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빌 게이츠 “금리 인상이 세계 경제 침체 부를 것”

    [이 주의 한마디]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유행)으로 촉발된 금리 인상으로 세계 경제가 침체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게이츠 창업자는 5월 8일(현지 시간) CNN과의 인터뷰에서 “국가 부채 수준이 이미 높았던 팬데믹의 정점에서 우크라이나 침공이 발생했다”며 “글로벌 경제는 이미 상당히 둔화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팬데믹으로 각국의 정부 부채는 이미 매우 높은 수준이고 벌써 일부 공급망 문제가 발생했다”고 말했다.그는 “미국·영국·인도 등 많은 국가들이 금리를 높이기 시작했다”며 “인플레이션 상승과 금리 인상은 결국 경기 후퇴를 초래할 것”이라고 말했다.전 세계 중앙은행들은 금리 인상에 돌입했다. 미국 중앙은행(Fed)은 올해 5월 4일 기준금리를 0.5%포인트 올리는 ‘빅스텝’을 단행했다. 영국 중앙은행인 영란은행(BOE)도 5월 5일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하면서 두 자릿수 물가 상승률과 침체 가능성을 경고했다. 같은 날 인도 정부도 2018년 8월 이후 처음으로 기준금리를 4.0%에서 4.4%로 0.4%포인트 올렸다.국제통화기금(IMF)은 올해 4월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대비 0.8%포인트 하락한 3.6%로 하향 조정했다. IMF는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과 중국의 극단적인 봉쇄 조치로 인플레이션이 더 빨라질 것이라고 예측했다.게이츠 창업자는 “팬데믹으로 세계에 14조 달러의 경제적 피해가 발생했고 아직도 계속 (피해가) 늘어나고 있다”고 지적했다.[한눈에 보는 글로벌 주간 뉴스]  파이낸셜타임스 “삼성전자, 애플·TSMC보다 친환경에 소

    2022.05.15 06:00:01

    빌 게이츠 “금리 인상이 세계 경제 침체 부를 것”
  • 장이밍 틱톡 창업자 “이상적인 경영인으로서 덕목이 부족하다”

    [이주의 한마디] 전 세계에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짧은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TikTok)을 만든 중국의 인터넷 사업가 장이밍 바이트댄스 최고경영자(CEO)가 돌연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5월 20일자 경제 매체 차이신 등에 따르면 장 CEO는 이날 전체 임직원들에게 보낸 편지에서 틱톡을 운영하는 바이트댄스 CEO 자리에서 물러나겠다고 선언했다. 장 CEO는 편지에서 “저는 이상적인 경영인으로서 덕목이...

    2021.05.24 07:32:48

    장이밍 틱톡 창업자 “이상적인 경영인으로서 덕목이 부족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