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넷플릭스, 가입자 수 3개 분기 연속 컨센서스 상회[돈 되는 해외 주식]

    [돈 되는 해외 주식]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업체인 넷플릭스의 2023년 영업이익률은 21%다. 예상보다 견조한 4분기 실적에 힘입어 연초 제시한 가이던스인 18~20%에서 소폭 상회했다.공유 계정 유료화와 요금제 개편에 따른 가입자 수 증가가 실적을 견인했고, 이러한 추세가 2024년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넷플릭스의 올해 영업이익률 가이던스 또한 기존 22~23%에서 24%로 상향 조정했다. 지난해에는 제한적인 가격 인상과 연초 일부 국가의 가격 인하로 등급별 회원당 평균 매출(ARM)이 전년 대비 1% 증가하는 데 그쳤다. 그러나 작년 4분기부터 시작된 가격 인상에 따른 ARM의 개선으로 올해 매출은 환율 영향을 제거했을 때 두 자릿수의 견조한 성장을 전망한다.작년 파업으로 일부 콘텐츠 출시가 지연된 만큼 올해는 ‘오징어 게임 시즌2’, ‘브리저튼 시즌3’ 등 다수의 텐트폴 시즌제 작품이 준비돼 있다. 오는 3월에는 ‘왕좌의 게임’ 제작자가 참여한 유명 SF 소설 원작의 ‘삼체’가 넷플릭스 오리지널로 신규 공개될 예정이다.올해 콘텐츠 지출 가이던스는 전분기에 제시한 170억 달러를 유지했다. 지난해 동기 대비 31% 증가한 규모다.넷플릭스 측은 라이선스와 오리지널의 적절한 믹스를 통해 핵심 카테고리인 영화와 시리즈, 신규 카테고리인 라이브와 게임의 콘텐츠 경쟁력을 높이는 것을 목표로 잡았다. 이를 통해 가격을 조정하고 광고 사업을 확장함으로써 온전히 수익으로 전환하는 것이 목표다. 올해는 이러한 방향성이 확인되는 한 해가 될 것이다.4분기 매출액은 88억 달러, OPM은 17%로 가이던스 및 컨센서스를 각각 상회했다. 신규 유료 가입자 수는 1312만 명으로 전분기와

    2024.02.03 09:36:39

    넷플릭스, 가입자 수 3개 분기 연속 컨센서스 상회[돈 되는 해외 주식]
  • “어차피 당첨 안돼요”...식어버린 청약통장 인기

     내 집 마련의 ‘필수품’으로 불리던 청약통장의 인기가 빠르게 식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말 기준 전국 청약통장 가입자 수는 2561만3522명으로 집계됐다. 1년 전인 2022년 12월 말(2638만1295명)에 비해 76만명가량 줄었다.청약통장 가입자 수는 2022년 6월 말 2703만1911명으로 최고치를 찍은 뒤 18개월째 감소하는 흐름이다.이는 주택 청약 제도의 실효성에 의문을 갖는 젊은 층이 점차 늘어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수치로도 확인된다.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는 지난 15∼22일 다방 앱 이용자 3103명을 대상으로 주택청약제도 인식 조사를 한 결과를 공개했다.설문에 답한 2030세대 1578명 중 1188명(75.3%)이 청약통장을 보유 중이었는데, 이 가운데 467명(39.3%)은 주택 청약 제도에 대해 ‘실효성이 없다’고 답했다.이들은 청약 제도 개선 방안을 묻는 문항에 ‘특별공급 확대’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가장 많은 이들이 ‘2030세대·1인 가구를 위한 특별공급 확대(30%)’를 꼽았으며, ‘청약 당첨자를 위한 대출 지원 강화(23%)’, ‘무주택기간·통장보유기간·재당첨제한 등 청약 자격 및 요건 완화(21%)’, ‘분양가상한제 등 분양가 규제 정책 강화(14%)’, ‘청약통장 금리 인상(12%)’ 등이 뒤를 이었다.김정우 기자 enyou@hankyung.com 

    2024.01.30 09:40:00

    “어차피 당첨 안돼요”...식어버린 청약통장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