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반도체·디스플레이 구인난 해결책 ‘계약학과’가 답일까?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인재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 특히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등 제조업의 상황은 심각한 수준이다. 업계에 따르면 2030년까지 국내 반도체 업계에 필요한 인력은 약 1만 5천명이지만 해마다 인력이 부족해 향후 10년간 약 3만명의 인력이 부족할 것으로 전망했다.이에 대안으로 계약학과가 부상 중이다. 계약학과란 기업이 대학과 계약을 맺고 특정 분야의 맞춤형 인력을 양성하는 학과를 뜻한다. 인크루트는 직장인, 구직자 등 자사 회원 1,108명을 대상으로 계약학과 설립 확대와 첨단산업 학과의 정원 증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아보기 위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최근 대학교 내 계약학과 설립 확대 분위기가 국내 산업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지 물은 결과, △매우 긍정적(35.7%) △약간 긍정적(53.3%) △약간 부정적(9.4%) △매우 부정적(1.6%)으로 10명 중 9명 정도는 계약학과 설립 확대가 맞춤형 인재 양성과 국내 첨단산업 발전에 도움될 것으로 내다봤다.긍정적이라는 의견을 선택한 이유로는 △실무 맞춤형 인재 양성 가능(66.1%)이 가장 많았다. 이어 국내 취업률 제고에 긍정적 효과 예상(39.0%) △대학 교육의 변화 필요(37.0%) 등을 이유로 들었다.반면, 부정적이라고 응답한 이들은 △대학의 직업훈련학교화(50.8%) △인기학과 위주로 몰릴 가능성(34.1%) △계약학과 유무, 개수에 따른 대학 신입생 충원율 양극화(30.2%) 등을 꼽았다.정부 주도로 대학교 내 계약학과 신설 분위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학교당 최대 몇 개까지 설립하는 것이 적당할지 의견을 들어봤다. 가장 많은 답변은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로 전체 응답 중 27.1%를 차지했다. 과반은 학

    2022.06.09 10:40:28

    반도체·디스플레이 구인난 해결책 ‘계약학과’가 답일까?
  • 기업과 대학이 동시에 원하는 인재는 계약학과로… 한양대 스마트융합공학부

    [한경잡앤조이=조수빈 기자 / 김수지 대학생 기자] 한양대 조기 취업형 계약학과는 대학과 기업의 계약을 통해 현장실무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 학과다. 계약학과는 교육부 ‘조기 취업형 계약학과 선도대학 육성사업’으로 2018년부터 시작돼 현재 가천대, 한양대를 비롯한 8개 대학이 참여 중이다. 조기 취업형 계약학과 학생들은 자신이 원하는 기업을 선택해 대학에 지원해야 한다. 학교와 기업이 모두 필요한 학생이 되어야 한다는...

    2021.03.10 15:51:29

    기업과 대학이 동시에 원하는 인재는 계약학과로… 한양대 스마트융합공학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