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제 1275호 (2020년 05월 06일)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사장, “대우조선 해양 합병, 연내 마무리”

기사입력 2020.05.04 오후 02:27

[위클리 이슈-인물]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사장, “대우조선 해양 합병, 연내 마무리”


[한경비즈니스=이명지 기자]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사장이 4월 27일 대우조선해양과의 기업 결합에 대해 “연말보다는 더 빨리 결합할 예정인데 코로나19 사태가 어떻게 전개될지 모르니 최대한 빨리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가 사장은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조선업계 간담회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또 “현재 기업 결합과 관련해서는 유럽연합(EU)·미국·중국·싱가포르 등 여러 가지 자료를 요청하면 성실하게 준비해 제출하고 협의하는 단계에 있다”고 설명했다.

최근 카타르 액화천연가스(LNG) 프로젝트 첫 수주를 중국 업체가 따낸 것과 관련해서는 향후 국내 조선소가 시간이 걸리지만 수주할 것이라고 말했다.

mjlee@hankyung.com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75호(2020.05.04 ~ 2020.05.10)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5-05 13:24