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작심삼일' 막아주는 앱 서비스 5선

    임인년 새해에 접어든 지 어느덧 한달이 지났다. 민족 대명절 설 연휴가 끝나고 새해 목표를 다시금 세우거나 정비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에 따라, 대다수의 사람들이 매년 새해 목표로 꼽는 재테크, 운동, 금연, 독서, 자기계발 등의 활동을 돕는 앱 서비스들도 덩달아 주목을 받고 있다.인공지능이 고객별 성향에 맞춰 재테크를 돕는 AI 일임 투자 ‘핀트’를 포함해, AI 기반 홈트레이닝 서비스 ‘하우핏’, 보건복지부에서 운영하는 ‘금연길라잡이’, 오디오북 구독 서비스 ‘윌라’, 온·오프라인 취미여가 플랫폼 '솜씨당'까지 더욱 보람찬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목표 달성을 돕는 서비스들을 살펴보자.  일상생활 속 편리한 재테크, AI 일임 투자 ‘핀트’AI가 알아서 투자를 수행해주고 일상 속 소비생활을 통해 자연스레 재테크로 연결해주는 서비스가 있어 눈길을 끈다.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이 운영하는 자산을 쌓아가는 AI 일임 투자 ‘핀트(fint)’는 고액 자산가들의 전유물로만 여겨졌던 재테크 수단인 투자일임 서비스를 독자적인 AI기술력으로 누구나 앱 설치만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며 투자 진입장벽을 낮춰왔다.초기 투자금이 적거나 투자에 대한 지식이 없어도 최소운용금 20만원만 있으면 앱으로 쉽고 간편하게 투자를 경험해 볼 수 있다는 장점으로 지난 2019년 4월 서비스 런칭 이후 가파르게 성장하며 금융 서비스의 새로운 시대정신으로 자리매김 중이다.핀트는 고객별 투자 성향에 맞춰 글로벌 ETF 

    2022.02.02 06:00:06

    '작심삼일' 막아주는 앱 서비스 5선
  • 이런 앱 서비스도 있었어?···편리함 넘어 나를 지켜주는 ‘앱’ 열전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나에게 꼭 필요한 앱, 내 스마트폰에는 있을까. 최근 스타트업이 늘어나면서 세상에 없던 앱 서비스들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특히 안전과 연결된 앱 서비스의 인기는 날로 높아지고 있다. 편리함을 넘어 안전과 직결되는 앱 서비스, 어떤 것들이 있을까.  통화 내용 텍스트로 변환, 채팅처럼 보여주는 ‘비토(VITO)’‘비토(VITO)’는 통화 내용을 텍스트로 변환해주는 서비스다. 통화 녹음을 수 초 내에 문자로 바꿔 채팅처럼 보여주기 때문에 한 눈에 내용 확인이 가능하며, 검색 기능으로 과거의 통화 내역 중 필요한 내용을 쉽게 찾아 볼 수도 있다.비토는 통화 녹음은 물론 전화 내용을 텍스트로 바꿔주는 문자 변환까지 되기 때문에 계약 및 분쟁 등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사적, 법적 문제 발생 시 증빙자료로 활용하기 좋다. 비토를 활용하면 언제든지 앱 내에서 채팅으로 변환된 내용을 다시 듣기 할 수 있으며, 원하는 음성 부분만 저장하거나 텍스트로 변환된 내용을 내보내 저장 및 보관이 가능하다. 여기에 전화 수신 시 상대방과의 기존 통화 내용을 사전에 텍스트로 확인할 수 있는 ‘통화 전 미리보기’ 서비스도 지원하고 있다. 이 기능은 연락처 저장 여부와 관계없이 전화가 걸려 왔을 때 상대방과의 기존 통화 이력 및 문자 변환 내역을 사전에 빠르게 확인 후 통화할 수 있다. 올해 4월 정식 버전을 선보인 비토는 출시 약 6개월만인 10월 기준 누적 다운로드 수 43만 건, 누적 음성인식 처리시간 316만 시간을 돌파했다. 안전한 귀갓길에 필수 앱 ‘서울시 안심이’서울시가 선보인 안심귀가 앱 ‘서울시 안심이’는 서울시 내

