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데이비드 맬패스 세계은행 총재 “우크라 전쟁 여파로 전 세계 경제 성장 둔화 전망”

    [이 주의 한마디]데이비드 맬패스 세계은행(WB) 총재는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과 이로 인한 식량과 에너지 가격 상승이 글로벌 경기 침체를 초래할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했다.로이터에 따르면 맬패스 총재는 5월 25일(현지 시간) 미국 상공회의소가 주최한 한 행사에서 세계 4위 경제 대국인 독일의 경제성장률이 에너지 가격 상승으로 상당히 둔화했다고 말했다. 에너지 가격이 2배로 오른다는 것 자체가 경기 침체를 촉발하기에 충분하다는 설명이다.  그는 다른 지역에서도 비료 생산 감소 등으로 상황이 더 악화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개발도상국들은 비료·식량·에너지 공급 부족 등으로 더 큰 타격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 중국은 코로나19 확산, 인플레이션 그리고 부동산 위기 여파로 급격한 성장 둔화가 불가피하다고 진단했다.맬패스 총재는 “글로벌 국내총생산(GDP)을 보면 어떻게 경기 침체를 피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다만 글로벌 경기 침체가 언제 나타날지에 대한 구체적인 시점에 대해서는 제시하지 않았다.세계은행은 이미 지난 4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영향으로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4.1%에서 3.2%로 큰 폭으로 낮췄다.[한눈에 보는 글로벌 주간 뉴스]블룸버그테슬라 주가, 고점 대비 반 토막미국 전기차 기업 테슬라의 주가가 반년 전 고점 대비 반 토막 수준으로 급락했다. 세계 1위 부자 엘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재산이 2000억 달러(약 253조원)대 아래로 무너져 내렸다. 테슬라 주가는 머스크 CEO가 트위터 지분 보유 사실을 공개한 4월 4일 이후에만 40% 이상 떨어졌다. 이 기간 13% 내린 스탠더드앤드푸어스(S&

    2022.05.29 06:00:03

    데이비드 맬패스 세계은행 총재 “우크라 전쟁 여파로 전 세계 경제 성장 둔화 전망”
  • 식약처, 5∼11세용 화이자 백신 사전 검토 착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화이자가 만 5∼11세 어린이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허가를 위한 임상 자료를 제출함에 따라 해당 자료에 대한 검토에 착수했다고 1일 발표했다.한국화이자는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성인 용량의 3분의 1인 10마이크로그램(㎍)을 투여한 임상 시험의 면역원성 결과와 안전성 자료 등을 이날 식약처에 제출했다.식약처는 제출된 임상 자료를 토대로 안전성과 효과 등을 검토할 계획이다.화이자 어린이용 백신은 미국과 유럽 등에서 허가된 상태다.최은석 기자 choies@hankyung.com

    2021.12.01 16:55:32

    식약처, 5∼11세용 화이자 백신 사전 검토 착수
  • 미국은 '포기', 유럽은 '반발'…코로나19 백신 특허의 운명은

    [글로벌 현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특허 문제를 두고 미국과 동맹인 유럽이 딴 목소리를 내고 있다. 미국이 백신 특허 보호를 한시적으로 중단하자고 밝혔지만 독일을 중심으로 유럽 주요국이 반발하면서다. 화이자 등 백신 개발사와 제약업계도 특허 공유에 반대하고 있다. 이들은 특허가 문제가 아니라 수출 규제가 더 문제라고 맞서고 있다. 백신 외교에 시동 건 바이든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은 5월 5일(현지 시간) 제약사의 ...

    2021.05.16 07:00:06

    미국은 '포기', 유럽은 '반발'…코로나19 백신 특허의 운명은
  • 백신 넘치는 미국…이젠 백신 기피 줄이기 '올인'

    [글로벌 현장] “되도록 팔을 많이 움직여 주세요.” 지난 4월 16일(현지 시간) 기자의 왼팔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주사를 놓아 준 간호사는 ‘주사를 맞은 뒤 운동을 해도 되느냐’는 질문에 “물론이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주사 맞은 팔을 더 많이 움직일수록 더 좋다”고 했다. 백신 접종은 생각보다 빨리, 쉽게 끝났다. 기자...

    2021.04.27 07:05:02

    백신 넘치는 미국…이젠 백신 기피 줄이기 '올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