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146호 (2017년 11월 15일)

SK텔레콤-슈나이더 일렉트릭, ‘AI 건물 에너지 관리’ 기술 개발 협약

기사입력 2017.11.16 오후 10:41

SK텔레콤-슈나이더 일렉트릭, ‘AI 건물 에너지 관리’ 기술 개발 협약

(사진) 장홍성 SK텔레콤 솔루션기술원장(오른쪽)과 뤽 르몽 슈나이더 일렉트릭 글로벌 부회장이 스마트 에너지 공동 기술 개발 협약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SK텔레콤은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스마트 에너지 공동 기술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발표했다.

SK텔레콤은 이번 협약에 따라 머신러닝 기반 빅데이터 분석으로 에너지 관리 솔루션을 개발하고 이를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건물 자동제어 시스템과 연동한다.

기존 건물 에너지 관리 시스템은 건물·공장 내에 설치된 센서 등을 통해 수집된 에너지 사용량과 사용 패턴을 사람이 직접 분석해 관리해왔다.

반면 SK텔레콤이 개발 중인 AI 에너지 솔루션은 관리 인력의 숙련도에 관계없이 최적의 에너지 관리가 가능하도록 해준다. 계절·날씨 등 외부 요인을 고려한 정교한 예측도 가능해 에너지 사용 효율성을 더욱 높일 수 있다.

SK텔레콤과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AI 에너지 관리 시스템을 SK텔레콤 데이터 센터에 처음 적용한 이후 점차 솔루션을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다.

뤽 르몽 슈나이더 일렉트릭 부회장은 “SK텔레콤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미래 기술 개발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장홍성 SK텔레콤 솔루션기술원장은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에 AI를 접목하면 효율적인 건물 에너지 관리는 물론 온실가스 감축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choies@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7-11-16 2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