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실적 개선에 주가 상승 기대감 커진 지주사들

    [스페셜 리포트]지주회사들의 주가가 박스권에서 벗어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올해 영업이익 1조원 이상을 거둘 것으로 전망되는 지주사가 지난해보다 세 배 늘었기 때문이다. 경기 회복세에 따른 실적 개선과 비상장 자회사의 가치 부각 등의 호재 덕이다. 지주사들의 주가가 점차 상승 흐름을 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증권가는 특히 SK(주)와 (주)한화 등을 주목하고 있다. 이들 기업은 자회사 연결 실적 비율이 높은 다른 지주사와 달리 자체 사업과 투자 포트폴리오를 지닌 곳으로 꼽힌다.한국 지주사 중 지난해 영업이익 1조원 이상을 올린 곳은 (주)LG와 (주)한화 둘뿐이었다. 연결 기준으로 각각 1조7022억원과 1조582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올해는 상황이 바뀔 것으로 예측된다. 금융 정보 제공 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올해 SK(주)·(주)GS·현대중공업지주·(주)두산이 ‘1조 클럽’에 추가 가입할 것으로 보인다.올해 지주사 영업이익 1위 예상되는 SK(주)올해 1조 클럽에 이름을 올릴 지주사 중 가장 큰 폭의 실적 반등이 전망되는 곳은 SK(주)다. 2019년 이후 2년 만에 클럽 재가입이 유력하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8월 18일 기준 SK(주)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4조6441억원으로, 흑자 전환이 예상된다.SK(주)는 지난해 핵심 자회사인 SK이노베이션의 대규모 영업 손실로 1645억원의 적자를 냈다. 올해는 석유화학의 업황 개선으로 1분기에만 1조5447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2분기에도 1조2150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두며 시장의 기대치를 웃돌았다. 증권가는 특히 투자형 지주회사에서 ‘전문 가치 투자자‘로 변신 중인 SK(주)의 사업 포트

    2021.08.23 06:00:21

    실적 개선에 주가 상승 기대감 커진 지주사들
  • ‘포스트 코로나’ 시대…지주사들을 주목하라

    [화제의 리포트]이번 호 화제의 리포트는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애널리스트가 펴낸 ‘지주회사의 신 스틸러들’을 선정했다. 이 애널리스트는 “최근 백신 접종으로 인한 경기 재개(re-opening) 기대감이 일면서 그동안 부진했던 기업들의 실적이 반등할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는 곧 여러 자회사들을 거느린 지주회사(이하 지주사)들의 가치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지주사 중에서도 시가 총액이 많지 않으면서 자회사들의 성장 가능성이 높은 CJ·두산·휠라홀딩스·현대그린푸드·한화·오리온홀딩스 등을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에서 수많은 기업들을 둘러싼 경영 환경이 악화됐다. 그런데 최근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면서 경기 재개(re-opening) 기대감이 일고 있다. 이에 힘입어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았던 기업들의 실적 반등이 가능해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그리고 이는 곧 여러 자회사들을 거느린 지주사의 가치 상승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특히 대부분의 지주사들이 밸류체인 측면에서 살펴볼 때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신사업 발굴과 사업 구조 조정 같은 포트폴리오 조정을 진행해 왔다. 그 결과 미래 성장을 위한 밸류 드라이버 중심의 가치 창출까지 가능해지는 모습이다. 즉 신사업의 성장성이 부각될 것이라는 얘기다. 경기 재개적인 측면 외에도 이런 부분 역시 향후 지주사의 프리미엄 요소로 부각되면서 이들의 주가는 한 단계 레벨업될 가능성이 높다.이른바 ‘어게인 2007’을 예상해 본다. 당시에도 코스피 지수의 지속적인 상승세가 이어지면서 지주

    2021.06.26 06:23:02

    ‘포스트 코로나’ 시대…지주사들을 주목하라
  • SK(주), 주당 7000원 배당…주주 환원 강화 나섰다

    투자 전문 지주회사인 SK(주)가 전년보다 40% 증가한 주당 총 7000원(2020년 회계연도 기준)의 배당을 주주들에게 지급하며 주주가치 제고에 나섰다. SK(주)는 9일 이사회를 열고 지난해 8월 실시한 중간 배당(주당 1000원)에 이어 주당 6000원의 기말 배당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중간 배당과 기말 배당을 합친 총 7000원의 연간 배당액은 2015년 통합 지주사 출범 이후 SK(주)가 실시한 배당 중 최대 금액이다...

    2021.02.09 16:27:49

    SK(주), 주당 7000원 배당…주주 환원 강화 나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