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138호 (2017년 09월 20일)

LG, 청소년 창의력 축제 ‘영 메이커 페스티벌’ 개최

기사입력 2017.09.24 오전 10:55

LG, 청소년 창의력 축제 ‘영 메이커 페스티벌’ 개최

(사진) LG연암문화재단이 주최한 ‘영 메이커 페스티벌’에서 학생들이 직접 코딩한 자율주행차를 시험 주행하고 있다. /LG그룹 제공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LG연암문화재단은 23일부터 이틀간 국립과천과학관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메이커 행사이자 참여형 융합과학 축전인 ‘영 메이커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24일 발표했다.

‘메이커’는 특정분야에 국한되지 않고 상상력과 창의력을 바탕으로 스스로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상하고 개발하는 창작활동을 하는 사람을 지칭하는 용어다.

올해로 3년째인 이날 행사에는 LG 임직원을 비롯해 서울교대, 전국기술교사모임, 한국메세나협회,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의 외부기관이 참여했다. 이틀 동안 초·중·고등학생 및 가족 등 1만여 명 이상이 행사장을 찾았다.

LG, 청소년 창의력 축제 ‘영 메이커 페스티벌’ 개최

(사진) ‘영 메이커 페스티벌’에 참가한 학생들이 지문 채취·감식 체험을 통해 과학 수사기법을 배우고 있다. /LG그룹 제공

이날 행사에서는 수소로켓 만들어 날려보기·지진에 강한 건축물 만들기 등 과학원리를 이용한 놀이교육부터 자율주행차·로봇·가상현실 체험 등 청소년은 물론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90여 가지의 전시·체험 프로그램이 무료로 진행됐다.

LG전자, LG화학, LG유플러스, LG CNS 등 6개 LG 계열사는 각 사의 기술 특징을 활용해 자율주행차·전기자동차·인공지능·로봇·사물인터넷 등 26개의 신기술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LG그룹 관계자는 “영 메이커 페스티벌은 청소년이 협업과 공유의 가치를 배우며 실천하는 참여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말했다.

choies@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7-09-24 1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