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신세계백화점, 40년 만에 ‘1등 백화점’ 탈환 노린다

    [비즈니스 포커스]신세계백화점(이하 신세계)은 한국 백화점의 ‘선발 주자’다. 삼성은 1963년 한국 최초의 백화점인 동화백화점(현 신세계 명동점)을 인수했다. 그리고 상호를 신세계로 변경하며 한국 백화점의 역사를 다시 썼다. 재래 시장과 생계형 소매점이 전부였던 한국 유통 시장에 등장한 신세계는 다양한 상품을 한데 모아 놓은 대형 백화점을 앞세워 유통의 물줄기를 바꿨다. 매장은 연일 소비자들로 붐볐다. 그리고 신세계는 백화점의 ‘대명사’가 됐다. 이후 신세계는 한국 최초로 백화점 직영 체제를 구축하며 점포 수를 하나둘 늘렸다. 그 결과 1980년까지 신세계는 백화점업계 순위 1위를 이어 갔다.하지만 신세계는 그 자리를 계속 지켜내지 못했다. 롯데백화점(이하 롯데)의 등장 때문이다. 식품업계 최강자였던 롯데의 백화점 진출은 신세계의 단단했던 입지를 빠르게 무너뜨렸다. 롯데는 신세계 명동점 인근에 더 크고 화려한 롯데백화점 소공점을 1979년 오픈했다. 영업 첫해인 1980년 롯데는 백화점 매출 454억원을 기록하며 단숨에 신세계를 꺾고 업계 정상에 올랐다. 이후 롯데는 지금까지도 백화점 1위 자리를 이어 가고 있다.롯데가 고수해 왔던 백화점업계 1위가 내년에는 뒤바뀔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최근 백화점 3사(롯데·신세계·현대)의 3분기 실적 발표 이후 이 같은 예상이 힘을 받고 있다.성장세가 근거다. 신세계의 올해 3분기 누적 매출액은 약 1조8200억원이다. 아직 롯데(약 2조3400억원)에 한참 못 미친다. 하지만 성장세는 압도적이다. 백화점 3사 가운데 가장 높은 31.93%(전년 동기 대비)의 매출 성장률을 올렸다. 반면 롯데는 매출이 1.73% 성장

    2022.11.21 07:08:31

    신세계백화점, 40년 만에 ‘1등 백화점’ 탈환 노린다
  • "축구팬 오세요" 롯데백화점, '토트넘홋스퍼' 팝업스토어 오픈

    롯데백화점이 영국 축구 구단 중 하나인'토트넘홋스퍼'의 팝업스토어를 강남점과 노원점에서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이번 팝업스토어는 전 세계인들의 축구 축제에 맞춰 롯데백화점과 국내 '토트넘홋스퍼' 공식 라이센시 업체인 에스제이트렌드가 협업한 행사다. 강남점에서는 지난 11일부터 행사를 진행해 20일까지 운영하며, 노원점에서는 18일부터 진행해 27일까지 선보인다. 특히 이번 팝업스토어는 '월드 오브 풋볼'을 테마로 해 '토트넘홋스퍼'의 '스퍼스' 패션 상품뿐만 아니라 붉은 악마 티셔츠 증정 등 고객들이 참여 가능한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했다. 스퍼스 에디션은 '토트넘홋스퍼'의 로고가 들어가 있는 의류 상품으로, 롱패딩, 경량패딩 등 겨울 패션 아이템뿐만 아니라 후드, 티셔츠 등의 패션 상품과 모자, 양말 등 잡화 상품 등 120여 품목을 25~50% 할인해 판매한다.이벤트도 준비했다. 2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토트넘홋스퍼의 머플러를 증정하며, 10만원 이상 구매 시에는 리유저블백, 5만원 이상 구매 시에는 22~23시즌 달력을 증정한다. 또한 수능 수험생들을 대상으로 수험표 지참 시 추가 7% 할인을 선보이는 행사와 함께 팝업스토어 내에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 및 각국의 축구 대표선수 카드 전시 및 판매를 하는 이벤트 공간도 마련했다. 최수진 기자 jinny0618@hankyung.com 

