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95.2% "향후 부업 할 계획 있다" 가장 선호도 높은 부업은? [2030 서베이 부업 편]

    고물가·고금리 상황이 지속되자 본업 이외 부가적인 수입을 찾아 나서는 N잡러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국내 부업을 하는 인구는 지난 5월 기준 약 63만 명으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지난 2년간 수치를 살펴보면 2020년 47만 명, 2021년 56만 명으로 매해 증가해왔습니다.20~30대 부업자들의 수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본업만으로는 집 한 채 마련하기 힘든 경제 상황에서 '무지출 챌린지'를 통해 일상 비용을 아끼고, '부업'을 하며 적극적으로 추가 수익을 창출하는 거죠. 또, 평생직장이라는 개념이 희미해진 젊은 층의 인식이 반영된 결과이기도 합니다.3명 중 한 명은 N잡러한경비즈니스가 20~30대 167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한 결과, 3명 중 1명(29.3%)은 본업 이외에 부업을 하는 N잡러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중 절반 이상(50.9%)은 부업을 2개 이상 병행하고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현재 부업을 가지고 있지 않은 이들 중 부업에 관심이 있다고 밝힌 비율도 93.2%에 달합니다.67.3%, 온라인으로 부업 진행67.3%가 온라인으로 부업을 진행한다고 답했습니다. 그중 '앱테크(40.8%)'로 수익을 창출하는 비율이 가장 높습니다. 그다음으로 SNS 크리에이터(28.5%), 재능 판매(26.5%), 배달 라이더(22.4%) 순입니다. 구체적으로는 '하객 알바', '번역 알바', '유튜브 영상 편집', 'SNS를 통한 의류 판매', '휴대전화 액세서리 제작 및 판매' 등의 부업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75.4%, 코로나 이후 부업 시작, 38.7% "본업만으로는 생활비 부족"N잡러의 75.4%가 코로나 사태 이후 부업을 시작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그중 코

    2022.08.25 16:27:45

    95.2% "향후 부업 할 계획 있다" 가장 선호도 높은 부업은? [2030 서베이 부업 편]
  • 77.5% "명품 보유 중", 59.8% "1년 내 명품 구매할 것" [2030 서베이_명품]

    코로나19 이후 보복 소비 등을 이유로 젊은 층의 명품 소비가 큰 폭으로 증가했고, 2030 세대가 명품 시장의 큰손으로 자리 잡게 됐습니다. 파이낸셜타임스는 2025년까지 MZ세대가 명품 소비의 75%를 차지하게 될 것으로 전망하기도 했죠. 주요 제품의 잇따른 가격 인상에도 오픈런 열풍이 이어지는 등 명품 시장은 젊은 층을 등에 업고 견고한 성장세를 유지했습니다. 2021년에는 2019년 대비 명품 시장 규모가 10% 넘게 성장했습니다.하지만, 올해 들어 경기 침체 우려에다 지속적인 물가 상승까지 겹치면서 철옹성 같던 명품업계가 흔들리고 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명품 중고 가격이 내림세를 보이면서 리셀러들의 오픈런 행렬도 줄어들었습니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명품 구매 대신 해외여행을 떠나는 이들이 늘어나면서, 수요가 분산될 수 있다는 우려도 커지고 있죠. 명품 시장 성장세가 둔화하기 시작했다고 보는 이들도 늘었습니다.과연 2030세대의 명품 인식과 실수요에도 변화가 있을지 전국 20~30대를 대상으로 명품 수요 조사를 해봤습니다.77.5%, 명품 가지고 있어설문에 참여한 20~30대 102명 중 77.5%가 명품을 보유하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명품 2개 이상을 가지고 있다고 답한 비율(27.8%)이 가장 높았으며, 5개 이상을 보유 중인 이들도 25.3%에 달합니다.47%, 최근 1년 내 명품 구매했다응답자의 47%가 최근 1년 내 명품을 구매했으며, 구매 목적으로는 40.1%가 직접 사용을 위해 명품을 구매했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선물(16.6%)과 예물(11.7%) 순이었습니다. 또, 구매자 중 57.4%가 지난 1년간 명품에 500만 원 미만의 비용을 썼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500만 원 이상과 1,000만 원 이상 명품을 구매했다는 이들은 각각 14.

