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155호 (2018년 01월 17일)

SPC그룹, 인천공항 제2터미널서 쉐이크쉑 등 26개 매장 운영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SPC그룹은 인천국제공항 제 2여객터미널(이하 인천공항 제2터미널) 준공에 맞춰 식음료 매장 등 컨세션사업 운영을 시작한다고 16일 발표했다.

SPC그룹은 지난해 1월 공개입찰을 통해 인천공항 2터미널의 중앙부와 동편에 대한 식음료부문 컨세션사업 운영권을 획득했다. 이에 따라 출입국장이 위치한 랜드사이드 중앙부와 동편 면세구역인 에어사이드, 교통센터, 라운지에 회사 브랜드 18개 등 총 26개 매장을 운영한다.

SPC그룹은 '스마트 공항'을 표방하는 인천공항 제2터미널에 발맞춰 최첨단 IT기술을 접목해 공항 이용객의 편의를 높였다.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쉐이크쉑, 빚은, 잠바주스는 해피앱을 통해 제품을 미리 주문하고 수령할 수 있는 '해피오더 서비스'를 제공한다. 배스킨라빈스, 쉐이크쉑에는 무인주문기인 '해피 스테이션'을 운영할 예정이다.



SPC그룹은 친환경을 주제로 매장 내·외부 곳곳에 식물을 활용한 인테리어 디자인을 적용했다. 1층 입국장에 위치한 파리바게뜨는 전문 플라워숍과 협업해 '플라워 카페'로 꾸몄다. 3층 중앙부 랜드마크에 위치한 파리바게뜨와 커피앳웍스는 세계적 건축 설계사무소인 네덜란드 유엔스튜디오와 협업해 잘 가꿔진 정원을 모티브로 디자인했다.

SPC그룹은 기존 제1터미널에 없었던 새로운 브랜드도 선보인다. 지하 1층에 위치한 교통센터에는 SPC그룹이 국내 독점 운영하는 프리미엄 버거 브랜드 '쉐이크쉑'을 운영한다. 4층에 위치한 환승 구역에는 358㎡규모의 'SPC 트래블 라운지'도 선보인다.

SPC 트래블 라운지는 공항 이용객의 휴식공간이자 전망대로 스낵과 식음료는 물론 천연효모빵, 하이면우동, 호빵 등 SPC그룹의 대표 제품을 제공한다.

SPC그룹 관계자는 "제1터미널 사업장 운영 성과와 노하우를 인정받아 제2터미널에도 컨세션사업을 운영하게 됐다"며 "연간 7200만 명이 찾는 글로벌 허브 공항이자 대한민국과 세계를 잇는 관문에서 SPC그룹의 다양한 브랜드를 세계인에게 알리고 글로벌사업 가속화를 위한 기반을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choies@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8-01-16 14:03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8.12
통권1202
Business 통권1202호 이미지
SK의 '신약 주권' 선언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