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글로벌 시장 타깃…해외 IB 사업 키운다

    [스페셜 리포트] 김남구(59)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은 30년 가까이 증권업과 자산 운용업을 경영하며 실력과 경험을 두루 갖춘 금융 전문가로 통한다.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의 장남인 김 회장은 오너 경영인이지만 젊은 시절부터 경영 수업을 받으며 한국투자금융지주를 한국의 대표 투자 금융그룹으로 발돋움시키는 데 중심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한국투자증권을 중심으로 빠르게 덩치를 키워 온 한국투자금융지주의 자기 자본과 자산 규모는 2009년 말 각각 1조8880억원, 13조4579억원에서 2021년 말 7조4312억원, 82조1060억원으로 크게 늘어났다. 현재 한국투자금융지주는 한국투자증권 등 8개 자회사를 비롯해 한국투자신탁운용 등 40개 손자회사를 거느리고 있다. 금융 투자, 자산 운용, 저축은행, 벤처·PEF 투자, 여신 전문업, 헤지펀드 운용 등 금융업 전반의 영역에서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독창적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투자자와 자금 수요자 모두의 진정한 만족을 추구하는 ‘금융 조력자’를 지향하고 있다.해외 주식 소수점 거래 앱 ‘미니스탁’ 호평 지난해 김 회장은 글로벌 비즈니스를 확대하기 위해 해외 시장 개척에 과감하게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협업과 시너지 강화를 통해 저성장·저금리 시대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겠다는 목표다. 김 회장은 “급변하는 환경에 한 발 앞서 대응할 수 있도록 전반적 리스크 관리 수준을 대폭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김 회장은 평소 “왜 안 되죠”라는 말을 자주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평소 강조하는 도전 정신과 끈기가 고스란히 담겨 있다. ‘글로벌 리딩 파이낸셜

    2022.03.30 06:00:10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글로벌 시장 타깃…해외 IB 사업 키운다
  •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자본 효율성·성장성 업계 최고 달성

    [100대 CEO]한국투자금융지주는 한국 유일의 투자은행 중심 금융지주회사다. 한국투자증권·한국투자신탁운용·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한국투자저축은행·한국투자캐피탈·한국투자파트너스 등 7개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다.한국투자금융지주는 다각화된 사업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자본 효율성과 성장성을 동시에 달성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새로운 수익원을 창출하기 위해 한국 자본 시장을 벗어나 해외 진출을 시도하는 등 경쟁력 강화에 주력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금융회사와 경쟁할 수 있는 한국 최고의 종합 금융회사로 진화 중이다.한국투자금융지주는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지난해 3월 20일 이사회를 열고 김남구 대표이사 부회장을 대표이사 회장에 선임했다. 2011년 부회장에 선임된 후 9년 만의 승진이었다.김 회장은 “글로벌 비즈니스를 확대하기 위해 해외 시장 개척과 진출에 과감하게 나서겠다”며 “협업과 시너지 강화를 통해 저성장·저금리 시대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김 회장은 “왜 안 되죠”라는 말을 자주 사용한다. 평소 강조하는 도전 정신과 끈기가 고스란히 담겨 있는 말이다. 아시아 최고 금융그룹을 목표로 하는 그는 아직 역부족이라고 말하는 사람들에게 늘 “와이 낫(Why not)”이라고 되묻는다.그가 대학 4학년이던 1986년 겨울 북태평양행 명태잡이 원양 어선에 오른 것은 유명한 일화다. ‘제대로 한 번 사회생활 해보자’는 오기로 배 위에서 하루 18시간 넘는 중노동을 4개월간 버텼다. 여기에서 체득한 끈기와 도전 정신은 그가 항

    2021.06.25 06:45:04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자본 효율성·성장성 업계 최고 달성
  •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환경 급변에 맞춰 리스크 관리 대폭 강화

    [스페셜 리포트] 2021 파워 금융인 30 -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한국투자금융지주는 금융 투자, 자산 운용, 저축은행, 벤처·PEF 투자, 여신 전문업, 헤지펀드 운용 등 금융업 전반의 영역에서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독창적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투자자와 자금 수요자 모두의 진정한 만족을 추구하는 ‘금융 조력자’를 지향한다. 한국투자금융지주는 한국투자증권·한국투자신탁운용&mi...

    2021.03.24 06:49:01

    김남구 한국투자금융지주 회장, 환경 급변에 맞춰 리스크 관리 대폭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