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경기 불황이라는데···’ 작년 매출 반기에 뛰어 넘은 스타트업

    지난해부터 이어진 글로벌 긴축 기조로 국내 스타트업 투자길이 여전히 안갯속이다. 스타트업얼라이언스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기준 스타트업 투자 건수는 584건으로 지난해 상반기(998건) 대비 41.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투자 건수가 급감하면서 초기 자금 유동성이 중요한 스타트업들이 자금난에 허덕이고 있다. 불황 속에서도 틈새시장을 공략해 역대 매출, 글로벌 진출 등을 이뤄내는 기업들이 눈에 띄고 있다. 위기를 기회로 삼아 J커브 성장세를 그리는 스타트업은 어디일까. 올 상반기 거래액 200억 돌파한 팀스파르타 에듀테크 스타트업 팀스파르타가 올 상반기 거래액 206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연간 거래액을 반기 만에 달성한 것으로 전년 동기 실적의 2배에 가까운 수치다. 팀스파르타의 이번 실적 배경에는 AI, 클라우드 과정을 비롯해 △웹개발 △앱개발 △게임개발(Unity) 등 8개의 과정으로 구성된 K-디지털트레이닝(KDT) ‘내일배움캠프’의 활약이 돋보였다. 지난해 상반기와 비교해 2배 이상의 누적 수강생을 기록한 ‘내일배움캠프’는 검증된 국가 공인 강사진과 실전 프로젝트를 기반으로 한 커리큘럼을 제공하며 수강생들 사이에 높은 신뢰를 얻었다. 또한, 전체 수강생 중 75.2%에 달하는 비전공자들이 교육에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별도의 사전캠프를 마련해 배경지식이 없는 초보 입문자들에게 열렬한 반응을 이끌어낼 수 있었다. 특히, 개발자 취업을 목표로 하는 캠프인 만큼 전문 매니저와 자체 IT인재 채용 플랫폼 ‘인텔리픽’을 통한 기간 제한 없는 취업 지원을 내세워 수강생들 사이에 믿을 수 있는 교육 기업이라는 이미지를 더욱 확고히 했다. 탄탄한 기본기를 위한

    2023.08.10 16:14:06

    ‘경기 불황이라는데···’ 작년 매출 반기에 뛰어 넘은 스타트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