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제 1112호 (2017년 03월 22일)

로버트 라이시저 미 USTR 대표 내정자 “한국은 대표적 무역흑자국, 한미 FTA 재검토 필요하다”

[이 주의 한마디]


(사진) 로버트 라이시저 미국 무역대표부(USTR) 대표 내정자 / 연합뉴스

[한경비즈니스=이정흔 기자] “한국은 미국과의 무역에서 대규모 흑자를 기록하는 대표적인 나라다. 어떤 경우에는 규칙이 다른 곳처럼 작동하지 않는 것 같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의 로버트 라이시저 무역대표부(USTR) 대표 내정자가 한국을 미국의 교역국 가운데 대표적인 흑자국으로 지목했다. 이에 따라 향후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안 등 통상 압력이 높아질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라이시저 내정자는 3월 14일 열린 미국 상원 인준청문회에서 미국의 교역국을 세 범주로 나눠 소개했는데, 그중  ‘한국과 멕시코’를 미국이 적자를 보는 나라로 콕 찍어 말한 것이다.
그는 “두 나라에 대한 미국의 적자가 상시적이며 규모가 크다”며 한미 FTA에 대한 불만을 우회적으로 드러냈다.           

vivajh@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7-03-20 17:47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7.05
통권1121
Business 통권1121호 이미지
일자리 창출, 해법은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배너
콘텐츠 제작문의
시티스케이프 한경부동산
SK 텔레콤
sktel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