    2021.12.07 14:12:41

    이런 앱 서비스도 있었어?···편리함 넘어 나를 지켜주는 ‘앱’ 열전
  • ‘요즘 이거 안 쓰면 일 못해’ 직장인들의 필수 앱은?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눈만 뜨면 새로운 서비스, 기술이 세상에 나오는 시대다. 크고 작은 스타트업에서 내놓은 새로운 서비스들을 통해 수많은 직장인들이 ‘일잘러’에 가까워지고 있다. 직장인들의 필수 앱이자 업무의 편의성을 높이는 새로운 서비스, 어떤 것들이 있을까.  전화 업무가 많다면? 통화 내용을 문자로 변환해 관리할 수 있는 눈으로 보는 통화 앱 ‘비토(VITO)’안드로이드 전용 앱인 비토는 통화 녹음을 실시간으로 텍스트로 자동 저장해주는 서비스로 전화 내용을 일일이 기억하거나 별도의 시간을 내어 정리할 필요가 없다. 검색으로 손쉽게 통화 녹음을 확인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원하는 통화 녹음을 다시 듣기도 가능하다. 부분 재생, 편집, 내보내기, 메모와 같은 다양한 기능을 지원해 자유자재로 활용이 가능하다.비토 신드롬은 숫자로도 나타났다. 통화 내용을 기록하고 관리하고 싶은 직장인은 물론 일반인들까지 서비스 이용에 나서며, 지난해 7월 9만 1000건이었던 누적 다운로드 수가 최근 38만 건까지 증가했다. 누적 음성인식 처리시간 또한 지난해 7월 13만에서 올해 동월 기준 210만 시간까지 늘어나 전년 대비 16배 이상의 성장폭을 보였다.  비토는 최근 사람의 육성을 넘어 ARS 음성까지 검출해내는 기술 개발에 성공해 서비스 업데이트를 마쳤으며, 맞춤법과 띄어쓰기 기능 또한 대폭 개선됐다. 또한, 최근에는 중국 텐센트 앱 마켓에 비토의 중국 버전인 ‘수지바오(Sujibao)’를 출시하는 등 국내를 넘어 글로벌 서비스로 외연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효율적인 일정 관리가 필요하다면? PC, 모바일 지원은 물론 상대방과 공유도 가능한 ‘구

    2021.08.27 16:54:56

    ‘요즘 이거 안 쓰면 일 못해’ 직장인들의 필수 앱은?
  • 뉴스 추천 앱 ‘오늘의 헤드라인’, 월간 이용자 수 600% 성장률 기록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인공지능 뉴스 추천 앱 ‘오늘의 헤드라인’이 지난 분기 대비 월간 이용자 수가 600% 성장했다.  ‘오늘의 헤드라인’은 이용자가 읽은 뉴스를 분석해 관심사를 이해한 후 관련 뉴스를 추천하는 앱 서비스로, 8월 기준 1인당 월간 앱 이용시간은 1.5시간으로 전월 대비 50% 증가했다. 또한 2분기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에서 각각 뉴스 카테고리 1위를 차지했고, 누적 1000여개 리뷰와 평균 평점 4.5점 이상을 유지하고 있다. 최근에는 모바일 데이터 및 분석 플랫폼인 앱애니(App Annie)가 선정한 ‘2021년 2분기 가장 빠르게 성장한 모바일 앱(다운로드)’ 3위에 오르기도 했다. 오늘의 헤드라인은 최근 TIPS 투자를 유치하며 하반기 추천 모델 AI 연구를 더 강화하는 동시에 다양한 콘텐츠 확보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연말에는 개인 크리에이터의 콘텐츠도 언론사 뉴스와 함께 제공한다. 오늘의 헤드라인 관계자는 “유튜브나 페이스북 등 실시간 콘텐츠 추천 플랫폼에 익숙해진 대중이 뉴스 소비에서도 그 편리함을 느낄 수 있도록 이용자 경험 개선에 집중하고 있다”며 “하반기에도 성장세가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hm@hankyung.com 

    2021.08.20 11:16:21

    뉴스 추천 앱 ‘오늘의 헤드라인’, 월간 이용자 수 600% 성장률 기록
  • 이용자 900명이 뽑은 '베스트 모바일 뱅킹 앱'...신한 쏠 '1위'

    [스페셜 리포트] 은행의 향후 생존을 좌우할 가장 중요한 열쇠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다. 이를 위해 은행들은 모바일 뱅킹 애플리케이션(앱) 활성화에 사활을 걸고 있다. 한경비즈니스는 모바일 뱅킹 앱의 경쟁 우위를 분석하기 위해 4월 16~19일 나흘간 모바일 앱을 통해 20~59세 금융 소비자 900명을 대상으로 KB국민은행·IBK기업은행·NH농협은행·신한은행·우리...

    2021.04.28 06:49:01

    이용자 900명이 뽑은 '베스트 모바일 뱅킹 앱'...신한 쏠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