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캐롯손해보험, 층간소음부터 홀인원보험까지…이색 상품 내놔

    [컴퍼니 : 2022년 보험 특집]디지털 손해보험사 캐롯손해보험은 층간소음, 홀인원보험 등 이색적인 상품을 속속 내놓으며 미니 보험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지난해 9월 출시된 홀인원 전용 보험 ‘캐롯투게더홀인원보험’은 하루 보험료 2500원에 홀인원 성공 시 100만원을 보장한다. 홀인원 상품은 골프에서 티샷한 공이 단번에 그대로 홀에 들어가는 ‘홀인원’을 기록한 골퍼가 내는 각종 축하 비용을 보장하는 상품을 말한다. 올해 3월엔 ‘캐롯 층간소음 이사보험’을 출시했다. 층간 소음으로 인해 불가피하게 이사해야 할 때 이사 비용을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주상 복합을 포함하는 아파트 주거 기준에 한해 ‘층간 소음’으로 인해 분쟁 조정 신청에도 불구하고 이사를 해야 할 때 이사 비용에 대해 200만원 한도 내에서 보장한다.가입 비용은 일시납 조건으로 전세 입주자는 1만2000원, 자가 입주자는 1만7000원이다. 법률 비용 보장 특약 설정을 통해 부동산 소유권과 임대차 보증금 관련 2000만원 한도의 법률 비용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또한 가입은 전입일을 포함해 90일 이내 신청할 수 있고 전세는 21개월, 자가는 24개월의 보험 기간 적용으로 장기화될 수 있는 분쟁 기간에 대해 안전하게 보장받을 수 있다.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으로 실내 생활 시간이 늘어남에 따라 층간 소음 관련 신고 건수는 2019년 이후 매년 두 자릿수의 증가 폭을 보이고 있고 분쟁 조정 절차에서 협의가 원만하지 않은 경우 폭력 사태로 연결되는 일도 적지 않게 발생하고 있다”며 “층간 소음으로 인해 불가피하게 이사할 필요가 있을 때 이사 비용을 보장받을 수 있

    2022.06.21 06:00:13

    캐롯손해보험, 층간소음부터 홀인원보험까지…이색 상품 내놔
  • 삼바텍-휴팡, 층간소음 연구전담부서 신설

    삼바텍과 자매회사인 휴팡은 공동으로 층간소음 연구전담부서를 설치한다고 22일 밝혔다. 층간소음 연구전담부서는 향후 박사급 연구원을 운영책임자로 초빙할 예정이다. 현재는 실무자들이 자사 제품의 실험을 매일 진행해 데이터를 축적하고 있으며, 결과를 반영해 신소재 발굴과 신공법의 개발의 기초로 삼고 있다.시설은 국가 공인 인증기관 수준의 설비를 갖춘 상태에서 출범한다. 실험동은 2개 층으로 2층의 음원실과 중간의 철근 콘크리트 평면, 1층의 수음실로 구성한다. 2층의 음원실에서 태핑머신(Tapping Machine Light Floor Impact Sound Generator:경량소음발생)과 맥머신(Heavy Floor Impact Source:중량소음발생) 등 장비로 소음을 발생시키며, 중간의 시험 바닥을 거친 소음은 1층의 수음실에서 소음계, 교정기, 주파수 분석기 등의 장비를 통해 정밀하게 측정되는 과정을 거친다. 고객들이 직접 방문할 경우 층간소음 연구실험동을 개방해 층간소음 측정 과정과 원하는 매트를 시료로 해 층간소음 저감 효과 측정 과정을 실제로 경험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모든 설비는 ISO 140-8 및 JIS A 1440-2 등 국제규격을 기초로 작성한 한국산업표준에 따라 엄격하게 제작한다. 양사는 향후 층간소음 연구전담부서를 국가 공인 인증기관 수준의 연구소로 발전시킬 예정이다.이희찬 휴팡 대표는 “층간소음은 심각한 사회문제가 됐다”면서 “층간소음 매트의 품질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생산설비와 연구 개발 역량을 공유하는 두 회사의 협력을 통해 업계 최초로 층간소음 연구전담부서를 설치했다”고 말했다.삼바텍과 휴팡은 각각 층간소음매트와 애견매트를 비롯해 다양한 매트제품을 선보

    2022.02.22 20:03:31

    삼바텍-휴팡, 층간소음 연구전담부서 신설
  • 건설사 특명 “층간 소음 잡아라”…연구 시설 만들고 전담 조직 신설

    [비즈니스 포커스]층간 소음으로 이웃끼리 폭행 등의 범죄가 발생하는 사회 문제가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아파트 설계·건축 과정에서 층간 소음 대비가 완벽하지 않아 서로 조심한다고 해도 밤낮 없이 층간 소음이 발생한다.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확산으로 재택근무와 원격 교육이 활성화되면서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진 만큼 아파트 층간 소음 문제는 예전보다 더 커지고 있다.국가소음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아파트 층간 소음 접수 건수는 2016년 1만9495건에서 지난해 4만2250건으로 매년 늘어나는 추세다.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된 지난해에는 2019년(2만6257건) 대비 76.2% 많아졌다.건설사들은 ‘집콕’ 생활이 길어진 만큼 입주민의 층간 소음으로 인한 불만을 최소화하기 위한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관련 연구 시설을 건립하거나 전담 조직을 꾸려 층간 소음 잡기에 사활을 건 모습이다.“층간 소음 게 섰거라” 전문 연구소 설립·신기술 개발건설업계는 앞다워 층간 소음을 잡기 위한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한국 최대 규모인 층간 소음 전문 연구 시설 ‘래미안 고요안(安) 랩’을 설립한다. 이 시설은 경기 용인 기흥구에 지하 1층~지상 4층, 총면적 2390㎡ 규모로 내년 4월 개관될 예정이다.시설에는 총 100억원이 투입된다. 층간 소음 실증 연구를 위해 10가구의 주택과 측정실·체험실 등이 구축된다. 한국 공동 주택에 적용되고 있는 구조 형식을 모두 적용해 층간 소음의 영향을 일괄적으로 연구하고 검증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바닥 슬래브(철근 콘크리트 구조 바닥) 두께를 높여 층간 소음을 줄

    2021.11.05 06:00:01

    건설사 특명 “층간 소음 잡아라”…연구 시설 만들고 전담 조직 신설
  • 코로나19 이후 층간소음 민원 증가…직접 윗집 찾아가 해결은 위험할수도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서채운 대학생 기자]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층간소음 갈등이 심화되고 있다. 일반인은 물론 연예인들도 층간소음 문제에서 자유롭지 못하다. 개그맨 안상태 씨는 얼마 전 층간소음으로 구설수에 올랐다. 1월 12일 한 커뮤니티에 안 씨의 한 이웃이 ‘개그맨 a씨 층간소음 좀 제발 조심해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며 시작됐다. 그는 윗집 아이가 집 안에서 롤러...

    2021.02.09 17:45:52

    코로나19 이후 층간소음 민원 증가…직접 윗집 찾아가 해결은 위험할수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