    2022.11.18 09:46:14

    "축구팬 오세요" 롯데백화점, '토트넘홋스퍼' 팝업스토어 오픈
  • 롯데백화점, 한국관광공사와 'K-푸드 기념품' 알린다

    롯데백화점이 한국관광공사와 손잡고 'K-푸드 기념품' 알리기에 나선다.9일 롯데백화점은 라이프스타일 큐레이션숍 '시시호시'에서 상품 발굴부터 본점 팝업까지 우리나라의 음식 관광 기념품을 발굴하고 알리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올해 1~9월 방한 외국 관광객 수는 전년대비 약 150% 가까이 신장했다. 명동 상권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 다시 늘어남에 따라 본점의 외국인 관광객 매출도 올해 1~9월에 전년 동기간 대비 3배 이상 증가했다. 이에 롯데백화점은 '지역 음식 관광 기념품' 8개를 상품화해 선보인다. △경북 영덕 '대게 게딱지장' △경북 안동 '조청 캐러멜' △충남 서천 '김스낵' △전남 고흥 '유자 샌드웨이퍼' 등 총 8개의 지역 특산물을 최종적으로 선정했다.  롯데백화점과 한국관광공사는 단순 비용 지원을 넘어 상품 발굴부터 위생관리, 패키지 디자인, 유통 컨설팅 등 전 프로세스에 적극 참여했다. 롯데백화점은 판로 개척에도 힘쓴다. 본점 지하 1층에서 11일부터 17일까지 팝업을 진행해, 롯데백화점과 한국관광공사가 공동 기획한 '지역 음식 관광 기념품'을 비롯해 우리나라의 특산 식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일 계획이다.  본점 팝업 후에는 성수동과 동대문에서 팝업을 진행한다. 이외에도 롯데백화점은 김포공항점, 인천점, 부산본점 등 총 5개 점포에 입점한 시시호시 매장에서도 기념품을 선보인다.서수정 롯데백화점 시시호시 팀장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진행한 이번 프로젝트는 우리나라의 음식 관광 기념품을 외국 관광객들에게 널리 알리는 것은 물론, 국내 지자체 및 소상공인들

    2022.11.09 09:33:16

    롯데백화점, 한국관광공사와 'K-푸드 기념품' 알린다
  • 롯데백화점, ‘핫한 맛집 모여라’…SNS 성지가 된 백화점

    [비즈니스 포커스=유통 특집]롯데백화점은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신규 맛집들을 유치하는 데 심혈을 기울이며 MZ세대(밀레니얼+Z세대)를 그러모으고 있다.특히 최근 롯데백화점 본점에는 SNS 인기 빵집들이 대거 오픈해 MZ세대를 중심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롯데백화점 본점은 7월 유명 연예인들의 생일 케이크로 유명한 ‘플디’와 망리단길 ‘샌드 쿠키’ 맛집으로 소문난 ‘프레쎄’ 등을 유통업계 최초로 오픈했다.이어 8월에는 연남동에서 ‘수제 푸딩파이’로 유명한 ‘더 파이샵’, 프랑스식 프리미엄 디저트 브랜드 ‘얀 쿠브레’가 새롭게 오픈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실제로 지난 6월부터 새롭게 선보인 총 7개 베이커리 브랜드의 구매 고객 절반 이상이 2030세대인 것으로 분석돼 MZ세대 사이에서의 신규 베이커리의 인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SNS에서 인기를 끄는 다이닝도 지속적으로 문을 열며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롯데백화점은 본점 지하1층 델리 코너에 SNS 인기 맛집 12곳을 새롭게 선보였다.서울을 대표하는 돈가스 맛집으로 꼽히며 주말엔 3시간 이상의 웨이팅이 있을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오제제’, 다수의 TV 프로그램에 줄 서 먹는 도삭면 맛집으로 소개된 ‘송화산시도삭면’, 유명 연예인들의 맛집으로 유명한 ‘구테로이테’ 등이 대표적이다.총 12개의 신규 브랜드 중 7곳이 유통사 최초 입점일 정도로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다는 설명이다. 이 같은 노력에 힘입어 5~7월 롯데백화점의 식음료(F&B) 매출은 전년 대비 50%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길옥균 롯데백화점 델리&스낵 팀

