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아주대의 ‘기술사업화’ 지원

    [한경잡앤조이=이진이 기자/양수연 대학생 기자] 아주대에서 진행 중인 기술사업화는 ‘대학 내 연구진의 연구 활동을 통해 얻어진 성과를 기술이전, 기술기반 창업 등을 통해 사업화하는 것’을 말한다. 성공적인 기술사업화를 위해 대학에서는 연구 성과를 적극 활용하며 국가 경쟁력 증대와 고용창출에 기여한다. 2020년 4월부터 아주대 기술사업화팀(기존 LINC사업팀 내 기술이전센터)을 이끌고 있는 최진구 팀장을 만나 기술사업화의 다양한 이점에 대해 들어봤다.기술사업화를 시작하게 된 계기는 무엇인가.“최근 대학 본연의 기능인 교육과 연구 이외에도 지식고도화와 사회혁신을 위한 산학협력 분야가 중요한 기능으로 인식되고 있다. 아주대 또한 산학협력 확산과 이를 통한 재정확충을 위한 주요 정책으로 기술사업화 부문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기술사업화팀의 업무가 궁금하다.“기술사업화는 대학의 우수한 연구성과를 권리화하고, 이를 고도화해 해당 기술을 기업에 이전시켜 수익을 창출하거나 직접사업화(창업)를 하게 되는 전 과정을 말한다. 대학의 기술사업화팀은 이 모든 과정을 적극 지원하고 성과를 창출하는 부서다.”교내에서 유망한 기술을 발굴하는 기준이나 조건이 있나.“기술사업화의 성패는 기업과 시장이 원하는 기술을 대학에서 얼마나 많이 보유하고 있느냐는 것이다. 유망한 기술은 기업이 원하고, 시장에서 원하는 기술이어야 한다. 따라서 대학이 보유하고 있는 여러 분야의 기술들을 정부정책, 기업 환경, 해당분야 시장 환경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한다. 예를 들면, 최근 K-뉴딜, 4차 산업혁명, BBIG 등의 산업분류점 관점에서 기술을

    2021.07.22 15:40:25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아주대의 ‘기술사업화’ 지원
  • 원광대, 기업연계 청년기술전문인력 육성사업 선정

    [한경잡앤조이=이진이 기자] 원광대가 대학과 지역기업 등 연구현장 수요 기반의 기술사업화 전담인력을 양성하는 ‘기업연계 청년기술전문인력 육성사업’에 선정됐다고 17일 발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지원하는 이 사업은 만 34세 이하 이공계열 미취업 학·석·박사 졸업생을 청년기술전문인력으로 대학 산학협력단이 직접 채용해 일정 기간 교육 후 기술 보유 실험실과 지역 수요 기업에 ...

    2021.03.17 13:57:25

    원광대, 기업연계 청년기술전문인력 육성사업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