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line news 제 호 (년 월)

이유비, '아이유 3단 고음' 무리 없이 소화…'알고 보니?'

기사입력 2012.09.21 오후 01:30

이유비, '아이유 3단 고음' 무리 없이 소화…'알고 보니?'

배우 이유비의 가창력이 화제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 수목드라마 '착한남자'에 출연한 이유비(극중 초코)는 가수 아이유의 '3단 고음'을 무리없이 소화해 내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이유비는 오디션에 참석했지만, 심사위원들 앞에서 긴장한 탓에 실력발휘를 못했다.

좌절한 초코는 휴대전화에서 이광수(극중 재길)의 사진을 찾아 화면에 띄워놓고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다. 이 장면에서 이유비는 폭발적인 가창력을 뽐낸 것이다.

이 방송을 본 시청자들과 누리꾼들은 이유비를 검색해보기 시작했고, 그가 이화여자대학교 성악과 출신임을 알게 됐다.

누리꾼들은 "어쩐지 노래를 엄청 잘하더라", "노래도 잘하고 얼굴도 이쁘구나. 부럽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유비는 배우 견미리의 딸임이 밝혀져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경비즈니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2-09-21 1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