    2022.08.29 09:21:26

    롯데백화점, ‘핫한 맛집 모여라’…SNS 성지가 된 백화점
  • 롯데백화점, ESG 캠페인 대대적 개편…‘다시 지구를 새롭게’ 테마

    [유통업계 ESG 리더]롯데백화점이 6월 5월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환경 캠페인을 재정비해 ‘리얼스(RE:EARTH)’를 새롭게 론칭하고, ‘리조이스(RE:JOICE)’ 캠페인을 리포지셔닝해 ESG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지난 몇 년간 롯데백화점은 대표적 사회 공헌 캠페인 ‘리조이스’를 중심으로 ESG 캠페인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2017년에 론칭한 사회 공헌 캠페인 ‘리조이스’는 여성 우울증 인식 개선을 목적으로 시작해 총 4개의 심리상담 제공 전문 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2000건 이상의 상담을 진행했다. 2004년 4월에는 유통업계 최초로 환경 캠페인 ‘그린 롯데(Green Lotte)’를 론칭하고 ‘환경가치 경영’을 선포하며 종이 소비를 줄여 탄소감축을 목표로 하는 모바일 영수증 발급의 활성화,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의 환경 인식 고취를 위한 ‘어린이 환경 미술 대회’ 개최 등 친환경 활동을 벌여왔다.롯데백화점은 지난해 롯데쇼핑이 발표한 통합 ESG 캠페인 브랜드 리얼스를 고객들이 참여하는 환경 캠페인 브랜드로 론칭하고 6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리얼스는 ‘다시 지구를 새롭게’를 테마로 고객 참여형 기부 챌린지와 어린이 환경 미술 대회, 전점 문화센터에서 열리는 ‘친환경 클래스’를 통해 친환경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또 해양 쓰레기 이슈 지역을 직접 찾아가 환경정화 활동을 하는 ‘비치코밍 프로젝트’ 등을 진행한다.ESG와 유통에 관심 있는 대학생과 함께 프로젝트를 진행하기도 한다. 환경을 테마로 롯데백화점의 대학생 서포터즈 ‘샤롯데 드리머즈’ 8기를 모집한다. 이들은 환경 캠페인 기획 및 다

    2022.07.06 10:10:55

    롯데백화점, ESG 캠페인 대대적 개편…‘다시 지구를 새롭게’ 테마
  • 차별화 점포로 ‘지방 고객 잡기’ 나선 백화점업계

    [비즈니스 포커스]경기도 성남에 있는 현대백화점 판교점은 지난해 1조74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라는 악재 속에서도 문을 연 지 약 5년 만에 연매출 1조원을 돌파하며 한국 백화점 중 최단 기간 ‘1조 클럽’ 가입이라는 새 역사를 썼다. 경기 남부 최대 규모의 백화점이라는 점을 앞세워 지역 고객들에게 이전에 경험할 수 없었던 새로운 쇼핑과 문화 경험을 제공했던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특히 백화점업계에서는 현대백화점 판교점이 서울·부산 이외의 지역에서 첫 ‘매출 1조 백화점’이 됐다는 것에 주목한다. 한 업계 관계자는 “점차 국민소득 수준이 늘고 있는 데다 명품 구매가 새 소비 트렌드로 떠오른 만큼 앞으로 현대백화점 판교점을 시작으로 서울·부산 외 지역에서 매출 1조원을 달성하는 백화점들이 점차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고 진단했다.주요 백화점들의 출점 공식이 변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서울보다 구매력이 높은 지방을 타깃으로 삼는 이른바 ‘지방 고객 사로잡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 기존에 있던 경쟁사들보다 더 크고 차별화된 콘텐츠로 중무장한 점포를 앞세워 소비자들을 그러모으며 매출 성장을 꾀하고 있다.백화점업계 맏형 격인 롯데백화점은 8월 경기도 동탄점의 문을 열며 경기 남부 지역 공략에 나섰다. 경기 남부는 백화점업계의 최대 격전지로 꼽힐 만큼 경쟁이 만만치 않다. 최단 기간 매출 1조원을 달성하며 경기 남부의 ‘맹주’로 떠오른 현대백화점 판교점을 비롯해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용인), 갤러리아 광교점(수원), AK플라자 분당점 등이 포진해있다. 롯데, 동탄점

