로 소셜과 교육의 융합해 외국어회화 학습을 혁신할 기술 고도화에 탄력을 받게 됐다. 이를 위해 2년 간 5억 원의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받을 예정이며, 연계 사업을 통해 최대 4억 원까지 추가로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하이로컬은 법인 설립 단계부터 미국인 CTO, 캐나다인 CMO가 함께 창업해 글로벌 서비스로 시작했다. 2021년 6월 론칭 후 30만 다운로드, 유저 수 34배 성장한 하이로컬은 현재 언어교환 앱 순위 글로벌 3위에 올랐다. 하이로컬의 팁스 추천을 주도한 김진영 더인벤션랩 대표는 “초기부터 글로벌 모델로 시작한 하이로컬의 차별점과 라이브 오디오 시장내 소셜과 교육 융합의 성장성으로 시장을 혁신할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윤정호 하이로컬 대표는 “기존의 에듀테크 시장은 레드오션이지만 소셜 커뮤니티와 에듀테크를 융합한 우리의 접근은 분명한 차별점이 있고 에듀테크 시장에만 머무르는 것이 아닌 더 큰 성장 잠재력을 지녔다"며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디스코드가 게임커뮤니티에서 시작하여 모든 카테고리로 성장한 것처럼 언어교환 분야 글로벌 1위를 넘어서 소셜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한편, 하이로컬은 프리A 투자와 함께 팁스 지원 자금을 성장에 필수적인 인재발굴, 기술개발, 서비스 고도

    2022.05.11 09:54:07

    외국어 학습 플랫폼 하이로컬, 팁스(TIPS) 선정···서비스 고도화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