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영상뉴스]MZ세대 중심으로 자리잡은 ‘홈술’ 문화… 와인, 양주 시장 역대급 호황

    코로나 사태로 외출이 어려워지자 20~30대 사이에서는 집에서 술을 즐기는 ‘홈파티’, ‘홈술’ 문화가 자리 잡았습니다.젊은 층이 와인과 양주 등 고급 술을 선호하는 현상이 뚜렷해지면서 관련 시장 규모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국내 와인시장 규모는 1조원으로 커졌으며, 대형마트에서 양주 매출은 2019년부터 매년 40%이상 증가하고 있습니다. 1분기에 양주 매출이 소주 매출을 앞설 것이라는 전망도 나왔죠.(이마트 기준)이마트 조사 결과에 따르면 위스키 구매자 비중은 20~30대가 46.1%로, 코로나 사태 전인 2019년도에 비해 약 7% 증가했습니다.점점 커지는 수요에 따라 유통업계는 20~30대 소비자를 공략하기 위해 주류 사업을 강화하고 있습니다.주요 편의점은 주류 특화형 매장을 전국으로 확대하고, PB(자체 제작 브랜드) 와인을 선보이고 있습니다.와인 주요 구입처로 떠오른 대형마트 또한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와인을 선택하고 사업 확대에 힘을 쏟고 있죠. 롯데마트는 잠실점에 약 400평 규모의 대형 와인샵을 오픈했으며, 이마트는 주류 코너를 키우고 초저가 와인을 미끼 상품으로 내걸었습니다. 신세계그룹은 지난 2월 미국 와이너리 ‘셰이퍼 빈야드’를 인수했고, 이어 프랑스 와이너리 인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시장은 와인, 양주에 대한 MZ세대의 폭발적인 수요에 따라 업계의 관심도 한동안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김민주 기자 minjoo@hankyung.com 

    2022.03.29 15:00:00

    [영상뉴스]MZ세대 중심으로 자리잡은 ‘홈술’ 문화… 와인, 양주 시장 역대급 호황
  • 경기 양주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참여자 16명 모집

    [한경잡앤조이=조수빈 기자] 경기도 양주시는 이달 19일까지 '2021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양주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퇴직한 신중년 경력과 전문성을 활용해 지역사회에 필요한 서비스를 일자리로 제공하고자 한다. 모집 분야는 △도시농업 매니저 △ 회암사지 박물관‧장욱진 미술관 운영 지원 △평생교육 코디네이터 △작은도서관 매니저 등 총 4개 분야로 16명을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공고...

    2021.02.10 15:41:38

    경기 양주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참여자 16명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