    2021.10.19 06:04:02

    차별화 점포로 ‘지방 고객 잡기’ 나선 백화점업계
  • 갤폴드3·플립3 돌풍, 한달 남짓 만에 국내 100만 대 판매

    [비즈니스 플라자]갤폴드3·플립3 돌풍, 한달 남짓 만에 국내 100만 대 판매삼성전자의 3세대 폴더블폰인 ‘갤럭시Z 폴드3(폴드3)’와 ‘갤럭시Z 플립3(플립3)’의 국내 판매량이 정식 출시 39일 만에 100만 대(10월 4일 기준)를 돌파했다. 바(bar) 타입의 스마트폰을 모두 포함해도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S8에 이어 역대 셋째로 빠른 기록이다.현재 두 모델 중에서는 플립3의 판매 비율이 약 70%로 폴더블폰 대중화를 이끌고 있다. 전작 대비 4배 커진 전면 디스플레이로 사용성을 극대화한 플립3는 크림·라벤더·핑크 등 7가지 색상 모델로 출시돼 20~30대 여성 소비자를 중심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는 분석이다. 구매 고객의 54%가 MZ세대(밀레니얼+Z세대) 소비자로 집계됐다. 제품 컬러별로는 크림과 라벤더 색상의 선호도가 가장 높았다. 폴드3는 고급감이 돋보이는 팬텀 블랙 색상이 가장 많이 판매됐다. 또 512GB의 내장 메모리 모델의 판매 비율이 약 40%를 차지했다. 전체 판매량 중 자급제 비율이 20%, 자급제 판매 가운데 온라인 판매 비율은 58% 수준이다. 폴드3와 플립3는 사전 예약자 대상 첫날 개통에 27만 대를 기록했다. 앞서 진행된 사전 예약에는 92만 명이 신청했다. 삼성전자는 시장의 예측을 훨씬 뛰어넘는 수요에 따라 사전 개통 기간을 처음으로 두 차례 연장하기도 했다.MZ세대를 겨냥한 다양한 참여형 마케팅 활동이 판매 호조를 이끌었단 분석이다. 앞서 삼성전자는 카페 노티드·젝시믹스 등 MZ세대의 선호도가 높은 약 40개의 브랜드와 함께 컬래버레이션 액세서리를 선보이거나 리얼 예능을 표방한 ‘프로덕션 Z’ 프로그램을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11

    2021.10.10 06:00:20

    갤폴드3·플립3 돌풍, 한달 남짓 만에 국내 100만 대 판매
  • 현대차, 전기차 픽업 후 충전해 가져다준다

    [플라자] 현대차, 전기차 픽업 충전해 가져다준다 현대자동차가 전기차 고객들이 편리하게 충전할 수 있는 충전 대행 서비스 ‘픽업앤충전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 서비스는 고객이 원하는 곳에서 차량을 픽업해 최대 80% 충전, 간단한 실내 청소 서비스를 제공한 후 고객에게 다시 차량을 인도해 주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아이오닉5, 코나 일렉트릭, 아이오닉 일렉트릭(DC콤보 타입 차량) 차량 소유자를 대상으로 제공한다. 예약은...

    2021.05.19 06:58:01

    현대차, 전기차 픽업 후 충전해 가져다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