    2022.08.02 16:18:25

    77.5% "명품 보유 중", 59.8% "1년 내 명품 구매할 것" [2030 서베이_명품]
  • 96% “올해 안에 여행 갈 계획” 2030이 가장 좋아하는 해외 여행지는? [2030 서베이_여행]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여행 수요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의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5월 해외로 여행 간 내국인이 지난 동기 대비 318.9% 늘었죠. 또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여름 성수기 일 평균 이용객이 작년 대비 747% 늘어난 8만 5,621명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코로나 재유행이 심화하는 추세이지만 방역 당국은 사회적 거리두기 도입을 보류했습니다. 지난해처럼 예고 없이 해외입국자에 대한 격리 조치가 부활할 가능성도 작아보입니다.여행 수요 중심에는 2030 젊은 세대가 있습니다. 젊은 층은 여행 트렌드를 선도하는 등 여행 산업에서 소비의 주축으로 자리 잡았죠.7월 초 전국 20~30대 1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행 수요 조사 결과, 응답자의 96%가 올해 안에 여행 갈 계획이라고 답했습니다. (국내 여행 89%, 해외여행 37% -복수 응답) 그중 63%는 올해 안에 두 번 이상 여행을 갈 예정입니다.가족(47%), 친구(34%)와 여행을 간다는 답변이 가장 많았으며, 67%가 9~10월 중에 여행을 간다고 응답했습니다.여행 일정은 국내 2~3일(69%), 해외 4~6일(44%), 여행 예산은 1인 기준 국내 30~50만 원(30%), 해외 100~200만 원(38%)으로 설정했다는 비율이 가장 높습니다.앞으로 1년 내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68%에 달합니다. 예정된 여행 지역으로는 동남아시아(37%), 동북아시아(29%)가 상위권을 차지했습니다. 국가별로 보면 일본(25%), 태국(15%), 싱가포르(11%), 베트남(9%), 캐나다(9%), 미국(7%) 순으로 선호도가 높았습니다.이들 중 37%는 여행지 선택에 있어 SNS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고 밝혔으며, 이어서 지인의 추천(27%), 영화/방송(20%) 순이었습니다.반면, 해외여행에 가지 않겠다고 답한 이들(32%)

    2022.07.14 16:32:04

    96% “올해 안에 여행 갈 계획” 2030이 가장 좋아하는 해외 여행지는? [2030 서베이_여행]
  • ‘서울 집값 계속 오르고(41.1%) 지방 하락할 것(53.8%)’ [2030 서베이_부동산]

    2030 젊은 층은 2019년 코로나 사태 이후 부동산의 큰손으로 떠올랐다. 한국부동산원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과 경기도 아파트를 매입한 이들 중 2030의 비중은 각각 40%, 36.3%에 달했다. 기존 부동산 큰손인 40·50세대를 뛰어넘을 만큼 영향력이 커진 것이다.올해는 지난해에 비해 주택 거래량이 크게 줄어들었지만, 1~4월에만 20·30세대 3만 4721명이 전국에 집을 샀다. 또 3월 대선 이후 서울 아파트를 매입한 2030의 비중이 다시 소폭 증가세를 보이기 시작했다. 이외 관망세를 유지 중인 20·30세대들은 다시 부동산 시장에 발을 들여놓을까? 전국 20~30대를 대상으로 20·30세대가 바라보는 부동산 현황과 시장 동향을 조사해봤다. 64.8%, 2~3년 내 거주지 옮길 것설문조사에 참여한 20~30대 511명 중 64.8%가 2~3년 내 거주지를 옮길 계획이 있다고 답했다. 예상 거주 지역으로는 서울(40.7%)이 가장 많았으며, 이어 경기도(25.3%), 부산광역시(5.7%), 대구광역시(5.1%) 순이다. 대부분 현재 거주 중인 지역 내에서 집을 옮길 계획이다. 그중 40.2%는 전셋집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밝혔으며, 다음은 주택 매입(38.1%), 월세(13.6%), 반전세(4.9%) 거주를 예상했다. 거주지 이동 사유로는 ‘더 나은 조건을 위해’ 계획한다는 답변(50.7%)이 가장 많았다. 51.3% “서울에 살고 싶어”현재 보유 자산 등과 관계없이 희망하는 거주 지역을 묻는 항목에서는 서울로 응답한 비율(51.3%)이 가장 높았다. 서울 지역 내에서는 강남구 답변이 많았으며, 서초구, 마포구 등 주요 지역도 비슷한 분포를 보였다. 서울 외 희망 거주 지역으로는 경기도(18.6%), 부산광역시(6.1%), 대구광역시(4.5%), 전라도(3.5%) 등이 꼽혔다. 96.4% 내 집

    2022.06.23 14:09:35

    ‘서울 집값 계속 오르고(41.1%) 지방 하락할 것(53.8%)’ [2030 서베이_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